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ilscher
Home » 마켓뉴스 » 정책뉴스

정책뉴스

사물인터넷(IoT), 인공지능(AI)이 가미된 환경산업기술전 코엑스 개막

수중청소로봇 - ㈜제타크리젠

4차 산업혁명과 함께하는 ENVEX2017 개막 환경부(장관 조경규)는 환경보전협회(회장 이우신)와 함께 국내 최대 환경전시회인 ‘국제환경산업기술․그린에너지전(이하 ENVEX2017)’을 6월 7일부터 9일까지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올해로 39회째를 맞이하는 ENVEX2017에는 미국, 이탈리아, 독일 등 20개국 260여 개 기업이 참가하며 1,400여 명의 해외 바이어를 포함해 5만여 명이 참관할 것으로 예상된다. ENVEX2017은 환경산업기술 분야와 그린에너지 분야에서 총 1,000여 종의 새롭고 다양한 기술과 제품을 선보인다. 이번 전시회에서는 4차 산업혁명 기술이 적용된 환경기술, 국내에서 개발된 수처리설비 등 다양한 기술과 제품이 출품되어 환경산업기술의 새로운 경향을 한 자리에서 볼 수 있다. 사물인터넷(IoT)기술이 탑재되어 스스로 분리막을 진단하고 세정하는 MBR수처리시스템, 인공지능(AI)로봇에 의한 폐기물 선별 시스템, 드론을 이용한 대기·악취 측정과 샘플 포집장치 등이 관심을 끌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올해는 한·중·일 환경산업기술 순회전시회가 처음으로 ENVEX2017에서 개최되어 3국의 환경산업기술 정보 공유와 환경기술 거래가 촉진될 ...

전체 기사 보기 »

2017 국토교통기술대전 성황리 폐막

2017 국토교통기술대전

국토교통 분야의 주요 연구성과 및 신기술 전시, 지식·학술·비즈포럼, 정책·연구개발세미나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된 ’2017 국토교통기술대전’이 뜨거운 관심과 참여속에 종료됐다. 이번 행사에서는 다양한 정책토론, 성과발표 등을 통한 기술정보 교류와 기술이전, 투자유치 지원 등 국토교통R&D 사업화 추진을 위한 사업화지원 프로그램이 진행되었으며, 일반 관람객을 포함한, 산․학․연 관계자 및 정부․지자체․공사 등 총 12,000 여명이 참석하여 국토교통기술에 대한 관심과 기대를 실감할 수 있었다. 주요 부대행사로 ‘2017 해수담수 리더스 포럼’에서,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과 ‘중동 맞춤형 저에너지 해수담수화 플랜트 기술개발‘연구과제를 수행하는 KORAE 연구단이 UAE 마스다르 및 KUST(Khalifa University of Science and Technology)과 UAE 현지 파일럿 플랜트 구축 및 운영관리를 위한 사전 HoT(Heads of Terms)를 체결하였다. [참조] KORAE(Korean Optimized RO desalination integrated with Advanced Energy saving) 연구단 : 중동맞춤형 저에너지 해수담수화 플랜트 기술 개발 연구단(총 연구비 420억원/정부출연금 270억원, 주관연구기관 : ...

전체 기사 보기 »

[스마트공장] 중국의 산업용 로봇 시장을 가다

중국의 로봇 산업

제조업 성장 전략으로 산업용 로봇을 잡다 [아이씨엔 매거진 제123호] 중국 산업용 로봇 시장은 2015년 세계 시장의 1/4을 차지할 정도로 커졌다. 중국 내 산업용 로봇 수요 기반이 확대되면서 로봇을 활용한 성과도 가시화되고 있다. 중국 정부는 산업용 로봇을 제조 강국으로의 도약에 필수적인 산업으로서 로봇 산업이 향후 중국의 제조업 성장을 이끌게 될 것이라고 보고 있다.[편집자 주] 중국은 개혁 개방 이후부터 지금까지 13억 인구의 저임금을 바탕으로 세계 최대 제조국으로 성장했다. 그러나 최근들어 임금 상승과 신규 노동력 공급 부족 현상들이 나타나면서 새로운 제조 경쟁력 기반을 모색중이다. 노동자를 대체할 수 있는 산업용 로봇을 발판삼아 최대 제조강국으로의 업그레이드를 시도하고 있는 것이다. 이 같은 현상은 중국 산업용 로봇 시장의 가파른 성장세로 확인할 수 있다. 이미 2011년에 당시 최대이던 일본을 추월한 중국 산업용 로봇 시장은 2015년 세계시장의 1/4을 차지할 ...

전체 기사 보기 »

2017년 KOTRA 지원 해외전시회 리스트

hannovermesse

아래는 KOTRA가 선정 발표한 국내 기업 대상 정부지원 해외 전시회 일정입니다. 해외 진출 및 마케팅을 준비중인 국내 제조 업체들의 많은 활용을 기대합니다. 구체적인 지원 내용이나 일정은 공동수행기관의 담당자에게 상담하시기 바랍니다. NO 전시회명 개최기간 개최국 품목 공동수행기관 전화 팩스 이메일 1 미국 라스베가스 소비재전자 전시회 0105-0108 미국 전기전자 한국전자정보통신산업진흥회 02-6388-6062 02-6388-6069 julie@gokea.org 2 홍콩 유아용품 전시회 0109-0112 홍콩 생활소비재 베페㈜ 02-556-2236 02-556-2261 wryu0502@befe.co.kr 3 미국 올랜도 NAHB 건축 전시회 0110-0112 미국 건축자재 글로벌비즈익시비션이벤트 02-6671-0741 02-6671-0748 soyon@gbexhibition.com 4 인도 뭄바이 플라스틱 전시회 0119-0123 인도 일반기계 한국합성수지가공기계협동조합 02-2677-5080 02-2677-5159 kppmic@hanmail.net 5 프랑스 파리 춘계 캐쥬얼패션 전시회 0120-0123 프랑스 섬유패션 한국의류산업협회 02-528-0118 02-528-0120 ippc@kaia.or.kr 6 영국 런던 교육장비 전시회 0125-0128 영국 고부가서비스 한국과학기기공업협동조합 02-725-4492 02-725-6111 ksiic@ksiic.or.kr 7 미국 샌프란시스코 광학 전시회 0131-0202 미국 전기전자 ...

전체 기사 보기 »

산업부, 4차 산업혁명 3천억 정책펀드 만든다

4차산업혁명 펀드 신산업 적용기준

4차 산업혁명에 대한 새로운 비즈니스 발굴을 위해 3천억 원의 정책펀드가 만들어질 전망이다. 산업통상자원부와 금융위원회는 19일 신산업 비즈니스를 창출할 핵심기술(Key-Tech)에 투자하기 위해 3,000억 원 규모의 정책 펀드를 조성한다고 발표했다.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이하여 민간의 신산업 투자를 확대시키고, 새로운 비즈니스를 발굴하기 위해 정부가 적극적으로 앞장서겠다는 것이다. 이번 펀드는 산업부와 금융위원회가 적극적으로 참여해 정부와 금융권의 투자재원을 공동으로 조성하는 대형 펀드로, 고위험 신산업 분야에 대한 투자 위험을 경감시켜 민간의 적극적인 투자를 유도할 수 있도록 정부와 금융기관이 힘을 합친 사례라고 할 수 있다. 사업부의 발표에 따르면, 펀드는 총 3,000억 원 규모로 조성된다. 산업부(한국산업기술진흥원), 산업은행, 성장사다리 펀드 등 정부․금융기관이 주요 출자자로 재원을 출자한다. 기업 규모 및 산업 분야별 특성에 맞춘 전문성과 효율성이 높은 투자를 위해, 중소‧벤처펀드(500억 원 × 2개)와 사모(PE)펀드(2,000억 원)로 구분해 조성한다. 펀드는 최근 정부가 ...

전체 기사 보기 »

KISA, 핀테크 맞춤형 보안 全단계 기술 지원

핀테크 지원사업 특징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원장 백기승)은 안전하고 혁신적인 핀테크 산업 활성화 및 서비스 창출을 지원하기 위해 ‘2017년도 핀테크 기업 지원 사업’을 19일부터 시작한다고 밝혔다. 인터넷진흥원은 이 사업을 통해 작년 60여개 기업을 대상으로 서비스 및 운영기반 취약점 점검․개선, 핀테크 API 개발지원, 테스트패널 제공 등을 지원하고 핀테크 보안인증기술 지원센터를 개소하여 12개의 민․관 핀테크 플랫폼을 센터 내에 유치한 바 있다. 2017년도 핀테크 기업 지원 주요 사업으로, 인터넷진흥원은 보안인식 제고 교육, 핀테크 서비스 및 운영기반까지 사업 전(全)단계에 걸쳐 취약점 점검·개선을 조치할 수 있도록 핀테크 맞춤형 보안 패키지를 제공하는 ‘핀테크 서비스 취약점 점검·개선 지원’과 ‘핀테크 서비스 운영기반 취약점 점검·개선 지원’을 각각 1월과 3월 부터 시작한다. 또한, 핀테크 기업의 사업성 강화를 위해 보안·인증 기술 및 금융 빅데이터 등 핀테크 API 개발 지원을 하고 이용자 패널 제공 등 서비스 고도화를 ...

전체 기사 보기 »

호치민 메트로 5호선, 2조원 규모 프로젝트 진행

호치민 메트로

베트남 호치민의 메트로 5호선 투자가 시작될 전망이다. 호치민 인민위원회가 유럽자금 11억유로가 투자되는 2조원규모 호치민 메트로 5호선 1단계사업 추진에 적극 나선다. 베트남 호치민 인민위원회는 베트남 총리에게 호치민 5호선 1단계 제안서를 검토한 후 국회상임위원회에 제출해 줄 것을 요청한 것으로 나타났다. 41조 6,000억 동 규모 호치민 메트로 5호선 1단계사업은 Bay Hien 교차로 ~ Saigong 교량을 잇는 프로젝트다. 스페인정부가 2억 7,500만 유로, ADB가 4억 7,500만 유로, 독일개발은행기금 KfW가 2억 유로, 유럽투자은행 EIB가 1억 5,000만 유로 등 유럽자금 11억 유로와 베트남 정부 대충자금이 4억 6,271만 유로가 투자된다. 호치민 메트로 5호선사업은 지하 7,458m, 지상 1,433km 등 총 8.9km길이에 달한다. 1단계사업은 1호선 Saigon대교~2호선 Bay Hien교차로까지 연결하는 프로젝트며, 2단계는 3호선 Hang Xanh 교차로에서 4호선 Phu Nhuan 사거리를 연결하는 사업이다. 5호선은 교외지역부터 시내중심까지 연결된다. 한편, 지난 11월 24일 호치민 ...

전체 기사 보기 »

엔지니어링업계, 4차 산업혁명으로 플랜트 지능화 추구한다

2017년 엔지니어링업계 신년인사회 개최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주형환)와 한국엔지니어링협회(회장 이재완)는 1월 13일 서울 팔레스호텔에서 엔지니어링산업 관계자 1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엔지니어링업계 신년인사회를 가졌다. 정만기 차관은 신년사를 통해 ”지난해는 저유가와 경기위축으로 해외건설과 국내발주가 모두 감소하는 어려운 여건 속에서 엔지니어링업계가 산업발전의 버팀목이 돼줬다고 강조하고, 엔지니어링업계가 적극적으로 해외시장 개척에 나선 결과 엔지니어링 세계시장점유율은 사상 최고(2.4%)를 달성했다.”라고 평가했다. 정만기 차관은 ”2017년은 유가의 점진적 회복, 미국 신정부 출범, 보호무역주의 확산 등 대외적인 이슈는 물론, 인공지능․빅데이터․사물인터넷(IoT) 등을 활용한 4차 산업혁명이 본격화하는 변화의 원년이 될 것”으로 전망했다. 또한 4차 산업혁명 시대에는 ’기획 설계→조달→시공’ 중 기획/설계에 부가가치가 집중되므로 엔지니어링 역량이 핵심 경쟁력이므로, 엔지니어링산업을 고부가가치화하고, 4차 산업혁명에 적극 동참함으로써 건설․플랜트․에너지 등 주력산업 위기를 돌파할 필요가 있음을 강조했다. 정부는 엔지니어링산업이 4차 산업혁명을 이끌 핵심두뇌산업으로 발돋움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우선 고부가가치산업으로의 도약을 위해 기술자등급 제도 개편, ...

전체 기사 보기 »

17년 에너지신산업에 총 14조원 투자된다

포스코ICT, ESS(대용량 에너지저장시스템)

산업통상자원부가 1월 4일 금융·기업·공공부문 ‘에너지신산업 금융·투자 간담회’를 개최하고, 민간 투자 증가로 금년도 국내 에너지신산업에 총 14조원이 투자될 전망이라고 밝혔다.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주형환)는 ‘에너지신산업 금융·투자 간담회’를 가졌으며, 간담회는 우리은행·신한은행의 에너지신산업 특화금융상품 출시계획, 엘지(LG)전자의 에너지신산업 투자 및 뉴비즈니스 모델 발표를 시작으로 참석자들은 올해 준비 중인 투자계획과 사업들에 대해 소개하고 의견을 나눴다. 이날 간담회에 앞서 한전과 엘지(LG) 유플러스는 향후 10년간 ‘클린에너지·스마트공장(건물)’ 2천 개소 구축을 목표로 5천억 원 규모의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기도 했다. 간담회 논의된 주요 내용은 다음과 같다. 가. 2017년 에너지신산업에 총 14조원 투자(전년대비 25% 증가) 올해도 에너지신산업 분야의 민관의 금융·투자 총액은 지난해 대비 25% 증가한 14조 원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했고 이는 펀드, 프로젝트 파이낸싱(PF) 등 금융투자 증가와 기업들의 대규모 생산설비 증설 등 민간 투자의 증가에 기인한다. 금융, 기업 등 민간 부문 투자가 전년대비 66% ...

전체 기사 보기 »

새만금, 국내 최대규모 해상풍력발전 단지 가능은 한가?

새만금개발청은 국내 최대 규모 해상풍력발전 사업 추진을 발표했다.

새만금개발청, 국내 최대 규모 해상풍력발전 사업 추진하겠다 전북도, 새만금 종합개발계획에 따라 충분한 검토가 필요하다 새만금개발청(청장 이병국)은 지난 6일 새만금 베스트웨스턴호텔에서 한국농어촌공사‧군산대학교‧전북테크노파크와 함께 새만금해상풍력주식회사(특수목적회사)와 ’해상풍력발전사업 합의각서(MOA)’를 체결하고, 국내 최대의 해상풍력발전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새만금해상풍력발전사업은 새만금 방조제 인근에 국내 최대 규모(99.2MW급)의 해상풍력 발전단지를 조성하는 사업으로, 총 4,400억 원을 투자해 오는 4월 착공, 2018년 하반기 완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발표에 따르면, 해상풍력발전 사업은 총 28기에 4,400억 규모가 전액 민자 투자로 진행된다. 그러나, 당초 예상과 달리 전라북도 및 군산시 등 지자체가 최종 참가를 보류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날 MOU에도 참여치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지자체의 참여가 불투명한 상태로 진행될 우려가 불거지면서, 사업자체가 어려움를 겪을 것을 예고하고 있다. 전북도 및 지자체는 새만금 관광을 주로하는 개발계획쪽에 비중을 두는 분위기다. 전북도는 ”새만금 종합개발계획에 포함되지 않은 사업을 충분한 검토없이 추진함으로써 ...

전체 기사 보기 »
hilsch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