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IoT 기술 매거진 - 아이씨엔
Home » Tag Archives: 태양광

Tag Archives: 태양광

인피니언, 높은 효율과 사용 편의성을 최적화한 600V CoolMOS MOSFET 출시

600V CoolMOS C7 Gold 시리즈

인피니언 테크놀로지스(코리아 대표이사 이승수)는 600V CoolMOS™ P7 및 600V CoolMOS™ C7 Gold(G7) 시리즈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600V 내압으로 설계된 이들 제품은 향상된 수퍼정션(superjunction) MOSFET 성능을 제공하며, 타깃 애플리케이션에서 이전에 볼 수 없었던 전력 밀도를 달성한다. P7 제품은 설계 시에 사용 편의성이 뛰어나고, 최상의 효율 및 최적화된 가격대 성능비를 제공된다. 이 시리즈는 충전기, 어댑터, 조명, TV, PC 전원, 태양광, 서버, 텔레콤, EV 충전 등의 애플리케이션에 적합하다. 600V CoolMOS P7은 100W~15kW의 전력 용량을 지원한다. 600V CoolMOS P7은 다양한 토폴로지에서 최대 1.5퍼센트 효율 향상을 달성하며, 경쟁 제품과 비교해서 최대 4.2°C 까지 열적으로 유리하다. 600V CoolMOS P7은 표면실장(SMD)과 쓰루홀(through hole) 패키지로 37mΩ부터 600mΩ 까지 RDS(on)을 제공하므로 다양한 애플리케이션 및 전력대에 사용할 수 있다. 또한 2kV(HBM) 이상의 뛰어난 ESD 견고성은 제조 시의 정전기 방전 손상으로부터 디바이스를 ...

전체 기사 보기 »

LS산전, ‘태양광+ESS’ 중심 스마트 에너지 사업 설명회 개최

LS산전 태양광 발전 및 ESS 사업설명회

모듈.인버터, PCS 등 자체기술에 EPC 역량 더한 IPP 신 사업 전략 구체화 LS산전이 지난달 청주사업장 태양광 발전 연계 ESS(에너지저장장치 ; Energy Storage System)설비 구축을 시작으로 신재생에너지 발전 사업 추진을 공식화 한 가운데, 고객 밀착형 설명회를 개최하는 등 본격 시장 공략에 나섰다. LS산전은 지난 4일 오후 전북 전주시 ‘호텔 르윈’에서 고객사 관계자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LS산전 태양광 발전 및 ESS 사업설명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LS산전은 이날 행사에서 PCS(전력변환장치), 수상태양광 모듈, 태양광 인버터, DC 전력기기 등 스마트 에너지 분야 핵심 제품을 소개하는 한편, ‘태양광 연계 ESS 솔루션’ 일괄 패키지 공급 역량 및 향후 사업 추진 계획을 소개했다. ‘태양광 연계 ESS 설치 사업’은 지난해 9월부터 태양광 발전소에 ESS를 설치해 생산한 전기에 대해 REC 가중치 5.0을 부여하는 RPS(신재생에너지 공급의무화제도) 제도 고시개정과 각종 지원 확대로 ...

전체 기사 보기 »

LG전자, 태양광 연계 ESS 공공입찰 수주

세종시에 위치한 ‘은하수 태양광 발전단지’ 전경.

LG전자가 태양광 발전소와 연계한 에너지 저장장치(ESS, Energy Storage System) 분야에서 처음으로 공공 입찰사업을 수주했다. 서부발전이 세종시에 운영 중인 1.6㎿ 규모 ‘은하수 태양광 발전단지’의 전력품질 향상을 위해 내년 3월말까지 3㎿h 규모의 ESS를 구축하는 사업으로 총 20억원 규모다. 태양광 발전 연계 ESS사업은 날씨에 따라 태양광 발전이 일정치 않더라도 ESS에 저장된 전력으로 균일한 품질(출력)의 전력을 공급해 주는 사업이다. 태양광 발전소가 낮 시간(10~16시) 동안 ESS에 충전하고 나머지 시간 대에 방전하는 전력에 대해 2017년까지 ‘신재생에너지 공급인증서(REC·500MW 이상의 발전설비를 보유한 발전 사업자는 총 발전량의 일정 비율 이상을 의무적으로 신재생에너지로 발전해 정부의 인증서를 받아야 한다. 인증서는 자체 설비를 갖추거나 인증서 거래시장에서 조달할 수 있으며, 이를 이행하지 못한 부분에 대해선 과징금이 부과된다)’ 가중치 5.0을 부여하는 산업통상자원부의 육성정책이 지난 2016년 9월 발표되면서 태양광 발전 사업자의 수익성 향상에도 기여할 것으로 ...

전체 기사 보기 »

맥심 솔라 셀 옵티마이저, 태양광 패널 효율 30% 향상

맥심, 솔라 셀 옵티마이저(Cell-String Optimizer)

MPPT(최대전력점추적) 수행하는 최초의 통합 전력 집적회로 맥심 인터그레이티드 프로덕트 코리아(대표 김현식)가 태양광(PV) 패널의 에너지 효율을 30% 높여주고, 설계가 간편한 새로운 ‘솔라 셀 옵티마이저(Cell-String Optimizer)’를 발표했다. 맥심 솔라 셀 옵티마이저는 MPPT(Maximum Power Point Tracking: 최대전력점추적) 기능을 수행하는 최초의 통합 전력 집적회로(IC)다. 맥심의 뛰어난 전력 반도체 기술을 기반으로 바이패스 다이오드를 고집적 DC-DC(직류-직류) 컨버터로 대체하고, 태양광 모듈의 MPPT를 수행한다. 업계 최초로 태양광 모듈에 내장돼 개별 다이오드를 MPPT 기기로 대체함으로써 패널간 미스매칭에 대한 문제점을 없앤다. 완전히 통합된 솔루션으로 특수 인버터, 데이터 서비스 없이 설계를 간소화할 수 있다. 맥심 솔라 셀 옵티마이저는 다양한 스트링 구조에 맞게 높은 설계 유연성을 제공한다. 패널의 솔라 셀 스트링은 각각의 전력 생산력에 영향을 미치지 않고 최대 전력 생산을 지원한다. 패널의 부분적 음영까지 동급 최고 수준으로 보상한다. 이 같은 높은 유연성을 ...

전체 기사 보기 »

리니어, 태양광 배터리 최적화 위한 동기식 스텝다운 배터리 충전 컨트롤러 출시

60VIN/60VOUT 20A 스텝다운 납축전지 및 리튬이온 차저 컨트롤러

리니어 테크놀로지 코리아(대표 홍사곽)는 고집적 고전압 다양한 배터리 타입용 동기식 스텝다운 배터리 충전 컨트롤러(제품명: LTC4013)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LTC4013의 입력 범위는 최대 60V까지 가능해 범위가 넓으며, 온도 보상 3/4 단계 충전 알고리즘을 사용해 12V 및 24V 납축전지를 효율적으로 충전할 수 있다. LTC4013은 직렬 연결된 리튬 기반의 배터리 스택을 입력 공급 전압에 가까운 플로트 전압으로 충전할 수도 있다. 모드 핀은 플로트 전압과 충전 알고리즘을 정의한다. 충전 전류는 ±5%까지 정밀하게 레귤레이트 되며, 최대 20A까지 단일 저항으로 프로그래밍이 가능하다. LTC4013은 사용자 조절이 가능한 MPPT(maximum power point tracking, 최대 전력점 추적) 회로가 특징으로, 태양광 패널과 같은 전력이 제한적인 소스의 경우에 좀 더 간단하게 전력 최적화를 할 수 있도록 해준다. MPPT 개방 회로 방식은 태양광 패널 온도 센서를 추가하지 않고도 패널 온도 변화에 대해 교정이 가능하다. ...

전체 기사 보기 »

솔라임펄스2, 연료없이 태양에너지만으로 세계 일주 완료

하와이를 이륙한 솔라임펄스2

#Future is CLEAN #Further without Fuel 미래의 크린 에너지, 태양만으로 에너지를 만들어 세계 일주 비행을 완료한 솔라임펄스2(Solar Impulse 2)!. 솔라임펄스는 지난 7월 26일 0시 5분(현지시각으로는 4시 05분)에 별도의 연료없이 태양에너지만으로 세계일주 비행을 완수했다. 2015년 3월 9일 아부다비를 출발한 이 태양광 비행기 솔라임펄스2는 1년 6개월만에 마지막 경유지 이집트 카이로를 이륙해 이틀만에 아랍에미레이트 아부다비로 돌아왔다. 중국에서 태평양을 건너 하와이로 향하던 중, 기상 악화로 일본 나고야로 회항하고… 나고야에서 하와이까지의 최장기 비행을 안전하게 마치긴 했으나, 배터리 손상으로 인해 다음 일정을 연기해야만 했다. 2015년 7월 3일 하와이 호눌루루에 도착한 이후, 고고도에서의 급격한 온도 변화와 장시간 비행에 따른 과열로 인한 배터리 손상에 대한 추가 연구를 진행 안정성을 확보하는데 10개월이 소요됐다. 솔라임펄스2는 지난 2016년 4월 21일 드뎌 하와이를 출발해 샌프란시스코를 향해 다시 이륙했다. 이후 미국 본토를 순회하고 ...

전체 기사 보기 »

태양광 탐사선 주노(JUNO), 5년간 날아가 목성 궤도 안착

주노가 목성을 향한다

무인 탐사선 ’주노(Juno)’가 태양광과 별들의 중력을 동력으로 5년간 우주를 날아 목성 궤도에 안착했다. 미국 NASA는 7월 5일 낮 12시 18분(한국시간) 주노가 목성 궤도 진입을 위한 감속 엔진 점화를 시작해, 35분 뒤인 낮 12시 53분에 목성 궤도에 성공적으로 안착했다고 발표했다. 주노는 지난 2011년 8월 5일 미국 플로리다에서 발사되어 5년간 28억㎞를 비행해 태양계에서 가장 크고 오래된 행성인 목성 궤도에 ’갈릴레오’에 이어 2번째로 진입하게 됐다. 주노는 앞으로 20개월 동안 목성으로부터 5000킬로미터 상공에서 목성 주변을 37회 돌면서 두꺼운 구름층 안에 숨어서 지금까지 미지의 영역으로 남아 있는 목성의 내부를 관측하게 된다. 목성을 농구공 크기로 축소한다고 가정할 때, 주노의 궤도는 겨우 목성에 0.8cm 밖에 떨어지지 않은 궤도를 도는 꼴이다. 주노의 궤도는 타원형의 극 궤도를 그리며 진행하게 된다. 이는 목성의 유해 방사선 지역으로부터 최대한 주노에 탑재된 전자기기들을 ...

전체 기사 보기 »

솔라버즈, 태양광 사후관리서비스 현황

美 설치 완료 태양광 시스템의 사후 관리 서비스 계약, 시스템 제공 기업들에게 새로운 매출 활로 제공 NPD Solarbuzz – 미국 태양광 시스템의 프로젝트 별 분석 리포트 신규 발행 NPD Solarbuzz가 최근 발행한 United States Deal Tracker 보고서에 따르면, 미국의 지방자치도시 및 교육구와 같은 다수의 태양광 설치 지역에서 시스템 사후 관리 서비스(Post-Installation Service) 계약에 대한 이행 조건이 늘어나고 있으며, 이는 미국 내의 태양광 시스템 제공업체에게 현재까지 설치 사업에서 간과되었던 부분에 대한 매출 기회를 제공 하며 시장에서 주목 되고 있다. 이러한 시스템 사후 관리 서비스 계약은 미국 내의 시스템 제공 기업들에게 약 2,000개 이상의 시스템에 대한 즉각적 사업 기회를 제공하고 있는데, 이는 과거 2010년 1월 시점 기준 현재까지 누적되어 온 미국 내 50kW이상에 해당하는, 총 37GW 규모의 태양광 시스템 파이프라인에 대한 설치를 ...

전체 기사 보기 »

어플라이드머티어리얼즈, ‘비휘발성 메모리의 변화’ 포럼 개최

반도체 • 평판 디스플레이 • 태양광 산업 분야의 정밀재료공학 솔루션 공급 선두기업인 어플라이드머티어리얼즈가, 오는 12월 8일 미국 워싱턴에서 SK하이닉스 • 도시바 • 시스코 시스템 등 글로벌 반도체 • 통신장비 기업 등의 메모리 부문 기술 임원을 패널로 하는 ’비휘발성 메모리의 변화’ 포럼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각종 통신기기에서 발생하는 데이타량의 대량 증가로 스토리지클래스메모리(SCM) 기술과 3D낸드의 중요성이 부각됨에 따라, 비휘발성 메모리(NVM) 업계 로드맵 변화 과정에서 제기되는 주요 기술 이슈와 전망을 업계 관계자와 짚어보는 자리이다. 이 날 포럼에서 패널들은 △비휘발성메모리(NVM) 분야에서의 3D 낸드의 선두기술로서의 지속성 △비휘발성메모리 기술에서의 근본적 변화 가능성 △스토리지클래스메모리의 최적 영역 △정밀재료공학의 역할 전망 △대기시간 • 비트당 비용 • 전력 • 대역폭이 미치는 영향 등의 주제로 논의할 예정이다. 이 날 포럼의 발표와 토론을 맡은 패널로 한국에서는 SK하이닉스의 안근옥 상무가 참여할 예정이다. 또한, 도시바의 ...

전체 기사 보기 »

[피플]전기차에서 태양광+ESS가 화석연료를 이길 것… 테슬라모터스 CTO

스트라우벨(Jeffrey B. Straubel) 테슬라 모터스 공동창업자 겸 CTO

JB 스트라우벨 테슬라 CTO, 에너지코리아포럼 2015 기조연설 스트라우벨(Jeffrey B. Straubel) 테슬라 모터스 공동창업자 겸 최고기술책임자(CTO)는 향후 재생에너지를 통한 발전과 에너지저장시스템(ESS)의 발전이 급속히 이뤄질 것이라고 진단했다. 이로인해 태양광+ESS가 화석연료+변속기보다 가격이 저렴해져 전기자동차가 가솔린 자동차의 시장을 빼앗아 가게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테슬라는 2003년 미국 캘리포니아주 실리콘밸리에 설립된 IT기반의 전기자동차 회사다. 테슬라는 현재 세계 전기차 및 배터리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스트라우벨 테슬라 CTO는 11월 18일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에너지코리아포럼 2015’ 기조연설에서 전기자동차의 핵심인 ”배터리 기술의 발전과 ESS의 발전을 통해, 가솔린 자동차와의 실질적인 경쟁에 들어섰다.”고 밝히고, 전기자동차로 인해 탄소 제로를 구현하는 다양한 에너지 관련 산업의 발전도 가능하게 됐다고 분석했다. 그는 ”전기차 기술이 빠르게 진전되면서 에너지 산업에 전반적인 영향을 미치고 있다.”고 화두를 던졌다. 테슬라는 이미 전기자동차에 이어 ESS 및 에너지파워팩 등을 출시하면서 에너지 산업 전반에 ...

전체 기사 보기 »
hilsch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