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IIoT Architecture Innovation Day
  • IIoT 기술 매거진 - 아이씨엔
  • 자율주행자동차 세미나
Home » Tag Archives: 스마트팩토리

Tag Archives: 스마트팩토리

터크코리아, 스마트팩토리 인력양성 나선다.. 한밭대학교와 MOU 체결

터크코리아-한밭대학교, 4차 산업혁명 기술 인재 육성과 교육과정 운영을 위한 산학협력 협약

터크(TURCK) 코리아가 국립 한밭대학교(총장 송하영)와 지난 8월 23일 ‘4차 산업혁명 기술 인재 육성과 교육과정 운영을 위한 산학협력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터크 독일 본사의 마티아스 터크 아시아 지역 세일즈 디렉터와 한밭대학교의 송하영 총장을 비롯해 신성준 터크코리아 총괄이사, 윤지승 JS오토메이션 대표이사, 이재흥 한밭대 산학협력단장 등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두 기관은 미래 기업이 요구하는 스마트공장 분야 전문인력을 양성ㆍ공급하기 위한 교육훈련을 추진한다. 또한 다품종 소량생산 등 산업구조 변화에 맞춘 스마트팩토리 교육인프라를 활용, 산업체 전문가들이 참여하는 기술융합교육을 실시한다. 터크코리아는 2012년에 한국기술교육대학교 산학협력단과 터크 교육 인증센터를 설립하여, 학생 및 재직자를 대상으로 한 공장자동화 기술교육의 첫걸음을 뗀 바 있다. 마티아스 터크 동남아시아 지역 세일즈 디렉터는 ”이번 MOU 협약은 인더스트리 4.0 시대의 국제적인 전문인력 양상에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아이씨엔 오승모 기자 oseam@icnweb.co.kr

전체 기사 보기 »

슈나이더 일렉트릭, 국내 스마트공장 전문가 양성 나선다

슈나이더 일렉트릭, 동의과학대학교와 스마트팩토리 전문가 양성 위한 MOU체결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현장 업무 지식과 기존 교육 과정을 통합시켜 보다 실질적인 교육 컨텐츠 제공 슈나이더 일렉트릭 코리아가 국내 스마트공장 전문가 양성에 적극 나선다. 슈나이더 일렉트릭은 동의과학대학교에 ’슈나이더 일렉트릭 첨단 스마트팩토리 자동화 교육 센터’를 개설하고 자동화 전문 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할 에정이다. 이를 통해 재직자 및 재학생을 대상으로 자동화 전문 인력을 양성하고, 국내 남부 지역 자동화 교육에 대한 수요를 충족시킨다는 구상이다. 슈나이더 일렉트릭 코리아(대표 김경록)는 부산 소재 동의과학대학교와의 산학 협력을 통해 국내 유수의 스마트팩토리 전문가 양성을 도모하는 ’기술 교류 발전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슈나이더 일렉트릭은 자사의 최신 스마트 공장관련 교육장비를 갖춘 ‘슈나이더 일렉트릭 첨단 스마트팩토리 자동화 교육 센터’에서 자동화 전문 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슈나이더 일렉트릭은 교육 센터에 최신 교육 장비를 도입하여, 최대 규모의 교육 센터에서 재직자 및 재학생이 선진화된 ...

전체 기사 보기 »

SK C&C, 대양그룹에 맞춤형 스마트공장 만든다

SK㈜ C&C이기열 ITS 사업장과 신대한판지㈜ 권택환 대표이사

공동 사업 추진 TF 구성…대양그룹 12개 공장 맞춤형 스마트 공장 마스터 플랜 정립 12개 전체 공장의 생산·재고·설비가동 현황을 실시간으로 파악 가능토록 구현 예정 SK C&C가 신대한판지(주)를 비롯한 대양그룹 전체 공장에 대한 스마트 팩토리 구축을 추진한다. SK㈜ C&C(사업대표: 안정옥, www.sk.co.kr)는 7월 26일 서울 서초구 신대한판지㈜ 본사에서 SK㈜ C&C 이기열 ITS 사업장과 신대한판지㈜ 권택환 대표이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SK㈜ C&C-대양그룹 스마트 팩토리 전략적 업무 제휴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 제휴 협약에 따라 양사는 신대한판지㈜와 함께 대양그룹 전(全) 공장에 대한 스마트 팩토리 구축 사업을 순차적으로 진행하게 된다. 신대한판지는 산업용지 업계의 선도주자 대양그룹의 계열사로 골판지 및 원지 제조·판매 전문기업이다. 대양그룹은 9개의 골판지 및 상자 생산 공장과 3개의 원지 생산 공장 등 총 12개의 생산 공장을 운영하고 있다. 양사는 먼저 공동 사업 추진 TF를 구성하고 ...

전체 기사 보기 »

울랄라랩 스마트공장 플랫폼, 글로벌 스타트업 챌린지 Top10에 선정

울랄라랩 김승현 이사가 자체 개발한 IoT 디바이스 위콘을 설명하고 있다

[사진. 울랄라랩 김승현 이사가 자체 개발한 IoT 디바이스 위콘을 설명하고 있다]   스마트팩토리 전문기업 울랄라랩(대표 강학주)이 7월 3~4일 그랜드워커힐호텔에서 개최된 ‘헬로우 투모로우 코리아(Hello Tomorrow Korea)’에서 스타트업 챌린지 Top 10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버락 오바마 전 미국 대통령, 데이비드 캐머런 전 영국 총리, 파사드알사드 왕자 NA3AM CEO 등 세계 정·관계, 재계 유명 인사들이 대거 참여한 글로벌 행사로 IoT(사물인터넷), VR(가상현실), AR(증강현실), AI(인공지능), HI(인간지능), 로보틱스, 나노-헬스테크, 4차산업혁명 등의 ‘테크놀로지 컨버전스(Convergence of Technologies)’를 주제로 개최됐다. 울랄라랩은 4차산업혁명 분야 IIoT(산업IoT)와 데이터 기반 스마트팩토리 플랫폼 ‘윔팩토리(WimFactory)’로 글로벌 스타트업 챌린지 Top 10에 선정돼 GE와 지멘스 등 대기업 중심의 공장자동화가 아닌 중소제조기업을 위한 스마트 팩토리 플랫폼을 선보였다.   울랄라랩 강학주 대표는 “과학자, 사업가, 투자자 그리고 영향력 있는 산업전문가들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의 평가를 통해 Top10에 선정되어 영광”이라며 “4차 산업혁명의 ...

전체 기사 보기 »

메디치소프트, 빅데이터 활용 비정형 데이터 분석 연구사업 수주

메디치소프트 웹사이트 캡처

제조 분야 데이터 분석을 통한 품질 향상 기대 2017년 보안관제 분야 ‘데이터 분석을 통한 침해 대응 예측 및 원인 분석 사업 연구 사업’을 완료 중인 메디치소프트가 ‘수출경쟁력 강화를 위한 비정형 데이터 분석 솔루션’으로 연구 사업을 수주했다고 밝혔다. 메디치소프트는 국내 및 해외 석·박사 출신의 데이터 과학자들이 기업부설연구소에서 데이터 분석 솔루션을 개발하고 있다. 빅데이터 분야의 정보학자인 ‘한미란’ 과학자(scientist)를 주축으로 데이터 과학자 육성과 데이터 분석에 대한 연구를 추진하고 있다. 한미란 과학자는 USC(University of Southern California)의 IMSC(Integrated Media Systems Center) 출신으로 ‘국제 학술 대회 논문 Best Paper Award’를 수상하고, SCI 연구 논문을 등록하는 등 데이터 분석 과학자로서 이름을 세계에 널리 알리고 있다. 이러한 우수 인재들이 축적한 데이터 분석 노하우를 산업현장에 적용하여 제조업 생산성 향상을 위한 ‘빅데이터 분석 센터’ 설립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메디치소프트는 빅데이터 ...

전체 기사 보기 »

일본의 스마트 팩토리 추진 방향

일본의 스마트 팩토리 추진 방향

[아이씨엔 매거진 4월호] 제4차 산업혁명의 핵심 진원지로서 스마트 팩토리가 주목받고, 독일에 이어 미국, 일본 기업들도 스마트 팩토리 시장에 다양한 형태로 뛰어들면서, 시장 활성화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글로벌 트렌드라는 거시적 측면에서 스마트 팩토리가 확산될 수 있는 다양한 여건들이 무르익고 있는 것은 주지의 사실이다. 그러나 수요 기업의 입장이라는 미시적 측면에서 보면 스마트 팩토리 확산은 각 국가마다, 각 응용 분야마다 여건과 목표가 다르게 표출되고 있다. 이에 일본의 스마트팩토리 추진 방안을 통해 국내에서의 도입과 활성화 방안을 고민해 보고자 한다.   일본 기업들은 독일, 미국에 비해 스마트 팩토리 개념의 체계화는 늦었지만, 이미 오래 전부터 제조 현장에서 생산성 향상을 위한 다양한 자동화 투자를 해 왔다. 또한 일본은 세계 최대의 수치제어기기와 산업용 로봇의 생산국이자 수요처이기도 하다. 이러한 측면에서 일본은 기존 생산성 제고 방식의 연장선 상에서 제3의 ...

전체 기사 보기 »

어드밴텍, 4차 산업혁명 생태계 구축에 스마트팩토리 솔루션 공급

어드밴텍, 오토메이션월드 2017 전시회

산업 자동화 전문기업인 어드밴텍(지사장 정준교)에서는 3월 29일부터 31일까지 코엑스에서 개최된 2017 국제공장자동화전 부스참가를 통해 다양한 스마트팩토리 관련 솔루션을 선보였다고 밝혔다. 이번에 어드밴텍에서 선보인 전시품은 단순 하드웨어가 아니라 소프트웨어와 결합되어 공장 자동화를 보다 쉽고 빠르고 스마트하게 만들 수 있는 솔루션 레디 패키지(Solution Ready Package)가 대부분이었다. 예를 들면 지능형 공장 모니터링 & 보안솔루션, 어드밴텍 WebAccess의 Industry 4.0, 스마트 팩토리 공정 시각화 솔루션, 스마트 팩토리 구축을 위한 장비 연결 솔루션, EtherCAT 모션 및 I/O 제어 솔루션, 설비 네트워킹 프로토콜과 시스템 통합 솔루션 등을 꼽을 수 있다. 관계자에 따르면 2016년 행사대비 약 20% 이상 더 많은 관람객이 어드밴텍 부스에 방문을 하였으며 설계.개발, 제조 및 유통.물류 등 생산 과정에 디지털 자동화 솔루션이 필요한 업체에서 많은 관심을 보였다고 한다. 특히 실제 적용사례를 통한 적용 가능성 확인 ...

전체 기사 보기 »

포스코, 통합 데이터센터로 스마트팩토리 조기 구현

권오준 포스코회장은 2월에는 지멘스의 클라우스 헴리히 부회장과 환담하고, 스마트팩토리로 운영되고 있는 암베르크공장을 둘러봤다.

포스코가 통합 데이터센터 구축에 본격 나서며, 제철소 스마트팩토리 조기 구현에 나선다. 포스코(회장 권오준)는 3월 24일 포항제철소에서 고석범 경영지원본부장(부사장)을 비롯한 포스코ICT, 포스코A&C 임직원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포항 스마트 데이터센터’ 착공식을 가졌다. 오는 연말 준공예정인 데이터센터는 약 2,550㎡의 부지에 3층 규모로, 1층에는 전기실·비상발전기실·공조 기계실 등 기반설비가 들어선다. 2층과 3층에는 서버·스토리지·네트워크장치 등 최신 IT 설비와 관제시설이 들어선다. 데이터센터에서는 제철소 공장 설비에 설치된 센서를 통해 필요한 데이터를 수집한 후 이를 빅데이터, 인공지능 등 최신 IT기술을 활용해 이를 분석하고 조업을 개선하기 위한 IT장치들이 24시간 중단없이 가동된다. 이에 따라 포스코가 스마트팩토리를 조기에 구현하는 데에 핵심적인 역할을 하게 될 것으로 보인다. 고석범 경영지원본부장은 “데이터센터는 IT 운영환경을 획기적으로 개선해 포스코의 새로운 50년을 준비하는 밑거름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포스코는 포항제철소에 이어 하반기 광양제철소에도 데이터센터를 착공할 계획이다. 이러한 스마트팩토리 ...

전체 기사 보기 »

어드밴텍, 가후이엔씨와 WISE-PaaS 얼라이언스 파트너쉽

어드밴텍 WISE-PaaS 클라우드 플랫폼

어드밴텍(정준교 지사장)은 제조라인 전문 SI 업체인 가후이엔씨(서광익 대표)와 WISE-PaaS 얼라이언스에 대한 파트너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를 통해 가후이엔씨는 최근 화두가 되고 있는 Industry 4.0 사업에 본격적으로 진입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할 수 있게 됐다. 어드밴텍의 WISE-PaaS는 사물인터넷 구축을 쉽게 할 수 있는 소프트웨 플랫폼 서비스이다. WISE-PaaS 얼라이언스에는 MES, SI 업체 등 10여개 업체가 이미 참여하여 국내 스마트팩토리 추진 기업을 지원하고 있으며 정기 모임을 통하여 새로운 정보를 공유하며 공동 마케팅도 진행하고 있다. 서광익 가후이엔씨 대표는 “어드밴텍은 최근 다양한 유무선 통신 제품과 엣지 서버, M2.COM이라는 센서 통신, Azure 솔루션까지 Industry 4.0 관련한 통합 솔루션을 기반으로 시장내 입지를 확고히 굳히고 있어 파트너쉽 체결을 결정하게 되었다”며 “어드밴텍의 웹기반 SCADA WebAccess를 활용하여 경쟁력있는 어플리케이션을 만들어 내겠다”고 밝혔다. 정준교 어드밴텍 지사장은 “15년 이상 시스템 통합 노하우를 갖고 ...

전체 기사 보기 »

“스마트 팩토리… 한국은 이렇다”

죠니 창(Jonney Chang), 어드밴텍(Advantech) 기술이사

죠니 창(Jonney Chang), 어드밴텍(Advantech) 기술이사 스마트 팩토리는 우선적으로 유럽이 먼저다. 전 세계 타 지역에 비해 유달리 휴가가 많은 유럽은 Industry 4.0 의 도입이 시급할 뿐 더러 아주 자연스럽기까지 하다. 중국의 경우는 어떠한가. 여전히 대부분의 제조업이 Industry 2.0 단계에 머무르고 있지만 이젠 3.0과 4.0 단계로 신속하게 이동 중이다. Industry 4.0의 실현을 위한 스마트 팩토리 운영에는 일단 여기에 필요한 각종 데이터를 모으고 통합해야 하는 것이 필수 조건이다. 이러한 점에서 볼 때에 유럽은 이미 완벽하고도 정교한 데이터들이 준비되어 있다. 그만큼 Industry 4.0의 전방위적 가동이 효율적이고 빨리 일어날 수밖에 없다는 이야기다. 그렇다면 한국은? 우리는 제조공장 개념으로 보면 원천적으로 대기업과 소기업으로 나뉘어 공존하므로 균형이 맞질 않는다. 대기업은 당연히 프로세스 비주얼라이제이션으로 가고 있지만 작은 공장은 그렇지 않다. 그래도 한국의 소규모 공장라인은 하이테크쪽이다. ”그래서 한국의 Industry 4.0에 ...

전체 기사 보기 »
hilsch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