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ms가 퀄컴과 모바일폰을 위한 바이오메티릭 얼굴인식과 같은 모바일폰 애플리케이션용 3D 심도감지 카메라 솔루션 개발에 적극 나설 전망이다.

고성능 센서 솔루션 선도기업인 ams와 퀄컴(Qualcomm)의 자회사인 퀄컴 테크놀로지(Qualcomm Technologies)는 3D 이미징 및 스캐닝, 특히 바이오메트릭 얼굴 인식 같은 모바일폰 애플리케이션용 3D 심도 감지(3D depth sensing) 카메라 솔루션 개발에 초점을 맞춰 협력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양산성이 검증된 웨이퍼 레벨 광학 기술을 포함하는 ams의 첨단 VCSEL 광원 및 광학 IR 패턴 기술과 퀄컴 스냅드래곤(Qualcomm® Snapdragon™) 모바일 플랫폼을 이용해, 안드로이드 기반 모바일폰용으로 가성비 높은 액티브 3D 스테레오 카메라 솔루션을 위한 레퍼런스 디자인 개발이 이번 양사 협력의 목표이다. 이 플랫폼 솔루션을 위한 활용 사례에는 안전한 온라인 결제에 요구되는 얼굴 인식 같은 첨단 3D 이미징을 필요로 하는 정면 얼굴 애플리케이션을 비롯하여, 동적 심도(dynamic-depth) 얼굴 스캐닝 같은 다양한 애플리케이션들도 포함된다.

키이스 크레싱(Keith Kressin) 퀄컴 테크놀로지 제품관리 담당 수석부사장은 “퀄컴 테크놀로지는 고객에게 액티브 심도 카메라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해 왔다며, “고객들에게 이러한 심도 감지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한 레퍼런스 디자인의 개발 및 상용화”에 적극 나설것이라고 발혔다.

알렉산더 에버케(Alexander Everke) ams CEO는 “ams는 특히 액티브 스테레오 비전, 구조형 광(Structured Light), 그리고 ToF(Time-of-Flight)의 3가지 3D 기술에 대응하도록 설계된 모든 종류의 IR 조사 디바이스들을 제공한다.”고 밝히고, “우리는 안드로이드 기반 스마트폰과 모바일 기기를 위한 고품질의 3D 센싱 솔루션을 신속히 상용화하여 고객들이 광범위하게 사용할 수 있게 되기를 바라며, 이번 협력은 그러한 목표에 다가가기 위한 첫 걸음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오승모 기자 oseam@icnweb.co.kr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