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미나허브
Home » 마켓뉴스 » 업계뉴스 (page 87)

업계뉴스

세계 나노의약(Nanomedicine) 시장.. 2016년 1309…

세계 나노의약(Nanomedicine)  시장 규모가 오는 2016년에 1,309억 달러에 달할 것으로 나타났다.   BCC Research가 최근 발표한 ‘세계의 의료 애플리케이션 나노테크놀러지 시장(Nanotechnology in Medical Applications: The Global Market)’ 보고서에 따르면, 세계의 나노의약(Nanomedicine) 시장 매출은 2011년 728억 달러를 기록했으며, 연간  12.5%로 성장해 2016년 1,309억 달러에 달할 것으로 전망됐다. 의약에 이용되는 나노테크놀러지(Nanotechnology) 시장은 치료 용도에 따라 6개 부문으로 분류할 수 있다. 그것은 심혈관 의약품, 항염증제, 항감염약, 중추신경계(CNS)용 의약품, 항암제, 기타 용도이며 함께 게재된 각 표를 통해 부문별 시장 규모 전망을 확인할 수 있다. 아이씨엔 오승모 기자, oseam@icnweb.co.kr oseam@아이씨엔님의 파란블로그에서 발행된 글입니다.

전체 기사 보기 »

세계 임베디드 기술 시장, 2015년 1586억 달러 전…

  세계 임베디드 기술 시장은 연평균 7%로 성장해 2010년 1,130억 달러에서 2015년 1,586억 달러에 달할 것으로 분석됐다.   세계적인 리서치 전문기관인 BCC Research가 최근 발표한 ‘임베디드 시스템’ 보고서에 따르면, 임베디드 하드웨어 부문은 연평균 성장률(CAGR) 7%로 성장해 2010년 1,090억 달러에서 2015년 1,524억 달러를 넘어설 전망이다. 또한 임베디드 소프트웨어 부문의 경우 연평균 성장률(CAGR) 7.8%로 성장해 2010년 42억 달러에서 2015년 61억 달러에 달할 것으로 예상된다.  많은 새로운 임베디드 기기가 혁신적인 애플리케이션과 함께 세계 시장에 매일 등장하고 있으며 휴대폰, 디지털 TV, 태블릿, 냉장고 및 세탁기와 그 기반 기술 등 다양한 목적을 위해 우리는 임베디드 기기를 항상 사용하고 있다. 임베디드 기기는 우리 생활의 광범위한 부분에 관련되어 있으며, 앞으로도 이러한 경향은 지속될 전망이다. 많은 요인으로 인해 임베디드 기기 사업이 성장하고 있으며 기술과 통신이 진보하면서 임베디드 기기 ...

전체 기사 보기 »

포스코 리튬 직접 추출 기술 개발 의미와 전망

사진설명. 에차수 볼리비아 증발자원국장(사진 왼쪽에서 세번째)이 포항산업과학연구원 직원으로부터 추출 기술에 대해 설명을 듣고 있다.

포스코( www.posco.co.kr)가 리튬 생산기간을 현재 약 12개월에서 1개월 이내로 단축하는 획기적인 신기술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이번 개발은 특히 단순히 연구소에서의 개발 성과에 그치지 않고 리튬 생산 최대 산지중 하나인 볼리비아의 리튬자원 주무부처장인 에차수(Luis Alberto Echazu) 증발자원국장이 신기술 개발 발표회에 참석하여 공동 사업 추진을 협의키로 하는 등 실질적인 성과를 낼 수 있을 것으로 분석된다. 리튬은 2011년 15억 5천만대에 달한 휴대폰 등 모바일기기와 전기자동차 배터리에 쓰이는 필수소재다. 광석에도 존재하지만 대부분은 염수에 고농도로 녹아있는데 리튬 함량이 높은 염수는 지구상의 칠레, 아르헨티나, 볼리비아 및 중국 등 일부 국가에서만 존재하며, 현재 50% 이상이 칠레에서 생산되고 있다. 최근 볼리비아 우유니 염호를 본격 개발하고 있는 볼리비아가 540만톤의 리튬 매장량을 확보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지면서 리튬 대국으로 부상하고 있다. 우리나라는 세계 1위의 리튬 배터리 생산국으로 연간 약 1만 2천톤의 리튬을 사용하고 ...

전체 기사 보기 »

LTE 핵심 특허는 노키아, 퀄컴 선두… 삼성, LG …

[성남벤처넷 지식포털] 빠른 속도와 대용량 데이터 전송으로 인해 주목받고 있는 LTE(Long-Term Evolution)는 제 4세대 통신망의 유력한 후보가운데 하나로, 국내에서도 최근 스마트폰 통신망으로 최고의 지위를 누리고 있는 중이다. 그러나 세계적으로 LTE기술에 대한 특허는 노키아, 퀄컴 이 선두를 달리고 있으며, 삼성전자와 LG전자가 그 뒤를 추격하고 있는는 것으로 분석되어 주목된다. 세계 최대의 특허 리서치 커뮤니티인 Article One Partners (AOP)와 Thomson Reuters는 최근 LTE 특허 포트폴리오의 합동 조사를 실시했다. AOP와 Thomson Reuters는 ETSI (European Telecommunications Standards Institute)의 회원사별로 2011년 9월 30일 현재 전체 3,116개의 특허와 필수 특허로 선언된 대기중인 특허에 대한 특허 검토 프로세스를 수행했다.  발표에 따르면 LTE 특허 포트폴리오는 노키아(Nokia), 퀄컴(Qualcomm)을 비롯하여 삼성(Samsung), 에릭슨(Ericsson), 그 뒤를 이어 LG가 가장 많이 확보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LTE 특허는 (1)노키아, 에릭슨, 퀄컴, 삼성의 핵심 트렌드 기술의 특허와 (2)모토롤라 모빌리티와 노텔이라는 인수를 통한 포트폴리오의 ...

전체 기사 보기 »

신성장 동력의 발굴, 융합 산업 [현대경제연구원]

융합 산업은 한국의 경제 성장을 주도해온 기존 주력 산업의 성장이 둔화되는 가운데 차세대 경제발전을 주도할 신성장 산업으로 주목받고 있다. 미래의 경제 성장은 단일 신기술보다는 다수의 신기술과 기존의 제품·서비스와의 융복합이 주도할 것으로 전망된다. 보고서 원문은 현대경제연구원(www.hri.co.kr) -> [HRI연구보고서] 메뉴에서 확인가능합니다.   성남벤처넷 아이씨엔님의 파란블로그에서 발행된 글입니다.

전체 기사 보기 »

서울대병원-SK텔레콤.. 융합형 헬스케어 합작사 ‘헬스커넥트’ 설립

서울대병원-SK텔레콤.. 융합형 헬스케어 합작사 '헬스커넥트' 설립

[성남벤처넷 지식포털] SK텔레콤(대표 하성민, www.sktelecom.com)과 서울대학교병원(병원장 정희원, www.snuh.org)이 IT/통신과 의료가 접목된 융합형 헬스케어 합작투자회사 ‘헬스커넥트주식회사’를 설립했다. 헬스커넥트 대표이사에는 서울대병원 이철희 교수가 임명됐다. 이철희 대표이사는 서울대병원의 IT자회사인 이지케어텍 대표를 역임한 바 있으며, 지난 2009년 11월, 서울특별시 보라매병원장에 취임해 3년째 보라매병원을 이끌고 있다. 또한 SK텔레콤 육태선 헬스케어사업본부장이 합작사의 CDO(Chief Development Officer : 최고개발책임자)를 겸임해 SK텔레콤의 ICT 역량과 서울대학교병원의 의료 노하우 및 콘텐츠를 융합한 미래형 혁신 서비스를 개발하는 역할을 담당하게 됐다.   서울대병원과 SK텔레콤 측은 2011년 10월 10일 합작회사 설립에 합의한데 이어 자본금 200억원 규모로 3개월 여 만에 사업/기술/전략/신규사업 개발 등을 아우르는 조직 구성 및 인력 채용을 마무리하는 것은 물론, 현직 병원장을 대표이사로 선임하며 강한 의지를 갖고 헬스케어 사업을 추진 중이다. ‘헬스커넥트’는 시간과 공간의 제약 없이 환자/의료진/가족 등 의료서비스의 모든 이해 당사자와 첨단 헬스케어 ...

전체 기사 보기 »

전자책(E-Book) 시장은 열리는가

[성남벤처넷 지식포털] 전자책(e-book)이란 기존의 종이와 잉크를 이용한 인쇄물이 아닌 전자기기의 디스플레이로 읽을 수 있는 출판물로 기존에는 소프트웨어인 콘텐츠만을 가리켰지만, 최근에는 하드웨어인 단말기(리더)도 중요한 요소가 되고 있다. 전자책은 2000년대 초반부터 종이책을 대신할 수 있는 디지털 매체로서 출판계의 기대를 받아 왔으나, 당시에는 대중에게 큰 인기를 얻지 못하였다. 그러나 E-ink(전자잉크) 기술의 상용화로 인하여 전자책 단말기들이 출시되고, 해외 대형서점들의 콘텐츠와 전용단말기가 결합함으로서 본격적인 상용화가 이루어짐에 따라 미국 시장을 시작으로 전자책 시장이 급속도로 성장하고 있다. 이렇듯 많은 사업자들이 전자책 전용단말기 및 태블릿 PC의 확산과 더불어 서비스를 다양화하려는 움직임을 보이고 있는데 우리나라의 경우 전자책 시장의 규모는 작으나 모바일 기기와 무선 네트워크 보급 수준이 높아, 전자책에 대한 수요가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 이러한 추세에 맞추어 국내 출판사, 유통사, 통신 사업자들이 전자책 사업을 확장 또는 새롭게 론칭하고 있다. 먼저 ...

전체 기사 보기 »

제 2회 KNX 기술 한국포럼 개최.. 2월 28일 서울팔래스호텔

KNX ABB

그린과 에너지 절감을 통한 스마트 빌딩은 어떻게 가능한가 그린과 에너지 절감을 통한 스마트 빌딩의 구현 방안이 국내에서 논의된다. 환경에 대한 인식이 무엇보다 높은 시기에, 스마트 빌딩을 위한 그린 에너지와 스마트 미터링, 에너지 절감 신기술에 대한 논의가 활발하게 추진되고 있다. 이와 때를 같이 하여 국제적인 주택 및 빌딩 제어 기기 분야에서 국제적인 표준화 그룹인 KNX 인터내셔널이 국내에서 ‘제 2회 KNX 한국포럼’를 오는 2월 28일 서울 팔레스 호텔에서 개최한다. KNX는 주택 및 빌딩 기술 시장에서 선도적인 기술로 인증받은 프로토콜로써 전세계 표준인 ISO/IEC 14543으로 등록되어 있으며, EU지역을 중심으로 미국 등 전세계 시장에서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이미 세계적으로 250개 이상의 업체가 회원으로 가입되어 있다. KNX 표준은 스마트 빌딩을 위한 냉난방 공조, 조명 제어, 실외 경관 조명 제어, 스마트 미터링, 지능형 방범 등 다양한 ...

전체 기사 보기 »

로크웰 오토메이션, 대우조선해양 해상 석유시추선 세이프티 프로젝트 600만 달러 수주

로크웰 오토메이션 로고 logo

석유시추선 등의 비상 셧다운, 화재 및 가스 안전시스템, 엔지니어링 서비스 통합 수주 로크웰 오토메이션이 대우조선해양의 해상 석유시추선 4척에 대한 에머전시 셧다운, 화재 및 가스 안전 시스템, 엔지니어링 서비스에 이르는 통합 안전 시스템을 600만 달러에 수주한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미국에서 개최된 ‘오토메이션페어 2011’에서 로크웰 오토메이션은 이러한 수주 사실을 공식 발표했다. 로크웰 오토메이션은 선박에서의 세이프티 프로젝트를 위해  PlantPAx process automation system, FactoryTalk View, AADvance process safety 등의 솔루션을 이미 확보하고 있다. 이번 수주를 계기로 로크웰 오토메이션은 조선 해양 및 프로세스 분야에서의 세이프티 시장을 더욱 가속화해 나갈 것으로 전망된다. 세이프티 시장은 최근 1~2년간 산업분야 최대의 화두로 떠오르고 있으며, 세이프티 관련 솔루션들이 많은 자동화 토털 공급업체들로부터 나오기 시작하는 단계에 있다. 대우조선해양의 해상 시추선 3척에 대한 계약은 이미 완료되었으며, 나머지 시추선 1척 및 추가 선박에 대한 계약은 ...

전체 기사 보기 »

차세대 무선 인프라를 가능케 하는 자일링스 커넥티비티 IP 코어

자일링스 로고 logo

산업 표준을 지원하는 새로운 자일링스 커넥티비티 IP 코어 발표 다수의 무선 광대역 데이터 사용자와 소비 수요의 성장으로, 오늘날의 무선 인프라 네트워크가 부족한 실정이다. 모바일 광대역 사용자가 2010년에 5억 6천만 명에서 2015년 21억 명으로 성장할 것으로 예상되고, 평균 모바일 광대역 네트워크 커넥티비티 속도가 2010년에 1Mbs에서 2015년에 5Mbs로 성장할 것으로 예상되므로, 자일링스의 LogiCORE IP 코어는 보다 큰 시스템 대역폭 요건 문제를 극복하는 것을 도울 것이며, 더 낮은 가격, 유연성 그리고 더 큰 레벨의 완전성을 가능케 할 수 있다. 자일링스는 유연하며 비용 효과적인 프로그래머블 3G+/4G 무선 기지국을 건설하는데 중요한 세 가지 핵심 커넥티비티 IP 코어의 이용 가능성을 발표했다. 자일링스의 시리얼 RapidIO Gen 2 v1.2 엔드포인트 LogiCORE™ IP, JESD204 v1.1 LogiCORE IP 및 CPRI v4.1 LogiCORE IP 모두 커넥티비티 표준을 지원하며, 개발자들이 보다 큰 ...

전체 기사 보기 »
hilscher
세미나허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