공공기관 PC, MS 윈도 벗는다… 개방형 OS 도입


행정안전부, 2월부터 개방형OS 도입전략 수립.. 10월부터 시범사업
행안부 먼저 도입, 전체 공공기관에 2026년까지 단계적 확대
PC 한대에 윈도OS(프로그램)와 클라우드OS(인터넷) 함께 운용

공공PC, 개방형 OS로 교체
공공PC, 개방형 OS로 교체

올해 말부터 행정기관이나 공공기관에서 사용하는 컴퓨터 운영프로그램이 윈도10, 윈도7 등 마이크로소프트사(MS)의 윈도 OS에서 개방형 운영체제(OS : Operating System)로 교체된다.

개방형 OS는 특정기업에 종속된 MS윈도와 달리 소스 프로그램이 공개돼 있어 누구나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는 PC 운영프로그램이다.

행정안전부는 2월 개방형 OS 도입전략 수립을 시작으로 10월부터는 행안부의 일부 인터넷 PC에 개방형 OS를 도입할 계획이다.

개방형 OS는 하반기부터 시작될 예정인 민간 클라우드 서비스를 이용해 도입된다.

이는 민간 클라우드 기반의 가상 PC 환경에서 인터넷을 이용하는 형태로 PC를 책상 위에 두지 않고, 필요할 때만 데이터센터에 접속해 원격으로 이용하는 방식이다. 개방형 OS는 가상 PC의 운영프로그램으로 도입된다.

이렇게 개방형 OS가 도입되면 중앙부처 공무원 1인이 사용하는 물리적인 PC가 2대에서 1대로 줄어든다. 그 만큼 관련 예산도 절감할 수 있다. 현재는 보안을 위해 공무원 1인이 행정업무용 PC와 인터넷용 PC를 물리적으로 분리해서 2대의 PC를 사용중이다.

행안부는 서비스의 안전하고 편리한 이용을 위해 새롭게 관련 보안인증 제도를 마련하고 관련 기업에 기존 프로그램의 호환성 확보를 위한 예산과 기술을 지원할 계획이다. 

연간 700억원 예산 절감 기대, 국내 기업 OS 시장 진출 조성

행안부는 올해를 시작으로 행정기관에 단계적으로 개방형 OS를 확산할 방침이다. 이에 따라 5년으로 지정된 PC 내구연한이 끝나는 2026년부터는 대부분의 공무원이 개방형 OS를 사용하게 될 전망이다.

행안부는 최근 윈도7 기술종료 사례와 같이 특정기업에 종속된 프로그램 사용으로 발생하는 문제점인 해당 기업의 기술지원 중단 및 전체 프로그램의 업그레이드 등을 교체 배경으로 설명했다.

정부는 기존에도 개방형 OS 도입 필요성을 인식해 왔으나, 다수 웹사이트와 각종 소프트웨어가 윈도 환경에서만 작동하는 문제가 있어 개방형 OS 이용을 적극적으로 추진하지 못했다.

그러나 최근 국내 기업이 성능과 기술지원체계가 개선된 다양한 개방형 OS 제품을 출시하고 있어 활용 가능성이 한층 높아졌다.

이밖에도 정부가 올해 말까지 공공 웹사이트에 대해 윈도에 종속된 플러그인을 완전히 제거할 예정이어서 도입을 추진할 수 있게 됐다.

행안부는 개방형 OS 이용으로 연간 약 700억원 이상의 비용 절감과 함께 외국계 기업이 독점하고 있는 PC 운영프로그램(OS) 시장에 국내 기업 진출이 쉬워질 것으로 기대한다. 

기대되는 개방형 OS로는 구름 OS, 하모니카 OS, 티맥스 OS가 있다. 이들 OS는 각각 한컴, 인베슘, 티맥스오에스에서 배포판 OS를 개발하고 제공한다. 

이들 개방형 OS가 처음으로 공공PC에 도입되는 건 아니다. 이미 공공 PC 개방형 OS 공급 실적이 있다. 한 사례를 들자면, 지난해 국방부 사이버지식정보방 3천여곳에 하모니카OS를 탑재한 PC를 공급했다. 특히 보안과 사용자 환경에서 우수한 성능과 편의성을 제공한다.

최장혁 행정안전부 전자정부국장은 “개방형 OS 도입을 통해 특정 업체의 종속을 해소하고 예산도 절감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개방형 OS에 대한 정부수요가 관련 국내 기업의 시장참여와 기술투자의 기회가 되어, 민간 클라우드 시장 확대와 새로운 소프트웨어 생태계 조성”에도 도움이 될 것을 기대했다.

 


AS-Interface

[아이씨엔매거진]

아이씨엔 매거진은 산업용사물인터넷(IIoT) 및 디지털화(Digitalization), 디지털전환(Digital Transformation) 애널리틱스를 제공하는 IT 네트워크 기반의 산업 기술 매거진입니다.

산업용사물인터넷(IIoT)와 가상물리시스템(CPS)을 통해 디지털화를 추구함으로써 제조 산업 및 플랜트를 제조활동 전반에 걸친 스마트제조를 구현하고자 합니다.

아이씨엔 매거진은 이러한 디지털화를 구축함으로써 새로운 비즈니스 전략을 도출하는 디지털전환을 위한 관련 리서치 및 애널리틱스를 제공합니다.

https://icnweb.kr


0 Comments

댓글 남기기

Send this to a frie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