협동로봇의 글로벌 선두주자, 유니버설로봇이 프로스트&설리번(Frost & Sullivan)이 수여하는 ‘올해의 제조업체 상(Manufacturer of the Year)’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회사측은 미국 캘리포니아주 헌팅턴비치에서 최근 열린 제 14회 ‘매뉴팩처링 리더쉽(Manufacturing Leadership)’ 시상식에서 유니버설로봇 공동창립자 겸 CTO인 에스벤 오스터가드(Esben Østergaard)가 ‘올해의 제조업체 상’을 수상했다.

‘올해의 제조업체 상’ 트로피를 들고 있는 유니버설로봇의 공동 설립자 겸 CTO, 에스벤 오스터가드(가운데)
‘올해의 제조업체 상’ 트로피를 들고 있는 유니버설로봇의 공동 설립자 겸 CTO, 에스벤 오스터가드(가운데)(사진. 유니버설로봇)

세계적인 시장조사기관인 프로스트 앤 설리번이 매년 수여하는 이 상은 세계 시장에서 활동하는 기업들 중 리더십, 기술 혁신, 고객 서비스, 전략적 제품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약한 기업을 대상으로 한다.

수백 개의 후보 중 수상자로 선정된 유니버설로봇은 ‘올해의 제조업체 상’ 이외에도 ‘협력적인 혁신 리더십(Collaborative Innovation Leadership)’, ‘스마트 제품 및 서비스 리더십(Smart Products and Services Leadership)’, ‘비저너리 리더십(Visionary Leadership)’ 부문에서도 수상했다.

‘협력적인 혁신 리더십’에는 유니버설로봇의 통합 솔루션인 UR+가, ‘스마트 제품 및 서비스 리더십’은 유니버설로봇의 협동로봇이 각각 선정돼 수상됐다. 특히 ‘비저너리 리더십’ 부문에서 유니버설로봇의 공동 설립자겸 CTO인 에스번 오스터가드가 수상의 영광을 누렸다. 이 상은 기업 내 리더쉽뿐만 아니라 산업 전반에 중요한 공헌을 한 리더들에게 수여되고 있다.

유니버설로봇의 한 관계자는 “인간과 로봇의 협업을 위한 유니버설로봇의 열정이 인정받아 매우 기쁘다. 그러나 우리는 현재에 안주하지 않고 더 나은 미래를 위해 끊임 없이 노력하고 있다. 최근 선보인 e-시리즈가 바로 그 증거다. 우리는 계속 나가고 있다”고 말했다.

박은주 기자 news@icnweb.co.kr

[아이씨엔매거진]

아이씨엔 매거진은 산업용사물인터넷(IIoT) 및 디지털화(Digitalization), 디지털전환(Digital Transformation) 애널리틱스를 제공하는 IT 네트워크 기반의 산업 기술 매거진입니다.
산업용사물인터넷(IIoT)와 가상물리시스템(CPS)을 통해 디지털화를 추구함으로써 제조 산업 및 플랜트를 제조활동 전반에 걸친 스마트제조를 구현하고자 합니다.
아이씨엔 매거진은 이러한 디지털화를 구축함으로써 새로운 비즈니스 전략을 도출하는 디지털전환을 위한 관련 리서치 및 애널리틱스를 제공합니다.
https://icnweb.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