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5년까지 구로구 스마트시티 마스터플랜 및 중장기 로드맵 수립

AIOT(AI IoT) 전문기업 그렉터(대표 김영신)가 구로구 스마트시티 마스터플랜 및 중장기 로드맵 수립에서 중추적인 역할을 맡게됐다.

그렉터는 10일 ‘구로구 2025 스마트시티 마스터플랜 및 중장기 로드맵 마련을 위한 정보전략계획(ISP) 수립’ 주계약자로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인공지능IoT 이미지. 그렉트 누리집 갈무리
인공지능IoT 이미지. 그렉트 누리집 갈무리



구로구 스마트시티 사업은 국토부, 과기부 등 범정부차원에서 추진 중인 스마트시티 국가사업과 연계해, 지자체 최초로 구로구에 특화된 스마트시티 플랫폼을 구축하게 된다. 또한 복지-안전, 녹색도시, 교육-문화 등 도시지표 산출, 스마트시티 도시 아카이브 서비스를 개발해 구로구민의 삶의 질과 가치를 획기적으로 높이기 위한 대규모 프로젝트다.

그렉터는 10여년간 스마트시티와 스마트홈, IoT 프로젝트를 통해 축적한 노하우를 토대로, 향후 7년간 진행할 구로구 스마트시티 모델을 설계하고, 구로구 IoT 자가망과 IoT 서비스 고도화 등 지속가능한 차세대 스마트시티 플랫폼 로드맵을 제시하는 등 구로구청 데이터 거버넌스 전략의 핵심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그렉터는 또 구로구 풀뿌리 스마트시티를 위한 ‘도시 아카이브 플랫폼’을 설계, 개발해 구로구청에서 현재 진행중인 900여개 이상의 스마트시티와 스마트홈, IoT 관련 프로젝트를 통합 관리하고, 방대한 IoT 도시 데이터와 시민 데이터를 축적해 구로구민과 소통하며 주민이 직접 참여하는 개방형 스마트시티의 모델을 구축할 계획이다.

김영신 그렉터 대표는 “대한민국 벤처심장부 구로구청 스마트시티 사업은 전국 최초 구단위 지자체 프로젝트로, 사업규모는 컴팩트한 반면 전국 최고의 기간통신망과 IoT 인프라를 두루 갖추고 있어 단기간에 가시적인 사업성과를 낼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하고, “전국 지자체와 새롭게 신설되는 신도시들이 스마트시티 구축시 대표적인 성공사례로 삼는 롤모델을 제시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그렉터는 구로구 망고도화를 위해 기존 LoRaWAN 망 뿐 아니라, 통신 3사 IoT망 간의 연계를 필수적이라고 판단, 5월 25일부터 15일간 유관기업들로부터 참신한 제안을 접수받아 구로구 IoT 자가망 고도화 전략을 수립할 예정이다.

[아이씨엔매거진]

아이씨엔 매거진은 산업용사물인터넷(IIoT) 및 디지털화(Digitalization), 디지털전환(Digital Transformation) 애널리틱스를 제공하는 IT 네트워크 기반의 산업 기술 매거진입니다.
산업용사물인터넷(IIoT)와 가상물리시스템(CPS)을 통해 디지털화를 추구함으로써 제조 산업 및 플랜트를 제조활동 전반에 걸친 스마트제조를 구현하고자 합니다.
아이씨엔 매거진은 이러한 디지털화를 구축함으로써 새로운 비즈니스 전략을 도출하는 디지털전환을 위한 관련 리서치 및 애널리틱스를 제공합니다.
https://icnweb.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