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이드 3D프린팅
Home » Tag Archives: 스마트물류

Tag Archives: 스마트물류

하이브리드 운반으로 개별 맞춤화된 대량 생산

경제적인 대량 맞춤화: 지능형 ACOPOStrak 수송 시스템은 기존의 컨베이어와 완벽하게 조합된다. (사진. B&R)

최적의 지능형 수송 시스템, ACOPOStrak B&R은 지난 4월 독일에서 개최된 하노버 전시회(Hanover Messe)에서 최초로 ACOPOStrak과 기존의 컨베이어 벨트를 조합시키는 방법을 제시해 주목받았다. 끊김없는 셔틀 핸드 오프 (hand-off) 이것은 유연성을 갖춘 지능형 ACOPOStrak 트랙 시스템과 저비용의 컨베이어 시스템의 장점을 결합시킨 것이며 보다 비용 효율적인 대량 맞춤화를 위한 완벽한 레시피이다. 대량 맞춤화 제품을 창출하는 데 필요한 것은 생산 라인 전체에 걸친 경로 상에 단 한 개의 지능형 스테이션 (intelligent station)뿐이다. 제품 운반은 거의 전적으로 저비용의 컨베이어 벨트에 의해 처리된다. 유일한 예외는 제품의 개별화가 이루어지는 한 개의 스테이션뿐이다. 바로 이곳에서 지능형 ACOPOStrak이 제 ...

전체 기사 보기 »

[로지스틱스 4.0] 물류시장에 새로운 기술과 협업을 더한다

박민규 트레드링스 대표

박민규 트레드링스 대표 성공적인 물류 스타트업 트레드링스(TRADLINX)를 이끌고 있는 박민규 대표는 물류 시장은 개인의 경험과 함께 얼마나 시장의 데이터와 기술을 잘 활용하느냐가 경쟁력을 만드는 시대로 바뀌고 있으며, 시장의 범위 역시 빠르게 확대되고 있다고 말한다. “수출입 물류 시장은 IT기술이 주목받기 이전부터 발전해 온 산업이다. 그 과정에서 표준양식이나 규정이 없이 모든 주체는 자신만의 데이터를 만들어 왔다. 이런 시장에서 트레드링스는 모든 데이터의 분석이 가능한 빅데이터 분석기술을 통해 물류 시장의 수많은 정보를 디지털화시키고 또 일원화시켜 수출입 업무의 효율성을 증대시키고 있다.”는 것. 특히 물류 주체들간의 협업을 강조하고 있다. “국제 수출입 물류는 복합 운송이다. 즉, 복수의 ...

전체 기사 보기 »

[로지스틱스 4.0] “4차 산업혁명과 함께 물류산업은 디지털 혁명의 끝이 되야 한다”

이용현 이사, 원제로소프트

물류는 창고에서만 이루어진다는 생각부터 버려야 이용현 이사, 원제로소프트 “물류는 창고에서만 이루진다고 생각하는 4차산업혁명을 저해하는 마인드부터 버려야 한다. 물류 정보화를 통해 물류산업은 디지털 혁명의 끝이 되어야 한다.” 이용현 원제로소프트 기술이사는 4차산업혁명은 인간의 행복으로 귀결되야 한다고 강조한다. 결국 물류 대량화에 따른 정보화 시스템의 필요성을 인식하고 ‘가치공유’을 실현할 때 비로소 진정한 4차산업혁명에서의 스마트물류가 성공적으로 자리잡을 수 있다는 설명이다. 물류산업은 2000년 이후 온라인 쇼핑 확대을 통해 급격한 양적 성장을 보이고 있다. 그러나 물류산업은 산업이 변화되는 과정중에 양적으로는 성장 했지만 정보화 과정중에는 정체을 보이고 있다. 이용현 이사는 “정보화의 핵심은 인터넷이며, 이는 전자상거래을 통한 디지털 혁명의 ...

전체 기사 보기 »

[로지스틱스 4.0] “콜드체인(cold chain) 물류는 보편적인 현상이 될 것”

윤의식 박사, 한국물류연구원 부원장

물류 운송 전체 과정을 투명하게 모니터링하고 안전하게 배송하는 방안, 콜드체인 윤의식 박사, 한국물류연구원(KIL) 부원장 지금까지 바이오 제품이나 의약품의 생명산업과 직결되는 제품의 물류에서 적정 온도 유지는 식약처나 의료업계의 법률적 규제를 통해 이루어졌다. 이러한 배경으로 콜드체인 관리는 타율적으로 이루어질 수 밖에 없었다. 그러나 4차 산업혁명의 도래는 소비자에게 생산은 물론 유통 과정에서의 정보까지를 정확히 공개해야 하며, 필연적으로 체계적인 시스템 속에서 안전한 물류를 보장해 주어야 한다. 콜드체인(cold chain)이 주목되고 있는 이유이기도 하다. 윤의식 한국물류연구원 부원장/박사는 “이제는 식품과 음식의 신선도를 향한 소비자의 욕구가 이끌어내는 콜드체인의 당위성이 더욱 더 글로벌한 범위로 확대될 것은 분명하다. 특별한 관리적 ...

전체 기사 보기 »

[로지스틱스 4.0] “핵심은 IT와 물류 프로세스 최적화를 위한 디지털화”

박현 지브라테크놀로지스 코리아 이사(사진. 아이씨엔)

박현 이사, 지브라테크놀로지스 코리아 박현 지브라테크놀로지스 코리아 이사는 ”4차산업혁명과 함께 등장한 로지스틱스 4.0의 핵심은 정보통신기술(Information Technology)과 물류 프로세스 최적화를 위한 디지털화(digitalization) 및 최적화(optimization)다.”라고 강조한다. 4차산업혁명은 모바일 디바이스, 빅데이터, 사물인터넷, 클라우드, 인공지능 등으로 대표된다. 이미 우리 생활 전반에 거쳐 삶의 근본적인 변화를 가져왔고, 지금도 진행중에 있다. 이는 모든 산업군에서 기존의 독립적인 단일 개념에서 벗어나 최상의 솔루션을 구축하기 위한 서로 다른 산업 부문간의 융복합화에 대한 가능성 또한 제시하고 있다. 새로운 기술이나 산업으로 변화될 수 있음을 의미한다고 할 것이다. 박현 이사는 “물류산업에 있어서도 사물인터넷과 결합함으로써 물류 시스템 스스로 관련 정보를 수집, 분석하고 최적화하는 ...

전체 기사 보기 »

[로지스틱스 4.0] 핵심은 물류의 디지털화와 디지털전환이다

박장환 국립한경대학교 교수

박장환 국립한경대학교 교수, 스마트물류컨퍼런스 기조강연 ”로지스틱스 4.0(Logistics 4.0)의 핵심은 물류의 디지털화(Digitalization)에 있다. 디지털화는 ID4.0과 결합으로 물류에서도 가장 중요한 핵심과제가 됐다.” 스마트물류컨퍼런스 2018의 기조연설을 맡은 박장환 국립한경대학교 교수는 로지스틱스 4.0 이라는 개념을 만들어낸 독일의 동향을 예로 들면서 디지털화와 이를 가능하게 해주는 디지털 전환(Digital Transformation)이 주요 이슈라고 설명한다. 디지털화에는 기회와 위험이 함께 한다. 물론 위험에 비해 기회가 매우 높다. 그럼에도 당장 조직화하고 실행하기에는 어려움이 많다. 박장환 교수는 ”디지털화와 디지털 전환에는 IT의 역할이 주도적이라는 사실을 반드시 숙지해야 한다. 많은 전문가들이 모여 물류의 디지털화를 위한 현 물류의 흐름과 전략에 대한 깊은 논의가 이뤄져야 한다.”고 ...

전체 기사 보기 »

신성이엔지 FA사업부, 신성FA로 분할 중국기업에 매각키로

신성이엔지 로고

신성이엔지가 FA사업부문(자동화사업부)을 물적분할해 자회사(신성FA)로 설립하고, 중국 시아선인베스트매니지먼트에 지분 80%를 1,040억원에 매각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신성이엔지는 1월 19일 이사회 결의를 통해 결정했다. 신성FA 지분 80%를 인수하는 시아선 인베스트매니지먼트는 중국 과학아카데미 소속으로, 중국 최대의 로봇회사인 시아선 로봇앤오토메이션의 관계회사다. 나머지 지분 20%는 신성이엔지에서 보유한다. 신성이엔지는 중국 디스플레이 시장의 확대로 FA사업부문의 수출 물량이 큰 폭으로 늘어났지만, 매출채권 회수기간의 장기화와 운전자본의 대량 투입 그리고 지속적인 환율 변동 리스크로 어려움을 겪었다. 분할매각 신규 회사는 공동경영의 뜻을 담아 신성FA로 확정했으며, 향후 시장 상황에 따라 개별 기업으로 상장도 염두에 두고 있다. 시아선 인베스트매니지먼트는 신성에프에이의 인력 및 공장 등 모든 ...

전체 기사 보기 »

Lead theme for CeMAT 2016… Smart Supply Chain Solutions

Smart Supply Chain Solutions

Automatic guided vehicles that optimize their own routes. Warehouses that automatically recognize missing inventory and order refills in real time. Systems that develop into complete service providers, thanks to innovative IT. CeMAT 2016 brings all the fascinating trends in intralogistics together at the same time and place. The future belongs to the Smart Factor – but only after perfectly integrated logistics processes create the necessary preconditions. This makes the intelligent control of inventory flows an absolute must. Manufacturers, dealers, service providers: All of these are on the lookout for new ...

전체 기사 보기 »
Hilscher netIoT


Hilscher netIo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