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심 DSM 스마트 증폭기, 마이크로 스피커 효율 극대화


171

24mW 미만의 가장 낮은 대기 전력 지원

맥심 인터그레이티드 코리아(대표 최헌정)가 마이크로 스피커의 사운드를 더 크고 풍부하게 효율적으로 전달하기 위해 DSM(Dynamic Speaker Management) 알고리즘을 통합한 스마트 증폭기 ‘MAX98390’을 출시했다.

맥심 DSM 스마트 증폭기
맥심 DSM 스마트 증폭기

MAX98390은 1~3W 초전력 정격의 소형 스피커를 최대 5.1W까지 높은 전력으로 안전하게 구동시켜 준다. 기존 5V 증폭기보다 최대 2.5배 더 큰 음량과 2 옥타브 더 낮은 저음을 전달함으로써 오디오 성능을 극대화한다.

MAX98390의 가장 큰 특징은 시장에서 가장 낮은 24mW 미만의 대기 전력, 부스트형 클래스 D 증폭기로 업계 최고 수준인 86%의 최대 효율을 발휘한다는 것이다. DSM의 PPR(Perceptual Power Reduction∙지각 영역 전력 최적화) 기능으로 24mW 미만 최저 대기 전력 소비를 지원해 긴 배터리 수명이 필요한 저전력 장치에도 적합하다. 또한 품질 보증을 위해 스피커가 임피던스 오차 범위 내 있도록 생산 라인에서 온칩(On-Chip) DC저항(Rdc) 테스트를 이용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기기들이 소형화되면서 많은 제품들이 마이크로 스피커를 사용한다. 스피커가 작아지면 음량이나 음압 레벨이 낮아지고 공진 주파수는 증가해 저음대역(베이스)이 약해진다. 음량과 저음 반응을 높이기 위해 강한 스피커를 사용하면 과열과 오버 익스커션(over excursion)으로 마이크로 스피커가 쉽게 손상된다.

홍미노트8T 사전예약

MAX98390은 전류∙전압 감지 기능과 DSM 알고리즘을 통해 과열, 과도 출력으로부터 스피커를 보호한다. DSM의 열 보호 기능은 복잡한 프로그래밍 없이 짧은 시간 내 확장된 주파수 범위에서 최대 음량을 내도록 돕는다. 익스커션 보호 기능은 공진 주파수 한계보다 최대 2 옥타브 낮은 사운드를 출력할 수 있도록 해준다.

또한 손쉬운 DSM 사운드 스튜디오 소프트웨어 그래픽 사용자 인터페이스(GUI)를 포함한다. 설계자는 퀵 데모(Quick Demo) 기능을 통해 여러 스피커의 특성을 쉽고 빠르게 확인하고, 편리한 시제품 작업으로 설계 시간을 단축할 수 있다.

마이클 반 덴 브룩(Michael Van Den Broek) PUI 오디오 수석 애플리케이션 엔지니어는 “작은 제품 크기와 전력 제약 상황에서 고객의 오디오 기대치를 충족하는 일은 쉽지 않다”고 설명하고, “툴박스에 MAX98390과 같은 턴키 솔루션을 갖추면 마이크로 스피커 성능 개선 작업을 더욱 쉽게 하고 궁극적인 목표인 고객 만족도를 높일 수 있다”고 말했다.

그렉 모우(Greg Mow) 맥심 인터그레이티드 모바일 오디오 솔루션 담당 비즈니스 매니저는 “MAX98390 스마트 증폭기는 어느 장치에나 민첩하게 들어갈 수 있는 초소형 폼팩터로 음질을 개선하기 위해 개발됐다.”고 밝혔다.

 

[아이씨엔매거진]

아이씨엔 매거진은 산업용사물인터넷(IIoT) 및 디지털화(Digitalization), 디지털전환(Digital Transformation) 애널리틱스를 제공하는 IT 네트워크 기반의 산업 기술 매거진입니다.
산업용사물인터넷(IIoT)와 가상물리시스템(CPS)을 통해 디지털화를 추구함으로써 제조 산업 및 플랜트를 제조활동 전반에 걸친 스마트제조를 구현하고자 합니다.
아이씨엔 매거진은 이러한 디지털화를 구축함으로써 새로운 비즈니스 전략을 도출하는 디지털전환을 위한 관련 리서치 및 애널리틱스를 제공합니다.
https://icnweb.kr


Like it? Share with your friends!

171

0 Comments

댓글 남기기

오승모 기자
아이씨엔 대표기자이자 아이씨엔매거진 편집장입니다. 산업용사물인터넷, 스마트팩토리, 전력전자, 자율운송시스템, 공유 기술의 미래모습을 따라가고 있습니다. oseam@icnweb.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