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nnect with us

업계뉴스

KCC-원익-SJL컨소시엄, 미국 쿼츠.실리콘 업체 모멘티브 30억달러에 인수

Published

on

KCC-원익 컨소시엄, 모멘티브 인수

KCC, 원익QnC, SJL Partners가 컨소시엄을 구성해 세계 3대 실리콘·석영(쿼즈) 제조업체인 미국 모멘티브 퍼포먼스 머티리얼즈(Momentive Performance Materials Inc., 이하 모멘티브)를 30억달러(약 3조 5000억원)에 인수한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9월 13일 건축자재 업체 KCC와 반도체 원료·장비 생산 업체 원익QnC, 사모펀드(PEF) 운용사 SJL 파트너스 3사는 컨소시엄을 구성했으며, 14일 모멘티브 인수를 최종 확정한 것으로 나타났다. 각 회사의 투자 비율은 KCC가 45%, 원익큐엔씨가 5%, SJL파트너스 50%다.

KCC-원익 컨소시엄, 모멘티브 인수

정몽진 KCC 회장(오른쪽)과 임석정 LSJ파트너스 회장이 모멘티브 인수 체결식에서 서명하고 있다. (사진. KCC)

모멘티브는 첨단기술 소재 제품을 공급하는 특수소재 전문기업이다. 2006년 미국 사모펀드 아폴로PE가 제너럴일렉트릭(GE) 핵심 계열사인 GE어드밴스드머티리얼즈와 GE바이엘실리콘, GE도시바실리콘 등을 인수 합병해 출범한 회사다.

미국 다우듀폰, 독일 바커와 함께 세계 3대 실리콘·쿼츠 기업으로 꼽힌다. 지난해 매출액로는 23억3100만달러(2조 6165억원)를 기록했다. 전체 매출의 90%가 실리콘, 나머지 10%가 쿼츠와 세라믹 부문에서 나온다. 미국과 유럽, 중국 등 주요 국가에 16개 실리콘 생산공장을 포함한 24개의 공장을 두고 있다.

인수 후 모멘티브는 실리콘과 쿼츠 사업부문을 분리해 운영에 들어갈 전망이다. 모멘티브 매출 대부분을 차지하는 실리콘 사업은 KCC가 담당한다. 쿼츠 사업은 원익QnC가 운영키로 했다. SJL파트너스는 각 회사의 지분 절반 정도를 보유할 것으로 보인다.

KCC 관계자는 ”이번 모멘티브 인수는 반도체, 자동차, 화장품 등 한국 주력 산업들의 기초 원료가 되는 핵심 소재 원천 기술을 보유했다는 의미가 있다”고 밝혔다. 원익QnC는 ”인수 후 모멘티브의 쿼츠 사업부문을 독립적으로 운영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번 거래는 관련 국가 경쟁당국의 기업결합승인을 포함 통상적인 승인 요건 등을 획득한 후에 종결될 예정이다.

오승모 기자 oseam@icnweb.co.kr

Continue Reading
Advertisement
Click to comment

댓글 남기기

스마트시티/빌딩

키사이트, 한국 최초 5G NR 시험 인증 시스템 구축 지원

Published

on

키사이트 5G NR 네트워크 에뮬레이션 솔루션으로 초기 및 통합OTA 테스트 지원

키사이트코리아(대표이사 최준호)가 국내 최초로 5G NR 시험 인증 시스템 구축을 위해 디티앤씨(대표이사 박채규)의 5G NR 테스트 솔루션 파트너로 선정됐다.

디티앤씨는 키사이트의 검증된 5G 테스트 솔루션의 조기 사용을 통해 국내 모바일 디바이스 에코시스템에 5G 테스트 및 검증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 키사이트는 네트워크 에뮬레이션 솔루션과 방사 테스트용 맞춤형 챔버를 결합한 엔드 투 엔드 OTA(Over-the-air) 테스트 기능을 제공한다. 이 솔루션을 통해 디티앤씨는 전도 및 방사 테스트 환경 모두에서 sub-6GHz(6GHz 이하 대역) 및 mmWave 주파수(6GHz 이상 대역)의 5G 모바일 디바이스에 대한 규제 무선 주파수(RF) 테스트를 처리할 수 있다.

키사이트 5G NR 네트워크 에뮬레이션 솔루션으로 초기 및 통합OTA 테스트 지원

왼쪽부터 키사이트코리아 영업부 이선우 상무, 디티앤씨 성호섭 전무, 디티앤씨 박채규 대표, 키사이트테크놀로지스 부사장 사티시 다나세카란, 키사이트코리아 최준호 대표, 디티앤씨 손근기 이사 (사진. 키사이트)

디티앤씨의 박채규 대표이사는 “디티앤씨는 키사이트와의 협력을 통해, 5G 테스트 솔루션 서비스가 실질적으로 고객들과 만나는 작업을 하게 될 것이다”고 말했다.

키사이트는 업계를 선도하는 칩셋 및 디바이스 제조업체와의 제휴를 통해 5G NR 지원 엔드 투 엔드 테스트 및 측정 솔루션을 출시했다. 이 솔루션으로 글로벌 모바일 에코시스템은 초기 설계부터 테스트 및 제조에 이르기까지 전체 워크플로우에서 5G 제품 설계, 개발 및 검증을 가속화할 수 있다. 또한 키사이트는 sub-6GHz 및 mmWave 주파수에서 빔포밍 및 빔 관리를 포함한 최신 3GPP 5G NR Release 15 사양을 지원하는 5G 무선 주파수(RF) 설계 검증 테스트 솔루션인 5G RF DVT 툴세트도 출시했다.

키사이트의 무선 테스트 비즈니스 부문 부사장 및 제너럴 매니저인 카일라쉬 나라야난은 “키사이트가 한국 디바이스 에코시스템의 새로운 5G 설계 개발을 가속화 할 수 있는 엔드 투 엔드 5G 테스트 솔루션의 조기 사용을 통해 디티앤씨를 지원하게 된것을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오승모 기자 oseam@icnweb.co.kr

Continue Reading

업계뉴스

라임라이트 네트웍스 ‘리얼타임 스트리밍 서비스’, IABM BaMTM 어워드 수상

Published

on

라임라이트 네트웍스 로고

디지털 콘텐츠 전송 분야의 세계 선도 기업 라임라이트 네트웍스(Limelight Networks, Inc. 지사장 박대성)는 자사의 라임라이트 리얼타임 스트리밍(Limelight Realtime Streaming) 서비스가 ‘IBC 2018’에서 퍼블리쉬(Publish) 부문 ‘2018 IABM BaMTM 어워드’를 수상했다고 밝혔다.

‘IBC 2018’는 10월 14일부터 18일까지 네덜란드 암스테르담에서 열린 세계적인 미디어, 엔터테인먼트 및 기술 박람회로 이 전시회의 ‘BaMs™ 어워드’는 오늘날의 산업 구조를 9개 카테고리로 나눠 실제 비즈니스에 도움이 되는 획기적인 이점을 제공한 혁신적인 벤더에 어워드를 수여하고 있다.

이번 어워드를 수상한 라임라이트 리얼타임 스트리밍(Limelight Realtime Streaming)은 주요 브라우저 및 장치에서 기본적으로 지원되며, 업계 최초로 글로벌 확장 및 서브-세컨드(Sub-second, 1초 미만) 라이브 비디오 스트리밍을 구현한 솔루션이다. 이 새로운 서비스는 실시간 통합 데이터를 지원하여 양방향 라이브 온라인 경험을 가능하게 해준다.

라임라이트 밥 렌토(Bob Lento) CEO는 “IABM BaM 어워드를 수상하게 되어 매우 영광스럽다”라며 “이번 수상을 통해 라임라이트 리얼타임 스트리밍(Limelight Realtime Streaming)이 비디오 방송, 라이브 스포츠, 온라인 게임, 영상 관제 및 서브-세컨드 라이브 비디오 전송이 필요한 여러 산업을 위한 혁신적인 서비스라는 점을 인정받게 되었다”라고 말했다.

박은주 기자 news@icnweb.co.kr

Continue Reading

배너광고

Power Electronics Mag
오토메이션월드 2019
inter battery 2018
네스트필드
  • 비앤드알 산업자동화
  • 슈나이더 일렉트릭
  • 지멘스
  • 힐셔코리아
  • HMS Anybus
eBook 보기

책 판매대

SPS 2018
물류기술 매거진
Advertisement

Trending

Copyright © 2015 Flex Mag Theme. Theme by MVP © Copyright 2006-2018, 아이씨엔 미래기술센터 All Rights Reserved.
tel. 0505-379-1234, fax. 0505-379-5678 | e-mail. icn@icnweb.co.kr | Powered by WordPress Flex Mag Theme. Theme by MVP
Address: 57-25 4F, Changcheon-dong, Seodaemun-gu, Seoul, 03789, Korea
주소: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연세로5나길 10 (창천동, 4층)
업체명: 아이씨엔, 사업자등록번호: 206-11-69466, 통신판매업신고증: 2009-서울서대문-0373호
기사제보 : news@icnweb.co.kr 반론청구 : oseam@icnweb.co.kr

아이씨엔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이의 일부 또는 전부를 무단 사용하는 것은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클린 광고 선언]]
아이씨엔 매거진은 어떠한 경우에도 성인, 성형, 사채, 폭력, 투기, 악성SW 및 환경파괴(원자력 포함) 관련 광고는 게시하지 않습니다.
[광고 신고: oseam@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