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re

    엔비디아, 알파벳 자회사와 차세대 로봇 파지 기술 실현

    미국 시카고 오토메이트에서 엔비디아 AI, 아이작 매니퓰레이터, 인트린직 플랫폼 협업 공개

    인트린직 플로우스테이트에서 사용되는 엔비디아 파운데이션 모델 기반 파지 기술

    [아이씨엔 오승모 기자] AI 컴퓨팅 기술 분야의 선두주자인 엔비디아가 복잡한 자율 로봇 조작 분야를 발전시키기 위해 알파벳(Alphabet)의 소프트웨어와 AI 로보틱스 회사인 인트린직(Intrinsic)과 협력해 엔비디아(NVIDIA) AI와 아이작(Isaac) 플랫폼 기술을 통합했다.

    이번 주 시카고에서 열리는 오토메이트(Automate) 전시회에서 인트린직은 로봇 파지(grasp) 기술의 비약적인 발전을 집중 조명한다. 또한 엔비디아 아이작 매니퓰레이터(Isaac Manipulator)로 구현된 파운데이션 모델로 산업 확장성을 지원해, AI를 통한 산업 자동화의 새로운 가치를 실현한다.

    엔비디아는 올해 3월 GTC에서 아이작 매니퓰레이터를 공개했다. 아이작 매니퓰레이터는 파운데이션 모델과 모듈식 GPU 가속 라이브러리의 모음이다. 이는 산업 자동화 기업의 AI 모델 훈련과 작업 재프로그래밍을 가속화해, 동적 조작 작업을 위한 확장과 반복이 가능한 워크플로우를 구축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파운데이션 모델은 신경망이 데이터의 관계를 추적해 학습하게 하는 트랜스포머 딥러닝 아키텍처를 기반으로 한다. 일반적으로 방대한 데이터 세트에 기반해 학습되며, 텍스트용 챗GPT(ChatGPT)처럼 센서와 로봇 정보를 처리하고 이해하는 데 사용할 수 있다. 이를 통해 이전과는 전혀 다른 로봇의 인식과 의사 결정이 가능해지며, 사전 예제 없이도 작업을 수행할 수 있는 제로샷 러닝(zero-shot learning)을 제공한다.

    로봇 소프트웨어와 AI 분야의 선도 기업인 인트린직과 엔비디아의 협업은 그리퍼(gripper), 환경 그리고 물체 전반에 걸쳐 보편적으로 적용할 수 있는 로봇 파지 기술의 잠재력을 보여준다.

    엔비디아와의 협력을 발표하는 블로그 게시물에서 인트린직의 CEO인 웬디 탠 화이트(Wendy Tan White)는 “광범위한 업계에서 엔비디아와의 협력은 파운데이션 모델이 얼마나 큰 영향을 미칠 수 있는지 보여준다. 여기에는 오늘날의 처리 과제를 대규모로 관리하기 쉽게 만들고, 이전에는 실현 불가능했던 애플리케이션을 만들고, 개발 비용을 절감하고, 최종 사용자를 위한 유연성을 높이는 것이 포함된다”고 말했다. 5월 9일 목요일 오후 11시(한국시간)에 열리는 오토메이트에는 AI의 부상이 혁신과 성장에 미치는 영향에 대한 화이트의 기조 연설이 예정돼 있다.

    엔비디아는 알파벳 자회사 인트린직과 협력해 차세대 로봇 파지 기술을 공개했다
    엔비디아는 알파벳 자회사 인트린직과 협력해 차세대 로봇 파지 기술을 공개했다

    아이작 매니퓰레이터로 더 나은 로봇 그립 개발하기

    파지 기술은 로봇 공학에서 오랫동안 추구된 기술로, 지금까지는 프로그래밍하는 데 드는 많은 시간과 비용의 문제로 인해 확장하기가 어려웠다. 그 결과 지금까지 로봇은 반복적인 픽앤플레이스(pick-and-place) 조건을 원활하게 처리하는데 어려움이 있었다.

    그러나 시뮬레이션이 상황을 변화시키고 있다. 인트린직은 엔비디아 아이작 심(Isaac Sim)과 함께 엔비디아 옴니버스(Omniverse) 플랫폼에 합류했다. 이들은 판금과 흡입 그리퍼의 컴퓨터 지원 설계 모델을 사용해 진공 그립을 위한 합성 데이터를 생성했다. 이를 통해 인트린직은 산업용 공작 기계의 선두 제조업체인 트럼프 머신 툴스(Trumpf Machine Tools)의 고객사를 위해 프로토타입을 제작할 수 있었다.

    이 프로토타입은 AI 기반 로봇 솔루션용 개발자 환경인 인트린직 플로우스테이트(Flowstate)를 사용해 프로세스, 관련 인식 그리고 모션 계획을 시각화한다. 아이작 매니퓰레이터가 포함된 워크플로우를 통해 파지 자세와 쿠다(CUDA) 가속 로봇 모션을 구현할 수 있다. 또한 인트린직 플랫폼으로 실제 환경에 배포하기 전에 이를 먼저 아이작 심을 사용한 시뮬레이션으로 평가해 비용을 절감할 수 있다.

    이번 협력을 통해 엔비디아와 인트린직은 로봇 팔을 위한 최첨단의 조작 민첩성과 모듈식 AI 기능을 제공할 계획이다. 이는 강력한 파운데이션 모델 모음과 GPU 가속 라이브러리를 통해 보다 많은 새로운 로봇 공학과 자동화 작업 가속화를 가능하게 한다.

    5월 8일 수요일 오전 3시(한국시간)에 엔비디아의 수석 연구 과학자인 아디야 무랄리(Adithya Murali)와 인트린직의 최고 과학 책임자 토르스텐 크로거(Torsten Kroeger)가 오토메이트의 인트린직 부스 2808에서 ‘인트린직 플로우스테이트와 엔비디아 아이작 조작기를 이용한 스마트 픽앤플레이스 자동화(Automating Smart Pick-and-place with Intrinsic Flowstate and NVIDIA Isaac Manipulator)’ 세션을 통해 두 회사의 작업을 시연할 예정이다. 기(링크)에서 오토메이트의 해당 강연 세션에 참여할 수 있다.

    IO-Link Wireless
    오승모 기자
    오승모 기자http://icnweb.kr
    기술로 이야기를 만드는 "테크 스토리텔러". 아이씨엔 미래기술센터 수석연구위원이며, 아이씨엔매거진 편집장을 맡고 있습니다. 디지털 전환을 위한 데이터에 기반한 혁신 기술들을 국내 엔지니어들에게 쉽게 전파하는데 노력하는 중입니다.
    K-BATTERY Show
    • hilscher
    ASI

    Join our Newsletter

    Get the latest newsletters on industry innovations.

    FASTECH
    K-BATTERY SHOW 2024

    Related articles

    일본 AIST, 수천 개의 엔비디아 H200 GPU 채택으로 AI 슈퍼컴퓨터 구축

    일본 산업기술총합연구소(AIST)의 ABCI 3.0 슈퍼컴퓨터에 수천 개의 엔비디아(NVIDIA) H200 텐서 코어(Tensor Core) GPU가 통합된다

    산업 건설 프로젝트에 로봇 이용한 조립식 모듈 자동화 추진된다

    건설 현장에서의 폐기물을 최소화하고 생산성을 증대하기 위해 로봇을 이용한 새로운 자동화 공정이 추진된다

    키사이트, 엔비디아 6G 리서치 클라우드 플랫폼에서 AI 연구 협업

    키사이트가 엔비디아 6G 리서치 클라우드 플랫폼 솔루션 파트너로 선정됐다

    기자의 추가 기사

    IIoT

    K-BATTERY SHOW 2024
    오토모션
    K-BATTERY SHOW 2024

    추천 기사

    mobilit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