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대역LTE 속도가 작년보다 37% 빨라졌으며, WiFi 속도는 77%나 향상된 것으로 나타났다.

미래창조과학부(장관 최양희)는 30일 ‘2014년도 통신서비스 품질평가 결과’를 발표했다.

전년과 달리 무선인터넷의 등급제를 폐지하고 평가지표를 세분화하여 객관적 품질 비교를 통해 실질적인 품질 개선을 유도하였으며, 서비스가 안정화된 음성통화는 사업자 자율평가(민원 및 취약지역은 정부가 평가)로 전환하였다.

또한, 올해 평가지역에 취약지역(해안지역, 주요 여객선 항로, 도서지역, 산간지역)을 포함하여 통신 품질개선의 유인이 낮은 통신서비스 소외지역에 대한 사업자 투자를 유도하고자 노력하였다.

2014년 통신서비스 품질의 주요 결과를 살펴보면 다음과 같다.

먼저, 정부가 평가한 무선인터넷 및 이동통신 음성통화를 보면 금년 서비스를 시작한 광대역 LTE-A의 평균 다운로드 속도가 114.4Mbps로 광대역 LTE(77.8Mbps)에 비해 1.47배 빠른 것으로 파악되었고, 전년 대비 광대역LTE 속도는 21.2Mbps(37.4%), 3G는 0.5Mbps(10.9%), WiFi는 11.7Mbps(77.0%) 향상된 것으로 측정되었다.

이동통신 음성통화에서는 통화성공율이 민원지역은 99.9%, 올해 처음으로 평가에 포함된 취약지역은 96.1%로 평가되었다. 취약지역의 유형별 통화성공율은 해안도로 99.4%, 항로 96.6%, 도서지역 98.8%, 등산로 90.1% 등으로 나타났다.

사업자 자율로 진행된 이동통신 음성통화에서 3G의 통화성공율은 행정지역 99.7%, 취약지역 95.3%로 나타났고, VoLTE는 행정지역 100%, 취약지역 99.1%로 측정되었다.

지역별 통신서비스 품질평가 결과는 2015년 1월경 스마트초이스(www. smartchoice.or.kr)에 게시할 예정이며, 향후 품질평가에 사업자별 서비스 커버리지 차이를 반영하는 방안을 강구할 계획이다.

아이씨엔 박은주 기자 news@icnweb.co.kr

[아이씨엔매거진]

아이씨엔 매거진은 산업용사물인터넷(IIoT) 및 디지털화(Digitalization), 디지털전환(Digital Transformation) 애널리틱스를 제공하는 IT 네트워크 기반의 산업 기술 매거진입니다.
산업용사물인터넷(IIoT)와 가상물리시스템(CPS)을 통해 디지털화를 추구함으로써 제조 산업 및 플랜트를 제조활동 전반에 걸친 스마트제조를 구현하고자 합니다.
아이씨엔 매거진은 이러한 디지털화를 구축함으로써 새로운 비즈니스 전략을 도출하는 디지털전환을 위한 관련 리서치 및 애널리틱스를 제공합니다.
https://icnweb.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