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반도체장비재료협회(SEMI)는 세계 반도체 장비시장 통계 (WWSEMS) 보고서에서 2013년 글로벌 반도체 제조 장비 매출이 315억 8,000만 달러로, 전년 대비 14% 하락했다고 발표했다.

이 보고서에 따르면, 2012년에 매출이 369억 3,000만 달러를 기록한 반면,  2013년에 총 출하액이 315억 8,000만 달러이다. 자료에 포함된 분야는 웨이퍼 가공, 조립 및 패키징, 테스트 그리고 기타 전공정 장비(마스크/레티클  및 웨이퍼 제조, 팹 지원 장비)이다.

지역별로 보면, 대만과 중국을 제외한 모든 시장의 매출이 하락한 것을 볼 수 있다. 대만은 2013년105억 7,000만 달러를 보이며, 가장 높은 금액을 기록했다. 북미 시장은 52억 6,000만 달러를 기록하며, 대한민국을 앞섰다. 대한민국은 지난해보다 41% 감소한 51억 3,000만 달러를 기록했다.

장비 분야별로 보면, 전년 대비 웨이퍼 가공 장비 부문은 11%, 조립 및 패키징 부문은 26%,  테스트 장비 부문은 24%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아이씨엔 뉴스팀 news@icnweb.co.kr

 

[아이씨엔매거진]

아이씨엔 매거진은 산업용사물인터넷(IIoT) 및 디지털화(Digitalization), 디지털전환(Digital Transformation) 애널리틱스를 제공하는 IT 네트워크 기반의 산업 기술 매거진입니다.
산업용사물인터넷(IIoT)와 가상물리시스템(CPS)을 통해 디지털화를 추구함으로써 제조 산업 및 플랜트를 제조활동 전반에 걸친 스마트제조를 구현하고자 합니다.
아이씨엔 매거진은 이러한 디지털화를 구축함으로써 새로운 비즈니스 전략을 도출하는 디지털전환을 위한 관련 리서치 및 애널리틱스를 제공합니다.
https://icnweb.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