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력 및 자동화 기술 글로벌 기업인 ABB는 ABB코리아 대표에 ABB필리핀 사장을 맡고 있는 최민규 사장(사진)을 선임했다.  최민규 사장은 엔지니어 출신이면서 전력 및 자동화 업계에서 30년 이상 경험을 쌓아온 베테랑으로, ABB필리핀 사장 부임후 2년만에 다시 ABB코리아의 대표자리로 돌아오게 됐다.

서울대 전기공학과를 졸업하고 한국중공업(현 두산중공업)을 거쳐 1989년 ABB에 입사해 드라이브, 계장, 공정자동화, 산업용 로봇 등 다양한 사업부를 맡아 ABB코리아의 성장을 주도해왔다. 여기에 2010년 산업자동화 사업본부 수석부사장을 역임하면서는 폭발적인 성장을 이끌어 냈다.

2013년 1월 ABB 필리핀 사장으로 부임하면서, ‘비영어권이면서도 ABB코리아가 배출한 첫 타국가 사장’으로 이름을 알렸다. 특히 필리핀 대표 재임 첫 해에 전년 대비 45% 수주 성장이라는 놀라운 실적을 기록한 바 있다.

최민규 신임 사장은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에너지 패러다임이 변화함에 따라, ABB 그룹은 최근 새로운 도약을 위한 ‘Next Level’ 전략과 2015-2020 목표를 발표하였다. 새로운 성장 모멘텀에 있는 ABB의 도약을 위해 국내 고객과의 긴밀한 관계강화와 사업성장에 집중할 것이다.”고 말하고, “기업핵심은 인재다. 인재 육성을 최우선 과제로 하여 존중과 소통을 기반으로 비즈니스가 중심되는 조직을 만들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최민규 사장은 정년퇴임을 맞는 한윤석 대표 후임으로 2014년 10월 1일에 취임한다.

오윤경 기자 news@icnweb.co.kr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