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C&C㈜와 SK㈜는 20일 각각 이사회를 열어 양사간의 합병을 결의했다.
양사는 20일 공식발표를 통해 ‘성장동력 확보 및 지배구조 혁신을 통한 주주 가치 제고’를 위하여 통합법인을 출범시키기로 했다고 밝혔다.
SK C&C와 SK는 각각 약 1대 0.74 비율로 합병하며, SK C&C가 신주를 발행해 SK의 주식과 교환하는 흡수 합병 방식이다. 다만, SK 브랜드의 상징성 및 그룹 정체성 유지 차원에서 합병회사의 사명은 SK주식회사로 결정했다.
오는 6월 26일 주주총회 승인을 거쳐, 8월 1일 합병이 마무리될 계획이다.
아이씨엔 온라인 뉴스팀 news@icnweb.co.kr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