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ysights ad
Home » 마켓뉴스 » 업계뉴스 » Wiwynn, 인텔 제온 프로세서 기반 48V 서버 플랫폼 선보여

Wiwynn, 인텔 제온 프로세서 기반 48V 서버 플랫폼 선보여

바이코의 업계 수상 제품인 48V Direct-to-PoL (부하단) 솔루션으로 작동하는 Wiwynn의 48V 서버 플랫폼

바이코의 업계 수상 제품인 48V Direct-to-PoL (부하단) 솔루션으로 작동하는 Wiwynn의 48V 서버 플랫폼

고품질의 컴퓨팅 및 스토리지 제품 데이터 센터용 랙 솔루션 등 클라우드 인프라스트럭처 제공 선두업체인 Wiwynn® Corporation이 OCP 서밋 부스 #B3에서 48v 서버 플랫폼-M1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이 서버 플랫폼은 총소유 비용 (TCO)을 줄이기 위한 서버 내 48V이용에 대한 증가하는 수요를 해결하는 동시에 새로운 CPU들의 전력 수요를 높이도록 설계되었다. Wiwynn®은 다양한 클래스의 서버와 CPU에 적용되는 48V 전력 기술의 첫 번째 오픈 컴퓨트 프로젝트(OCP, Open Compute Project) 플랫폼을 선보이면서 클라우드 컴퓨팅에서 선두 자리를 지켜오고 있다.

Intel®의 차세대 Xeon® 프로세서 (코드명 Skylake)를 기반으로 하는 Wiwynn®의 M1플랫폼은 기존의 12V 다중 위상 구조와 비교되는 바이코 (지사장 정기천)의 Factorized Power Architecture™를 구현한다. 바이코의 Direct-to-PoL 제품군을 채택한 시스템 설계자들은 중앙 집중식 48V 버스 바(Bus Bar) 를 통해 높은 변환 효율, 높은 전력 밀도 및 낮은 분배 손실 등을 특징으로 하는 친환경 분산 시스템 솔루션을 구현할 수 있다. 바이코의 이 솔루션은 또한 CPU근처의 VR 영역 풋프린트 감소, 우수한 과도응답 특성 및 피크 전력 공급 등 추가적 부가 기능들도 제공한다.

순레이 창(Sunlai Chang) Wiwynn의 부사장 겸 CTO는 “데이터센터 내에 적용되는 48V 기술 채택의 장점들은 이미 작년의 OCP 서밋 2016에서 입증된 바 있다. 바이코 덕분에 당사는 이제 Wiwynn® 서버 플랫폼인 M1에 최신식 48V 기술을 구현함으로써 전력 효율을 높이고 데이터 센터들에 최적의 총소유 비용이라는 장점을 제공하게 되었다”고 말했다.

로버트 겐드론(Robert Gendron) 바이코 마케팅 및 비즈니스 개발 부사장은 “당사는 이 혁신적인 48V 기반 서버 설계 솔루션을 제공하게 되어 기술력을 다시 한 번 입증했다”며 “바이코는 향후에도 당사의 48V direct to CPU 솔루션을 채택해 최적화된 전력 효율로 최상의 총소유 비용을 데이터 센터에 제공하려는 Wiwynn®와 긴밀한 협력 관계를 지속할 것”이라고 밝혔다.

아이씨엔 오승모 기자 oseam@icnweb.co.kr

Related Post

추천 기술기고문


추천 뉴스

HARTING, "올해의 혁신기업" 어워드 수상

HARTING, ‘올해의 혁신기업’ 수상

HARTING 테크놀로지 그룹은 혁신 기업으로 오랫동안 알려져 왔다. 금번 HARTING이 뮌헨에서 개최된 수상식에서 “올해의 혁신기업”으로 ...

schneider electric LOGO

슈나이더 일렉트릭 소프트웨어, 도시가스 공급사 예스코에 원격감시시스템 구축

예스코, 슈나이더 일렉트릭 소프트웨어의 원격감시시스템 구축을 통해 효율성, 안정성 높인 안전관리시스템 구축 슈나이더 일렉트릭 소프트웨어 ...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hilsch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