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스트, 계측, 모니터링 장비 분야의 세계적인 공급업체인 텍트로닉스는 최근 엔지니어들이 더욱 간편하고 원활한 방식으로 신호 소스를 제어하고 파형을 발생시킬 수 있는 방법을 발표했다. PC 기반의 새로운 SourceXpress 플랫폼에서는 여러 대의 임의 파형 발생기를 간편하게 설정, 동기화 및 원격으로 제어할 수 있으며, 파형 생성 모듈을 위한 다기능성 플러그인 아키텍처가 도입되어 고속 직렬 및 가 간섭 광학부터 RF 및 무선에 이르기까지 광범위한 애플리케이션으로 확장할 수 있다.

복잡한 컴포넌트, 시스템 및 실험의 설계, 테스트, 작동 시 이상적인 신호, 왜곡된 신호 또는 ”실제” 신호를 생성, 발생 또는 복제할 수 있는 기능은 필수적이다. 텍트로닉스 AWG70000 시리즈 임의 파형 발생기는 직접 파형 합성 방식으로 최대 50GS/s 및 10비트의 수직 분해능을 가진 아날로그 또는 디지털 신호를 거의 무제한으로 만들어낸다.

지금까지 주요 도전과제는, 가전업계의 빠른 변화와 광범위한 신호 소스 애플리케이션에 지속적으로 대처하는 것이었다. SourceXpress는 플러그인 아키텍처를 통해 새로운 파형 생성 모듈의 개발을 간소화하므로 신규 개발 애플리케이션을 출시 하는데 소요되는 시간을 더욱 단축시킬 수 있다. 향후 텍트로닉스는 확장 모듈 라이브러리를 공개하여 SourceXpress와 함께 이번 출시된 일반 사전 보정(Generic Pre-Compensation) 플러그인 및 멀티톤 및 처프(Multitone & Chirp) 플러그인을 보완할 예정이다.

텍트로닉스 RF 및 부품 솔루션 담당 총책임자인 짐 맥길리버리(Jim McGillivary)는 “SourceXpress 애플리케이션은 신호 소스 계측 제어 및 파형 발생을 더 높은 차원으로 끌어 올려, AWG의 성능을 완전하게 발휘할 수 있다면서, “우리는 다양한 애플리케이션을 위한 대규모 소프트웨어 플랫폼을 갖추는 대신, AWG70000 사용자 인터페이스 또는 SourceXpress를 사용하는 PC에 통합할 수 있는 더 작은 파형 생성 플러그인을 개발 중이다. 따라서 고객은 불필요한 기능에 비용을 들일 필요 없이 특정 애플리케이션에 필요한 모듈만 선택할 수 있다”고 언급했다.

PC 또는 장비에서 바로 실행되는 SourceXpress에는 AWG70000 시리즈의 기본 GUI와 동일한 인터페이스가 탑재되어 있다. 많은 애플리케이션에서 복수의 신호 소스가 필요하며 이 모두는 정밀하게 조정되어야 한다. SourceXpress를 사용하면 복수의 신호 소스를 한 곳에서 제어할 수 있으므로 더욱 빠른 테스트 설정 및 실행이 가능해진다.

일반 사전 보정(Generic Pre-Compensation) 플러그인

광대역 수신기를 테스트하기 위해 파형을 생성할 때는 테스트 장비에서 평탄한 주파수 및 선형 위상 응답을 가진 신호를 발생시키는 것이 중요하다. SourceXpress용 일반 사전 보정(Generic Pre-Compensation) 플러그인은 평탄한 주파수 및 선형 위상 응답을 얻기 위해 파형에 적용할 수 있는 보정 계수를 생성한다. 이 플러그인은 RF, IF, IQ 및 NRZ 신호를 비롯한 다양한 파형 유형과 애플리케이션에서 작동된다.

멀티톤 및 처프(Multitone & Chirp) 플러그인

RF 및 신호 발생 애플리케이션을 상징하는 기능은 깨끗한 처프(chirp), 톤 및 노치를 만드는 기능이다. SourceXpress용 멀티톤 및 처프(Multitone & Chirp) 플러그인은 다양한 군사, 항공 우주 및 RF 애플리케이션에 적합하다. 이 플러그인은 원하는 일련의 시작 주파수와 종료 주파수 및 간격을 통해 NPR(잡음 대 전력비) 톤을 만드는 데 사용할 수 있다. 주파수는 선택 가능 시작 주파수 및 종료 주파수를 설정하여 불필요한 주파수를 제거할 수 있다. 처프(chirp)를 발생할 때는 사용자가 “고-저” 또는 “저-고” 주파수 스위프 간에 결정하고 스위프 시간 또는 스위프 속도에 따라 처프(chirp) 특성을 정의할 수 있다.

아이씨엔 매거진 news@icnweb.co.kr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