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ysights ad
Home » 이슈포커스 » 산업용IoT (page 175)

산업용IoT

파스텍, 고기능 서보 시스템 “Ezi-SERVO” 국산화 개발

파스텍의 이지서보 폐루프 스테핑 시스템

지능형 로봇의 핵심부품인 모터 제어기 전문 개발업체인 파스텍(대표 송진일 http://www.fastech.co.kr)은 폐루프 스테핑 시스템인 ‘Ezi-SERVO’를 자체 개발, 국내외 시장에 본격 출시한다고 15일 밝혔다. 이번에 출시한 ‘Ezi-SERVO’는 고성능 DSP 및 고정도 엔코더에 의해 위치 보정 시간 25ms를 실현한 고성능 모터 제어 시스템이다. 스텝 모터의 특성을 이용하여 별도의 게인 조정이 필요치 않으며, 일반적인 서보 시스템에서 문제가 되는 저강성의 부하에서도 최적의 성능을 발휘하도록 하였다. 모션제어기, 단독형 제어기, PLC 등의 각종 제어기기들과도 손쉽게 접속하여 다양한 제어 시스템 구축이 가능하다. 이번 국산화 개발을 통해 일본, 미국 등 해외 제품에 의존해 왔던 모터 드라이브 시장에서 연간 200억원의 수입대체 효과를 거둘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Ezi-SERVO’는 모터가 정지한 후에 완전 정지하기 때문에 기존의 시스템에서 곤란하였던 헌팅(모터 정지후의 미세 진동)의 문제를 해결한 고성능 시스템이다. 독자적인 DSP 제어 알고리즘을 ...

전체 기사 보기 »

챔피언의 기술, 2006 FIFA 월드컵 개막 주경기장 ‘Allianz Arena’의 비밀

2006 FIFA 월드컵 개막 주경기장 ‘Allianz Arena’

FIFA 월드컵 2006 경기가 독일 뮌헨의 월드컵 주경기장에서의 개막전 및 개막경기와 함께 시작된다. 이곳의 6만 6천석 좌석에 앉은 관중들과 텔레비전으로 경기를 지켜보는 세계 수십억 시청자와 함께 개막식과 첫 경기를 지켜보게 될 것이다. 6월 9일 독일과 코스타리카의 개막전이 열리는 경기장은 일명 ‘알리안츠 아레나’로 잘 알려져 있다. 거대한 우주선이 내려앉은 독특한 모양을 가진 알리안츠 아레나는 건축적인 설계뿐만 아니라, 변화하는 외관의 컬러로 인해 아름다움의 대명사로 세계인의 주목을 받고 있다. 세계 축구 챔피언들의 경기가 이어질 알리안츠 아레나의 이러한 아름다움 뒤에는 이를 실현하기 위한 다양한 챔피언의 기술이 숨겨져 있기도 하다. 경기장 외관의 컬러는 적색, 청색, 백색 조명을 통해 변화시킬 수 있도록 설계되었으며, 이는 많은 네트워크 자동화 전문가들의 숨은 노력이 내재되어 있다. 2006년 6월 10일 새벽 0시 55분. 뮌헨의 알리안츠 아레나에서 열리는 독일과 코스타리카의 월드컵 개막전에 ...

전체 기사 보기 »

디유하이텍, ‘국방부 화생방 이동로봇’ 공급계약 체결

로봇회사로 탈바꿈한 디유하이텍의 지능형 경비로봇의 우수성을 국방부가 인정했다. 지난 5월부터 지능형 경비로봇 회사로 전격 탈바꿈한 디유하이텍(대표 이경훈 ; 066430)은 지난달 21일 국방부가 주관한 ‘화생방 이동로봇 입찰’ 에서 자사의 국방분야 마케팅을 담당하고 있는 관계사 ㈜동양정공이 최종업체로 선정되었다고 전했다. 이에 따라, 디유하이텍은 10월 말까지 대테러 및 군사용으로 개발된 ‘어센드로(ASENDRO)’ 모델 2대의 공급계약을 동양정공과 체결하였다. 이에 대해 디유하이텍 관계자는 “까다롭기로 유명한 국방부 최종 낙찰의 의미는 디유하이텍 로봇에 대해 정부가 공식적으로 제품 우수성을 입증시켜준 쾌거” 라며 “ 이번 국방부 수주를 기점으로 보안로봇 분야국내외 마케팅에 박차를 가할 수 있는 결정적 단초가 되었다” 고 평가했다. 현재 디유하이텍은 생산기지 구축을 위해 생산 전담 회사인 자회사 ㈜디유에이엔아이를 통해 전주과학산업단지에서 금년 말 완공을 목표로 공사가 한창이다. 일정상 이번 공급은 독일에서 부품을 CKD (반제품 현지조립생산) 혹은 SKD(반제품 조립 생산) 방식으로 ...

전체 기사 보기 »

로크웰 오토메이션, 백만 번 째 EtherNet/IP 노드 보급

로크웰 오토메이션 로고 logo

로크웰 오토메이션이 선도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이더넷 기반 산업용 통신 네트워크인 Ethernet/IP 프로토콜을 채용한 100만번째 노드가 산업 현장에 보급됐다. DeviceNet, ControlNet, 그리고 EtherNet/IP 같은 상위 계층 프로토콜과 객체 모델을 공유하는 공통 산업용 프로토콜(CIP, Common Industrial Protocol)이 소개된 이후, 전세계 기업들은 제조 시스템의 효율적이고 매끄러운 운영을 위해서 이 개방형 통신 네트워크 표준을 적용하고 있다. 2003년 로크웰 오토메이션이 100만번 째 DeviceNet 노드 보급을 달성했을 당시처럼 하노버 메세에서 ODVA가 백만 개가 넘는 EtherNet/IP 노드를 이미 전세계로 보급하였다고 발표한 것은 CIP가 인기가 있다는 사실을 보여준다. 로크웰 오토메이션 전략 마케팅 매니저인 Doug McEldowney 씨는 “EtherNet/IP는 독점적인 구현이 필요한 순수 이더넷이라는 단순한 이유로 다른 이더넷 기반 네트워크를 능가한다.”고 말했다. 그리고 “ 표준 이더넷의 가용성과 개방성을 잘 활용하면 사업영역에 적합한 네트워크 기술경험을 살려 다른 기업과 더불어 여러 벤더들의 ...

전체 기사 보기 »

코오롱 아이넷과 에쉴론, 론웍스(LonWorks) 비즈니스 센터에 60억 투자

코오롱아이넷은 삼성동 본사에서 ‘론웍스 비즈니스 센터’ 오픈 행사를 가졌다.

코오롱아이넷(대표 변보경)이 유비쿼터스 중심 서비스 기업으로의 변신에 박차를 가한다는 일환으로 미국 제어 네트워크 기술의 선두주자인 에쉴론과 공동으로 60억원을 투자하여 ’론웍스 비즈니스 센터(LonWorks Business Center)’를 구축한다. 지난 2월 미국 애쉴론과의 전략적 제휴 이후 추진된 론웍스 비즈니스 센터를 삼성동 본사내에 오픈함으로써 코오롱아이넷은 자사 IT 노하우와 애쉴론사의 오픈형 제어네트워크 기술인 론웍스(LonWorks)를 결합하여 제어네트워크 및 지능형 미터링 기술을 기반으로 국내 유비쿼터스 에너지 솔루션 시장에 공격적으로 나선다는 계획이다. 코오롱아이넷은 론웍스 비즈니스 센터를 중심으로 제어네트워크 관련 신규 비즈니스 모델을 개발하게 되며 데모센터와 교육장을 갖추고 마케팅 영업 활동, 해외 시장 개척, R&D 및 테스트 등 활동을 전개하게 된다. 코오롱아이넷은 2006년을 유비쿼터스 중심의 서비스 기업으로 도약하는 원년으로 삼고 유비쿼터스 분야에 대한 사업 확대와 투자를 계속하고 있으며, 코오롱인터내셔널과의 합병으로 글로벌 네트워크를 확보, 해외 시장 진출을 본격화 함으로써 글로벌 토탈 ...

전체 기사 보기 »

파운데이션 필드버스 국내 보급 본격화

Fieldbus Foundation Enduser / EPC Seminar 개최 산업 통신망의 대표주자로 손꼽히고 있는 필드버스에 대한 국내외적인 관심과 현장적용이 적극 추진되고 있는 가운데, 프로세스 컨트롤 분야에서 대표적인 필드버스인 파운데이션 필드버스(Foundation Fieldbus)를 프로모션하고 있는 필드버스 파운데이션(Fieldbus Foundation)이 국내에서의 본격적인 기술 및 시장보급망 확대를 위한 노력을 보이고 있어 주목된다. 파운데이션 필드버스(협회)는 지난 6월 13일 서울 한국과학기술회관에서 Fieldbus Foundation Korea Marketing Committee 주최로 ‘Fieldbus Foundation End User / EPC Seminar in Seoul’을 개최했다. 이번 행사에는 미국에 있는 필드버스 파운데이션(협회)의 회장인 리치 티모니씨를 비롯하여 필드버스 파운데이션의 아시아지역을 책임지고 있는 사사지마씨가 참석하여, 파운데이션 필드버스에 대한 한국 시장의 중요성을 감지할 수 있었다. 현재 국내 필드버스 파운데이션 조직은 지난 98년부터 Fieldbus Foundation Korea Marketing Committee 라는 이름으로 지속적인 모임을 유지해 왔으며, 협회 및 엔드유저 조직 구성을 적극 지원하고 있다. ...

전체 기사 보기 »

“디지털화와 네트워크 공통 인터페이스가 세상을 덮는다” 클라우스 클라인펠트, 지멘스 회장(CEO)

Klaus Kleinfeld 독일 지멘스 CEO

디지털화와 네트워크 공통 인터페이스 강조 독일 지멘스의 클라우스 클라인펠트(Klaus Kleinfeld) 회장은 지난 5월말 서울에서 개최된 ’서울 디지털 포럼 2006’ 행사에서 병원, 공항, 제조, 교통, 빌딩에 이르기까지의 전산업 분야에서의 디지털화와 네트워크 공통 인터페이스에 대한 중요성을 역설했다. 클라인펠트 회장은 고령화 사회로의 진전이 급속하게 추진되는 과정에서 의료분야에서의  IT 기술 도입이 시급하며, 정보 및 제어가 통합되는 디지털 병원의 출현이 필연적이라고 말했다. 따라서 PAT와 MRI의 통합과 같은 통합 IT 의료 플랫폼의 개발이 한국에서 적극 추진되고 있다고 밝히고, 의료기기, 진료 및 투약정보 뿐만 아니라 병원 건물 자체에서의 적절한 환기 시스템 및 통제시스템을 갖춘 디지털 병원이라는 개념을 소개했다. 국내에서 처음으로 대규모 RFID 시스템이 설치되고, 초당 7m를 움직이는 컨베이어 시스템이 구축된 인천공항을 예로들어 향후 디지털 공항의 모습도 제시했다. 디지털 공항은 탑승객의 입출도착과 모든 정보를 연동하여 국제선 노선에서 가장 ...

전체 기사 보기 »
hilsch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