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월 26일~28일, 킨텍스에서 글로벌 선진제조 전시회로 확대 개편

3D프린팅 하면 플라스틱 컵이나 피규어 제작 정도로 인식하거나 21세기 미래의 기술로만 어렴풋이 알고 있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산업분야 종사자들 마저도 제조, 의료, 쥬얼리 등 일부를 제외하면 3D프린팅이 혁신적인 기술임에는 동의하지만, 정확한 용도와 사용처까지 아는 이들은 그리 많지 않다.

인사이트 3D 프린팅 2018
인사이트 3D 프린팅 2018 전시장 모습(사진, 아이씨엔)

오는 6월 26-28일 사흘간 킨텍스(5홀)에서 개최되는 ‘인사이드 3D프린팅 컨퍼런스 & 엑스포(이하, 인사이드 3D프린팅)’는 우주항공, 자동차, 메디컬, 덴탈, 금형, 건축, 쥬얼리, 패션 등 전 세계 각 산업분야에서 활용 중인 적층 제조 기술을 직접 만나볼 수 있는 전문 전시회와 국제 컨퍼런스로 진행될 예정이다.

개발자 세미나

‘제조 기술의 진보(New Era of Advanced Manufacturing)’ 라는 주제로 개최되는 이번 행사에서는 산업용·대형·메탈 장비, 3D스캐너, 계측기, 제조 소프트웨어(CAD/CAM/CAE), 프린팅 재료, 금형, 절삭조형(CNC), 하이브리드 조형기 등 다양한 선진 제조 관련 제품과 기술을 선보일 예정이다.

올해 전문 전시회는 저먼 렙랩(German RepRap), HP, 유니온테크(Union Tech), 3D시스템즈, EOS, 데스크톱메탈(Desktop Metal), 트럼프(Trumpf) 등 대형·산업용 장비 뿐 아니라 샤이닝쓰리디(Shining 3D), 칼리온, 온스캔스 등 3D스캐닝 전문 기업, 크레아폼(Creaform), 드림 T&S을 비롯한 역설계, 계측 전문 기업 그리고 퓨전테크, 메디컬아이피 등 3D모델링 소프트웨어 등 다양한 산업군의 제품을 모두 한 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을 전망이다.

3DR홀딩스의 앨런 메클러(Alan Meckler) 회장은 “대한민국이 제조 선진국인데 반해 적층제조 기술의 활용도는 상대적으로 낮은 수준”이라고 밝히면서, “올해 컨퍼런스 연사로 초청되는 GE, HP, Siemens, BASF 등 글로벌 기업 관계자들의 활용 사례들을 주목할 필요가 있다.”라고 개최 소감을 밝혔다.

아이씨엔 매거진이 공식 미디어파트너
아이씨엔 매거진이 공식 미디어파트너로 참여하는 ‘인사이드 3D 프린팅’은 6월 26일부터 3일간 킨텍스에서 열린다.

아이씨엔매거진은 작년에 이어 올해에도 적층제조 기술의 국내 보급과 적용 기술 확대를 위해 이번 행사에 공식 미디어파트너로 참여하고 있다. 본 행사는 5월 이내 부스 신청할 경우, 조기등록 할인가를 제공한다. 전시회 및 컨퍼런스 발표 기회 등 관련 문의는 국제 전시사무국(031-995-8074) 혹은 이메일(inside3dprinting@kintex.com)로 하면 된다.

개발자 세미나

회신을 남겨주세요

코멘트를 남겨 주세요
이름을 써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