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래시 스토리지 솔루션 전문기업인 샌디스크 코리아가 17일 서울 소공동 웨스틴조선호텔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국내 엔터프라이즈 및 OEM사업 전략 강화와 함께 국내 데이터센터용 SSD(솔리드 스테이트 드라이브) 시장을 적극 공략한다고 밝혔다.

전세계 데이터의 90%는 최근 2년 이내에 생산된 데이터들로, 기존 하드 디스크 기반의 데이터 센터들은 이 급증하는 빅데이터 시대에 고전하고 있다. IDC에 따르면, 의사결정을 위한 실시간 인사이트가 필요한 전세계 조직들은 SSD와 같은 고성능 스토리지 솔루션을 필요로 하며, SSD가 용량은 증가시키면서도 가격은 낮추고 있기에 점점 더 많은 기업들이 기존 하드디스크를 SSD로 대체하는 것을 고려하고 있다.

샌디스크 코리아는 엔터프라이즈 및 하이퍼스케일 데이터 센터에서 SSD 채택이 급증하는 추세에 발 맞추어, TCO(총소유비용)와 TCA(총획득비용)을 절감하면서도 뛰어난 성능을 보이는 솔루션을 소개했다. 또한 급증하는 PC에서의 SSD 채택에 대응하는 클라이언트 컴퓨팅용 SSD 제품들도 소개했다.

샌디스크 코리아는 국내 시장 공략 강화를 위해 9월 17일 기업 비즈니스 채널 파트너들을 위한 ‘플래시 기술이 이끄는 비즈니스’라는 주제로 세미나를 열기도 했다. 세미나에서는 샌디스크 스토리지 솔루션에 대한 소개와 함께 국내 시장에서의 영향력을 높이고자 했다.

샌디스크의  데이터센터 스토리지 솔루션은 Optimus® SAS SSD 제품군과 CloudSpeed™ SAS SSD 제품군이 있다. Optimus® 제품군은 읽기 및 쓰기에 집중된 애플리케이션 및 다용도로 사용되는 뛰어난 성능의 제품으로, 다양한 엔터프라이즈 환경에서 기존 인프라와 통합하는 데 이상적이다. CloudSpeed™ 제품군은 엔터프라이즈 및 클라우드 컴퓨팅 환경에서 다양한 읽기 및 쓰기에 집중된 업무 또는 다용도에 적합한 비용 효율적인 스토리지이다.

여기에 클라이언트 컴퓨팅용 SSD 제품으로, 업계 선도의 1Ynm NAND 공정 기술을 채택해 기업용 PC 및 노트북에 이상적인 X300/X300s SSD 제품도 함께 소개됐다. X300/X300s SSD 제품군은 샌디스크 제품 최초로 자체 암호화 기능을 갖춰, 성능 저하없이 보안이 강화된 제품이다.

이창은 샌디스크 코리아 대표이사(사진)는 “오늘 기자간담회와 기업 비즈니스 채널 파트너 세미나를 시작으로 국내 엔터프라이즈 및 OEM 고객들을 위한 대외 활동을 보다 강화할 예정”이라며, “25년이 넘는 기간 동안 플래시 스토리지 솔루션을 이끌고 있는 샌디스크의 혁신적인 플래시기술을 국내 기업 고객들에 제공해, 높은 성능과 내구성, 신뢰성을 보장하는 한편, 고객의 TCO를 낮춰 보다 비즈니스 경쟁력을 높일 수 있도록 노력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오승모 기자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