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week Japan 2018
Home » 마켓뉴스 » 업계뉴스 » 슈나이더 일렉트릭, 블룸버그 선정 양성평등에 앞장선 기업

슈나이더 일렉트릭, 블룸버그 선정 양성평등에 앞장선 기업

슈나이더 일렉트릭(한국지사 대표 김경록)이 2018년 블룸버그 성평등 지수(Bloomberg Gender-Equality Index)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블룸버그는 자체 공개 설문 조사를 통해 성평등지수에 104개 기업을 선정했다. 이 지수는 전 세계 모든 부문에 걸쳐 기업의 성평등 실천 바로미터를 제공한다. 이번 선정을 통해 슈나이더 일렉트릭은 다양하고 포괄적인 문화와 성평등 촉진을 위한 지속적 노력과 함께 이에 대한 약속을 한층 확고히 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2016년부터 시작된 블룸버그 성평등 지수는 시행 초반 금융업에만 국한됐으나 현재 10억 달러 이상의 시가 총액을 보유하고 있으며, 미국 증권 거래소에서 한 번 이상 증권 거래를 한 적이 있는 모든 기업을 대상으로 조사한다. 해당 지수의 목표는 관리자와 투자자에게 성평등 성과에 대한 비교 정보를 제공하는 동시에 기업 공개를 장려하여 시장 투명성을 향상시키고, 성차별 문제 인식을 높이기 위함이다.

피터 그라우어(Peter T. Grauer) 블룸버그 회장은 “다양한 산업 분야에서 성평등 지원 업무 환경을 구축하기 위해 노력을 기울인 슈나이더 일렉트릭과 103개 기업이 2018년 블룸버그 성평등 지수에 포함됐다.”며 “이들 기업의 리더십은 모든 조직이 다양성과 포용성을 갖춘 기업문화에 대한 요구를 수용하고 혁신하는데 도움이 되는 모범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올리비에 블룸(Olivier Blum) 슈나이더 일렉트릭 최고인사책임자 겸 수석부사장은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다양성과 포용성 철학은 모든 곳에서 모든 사람에게 동등한 기회를 제공하고, 자신이 고유한 가치를 지니고 있다는 사실과 안정감을 토대로 최선을 다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것에 목표를 둔다.”고 밝혔다. 또한 “직장 내 성평등은 우선적으로 시행해야 하는, 공정하고 옳은 관행일 뿐만 아니라 개개인의 잠재력을 최대한 발휘하고, 능력을 개발하며 높은 생산성을 달성하는 데도 매우 중요하다. 성평등은 성별에 관계없이 직원들이 동일한 보상, 리소스, 기회를 누리고 향유할 수 있을 때 성취된다. 서로의 차이점을 인정하고 존중하는 것은 슈나이더 일렉트릭이 말하는 사회적 DNA의 일부분이다.”고 말했다.

아이씨엔 오승모 기자 oseam@icnweb.co.kr

카카오톡에서 아이씨엔 친구추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Hilscher netIoT


Hilscher netIo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