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IoT 기술 매거진 - 아이씨엔
Home » 마켓뉴스 » 업계뉴스 » LG유플러스-두산건설, ‘두산위브’에 홈IoT 플랫폼 구축

LG유플러스-두산건설, ‘두산위브’에 홈IoT 플랫폼 구축

부산 ‘구서역 두산위브 포세이돈’ 330세대 단지에 IoT 실외 공기질 측정기 적용

LG유플러스-두산건설, 두산위브에 홈IoT 플랫폼 구축

LG유플러스(부회장 권영수)는 두산건설이 시공하는 프리미엄 신축 주상복합아파트 ’구서역 두산위브 포세이돈’ 330세대에 홈IoT 플랫폼을 구축한다고 23일 밝혔다.

특히 LG유플러스는 제휴 건설사 중 부산지역 최초로 ’구서역 두산위브 포세이돈’에 IoT 센서와 통신모듈을 탑재한 IoT 공기질 측정기를 설치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집 앞 공기환경을 측정 및 분석해 행동가이드를 제안하는 등 입주민들의 건강과 편의성을 높일 계획이다.

입주민들은 단지 내 놀이터, 산책로, 커뮤니티센터 등에서 측정된 미세먼지와 초미세먼지 농도, 온도, 습도 등을 LG유플러스 IoT 전용앱인 ’IoT@home’과 PC에서 24시간 365일 실시간으로 확인이 가능하다. 이에 따라 일반적으로 1시간 지연된 기존 관측망 정보와 달리 외부 환경에 따른 대비를 철저히 할 수 있다.

또한 입주민들이 IoT 공기청정기 및 IoT 실내 공기질 센서를 구매해 연동할 경우 세대 내/외부 공기질 비교를 통해 환기시점 알림, 빌트인 전열교환기 및 공기청정기 자동 작동 등 공기질 케어 서비스 이용도 가능하다.

뿐만 아니라, 두산건설은 ’구서역 두산위브 포세이돈’ 입주민들이 더욱 쾌적하고 편리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집안 내 시스템 에어컨도 LG전자의 IoT 모델로 옵션 판매할 계획이다.

홈IoT 플랫폼은 주상복합아파트에 들어가는 홈 네트워크와 LG유플러스의 홈IoT 서비스를 하나의 애플리케이션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통합한 시스템으로, 입주민들은 스마트폰 앱에서 입주 시 설치된 조명, 난방, 가스 및 유선 기반의 기존 빌트인 시스템은 물론 개별 구매하는 LG전자, 삼성전자 등 IoT 생활 가전을 연동해 통합적으로 제어할 수 있게 된다.

LG유플러스 IoT제휴담당 류창수 상무는 ”국내 최다인 30여개 건설사들과 사업협약을 맺고 건설시장에서 홈IoT 플랫폼을 확산시키고 있다”고 밝히고, ”실질적으로 IoT 공기질 측정기와 같이 아파트 입주민들의 건강과 주거 편의성을 극대화할 수 있는 IoT 기기들을 지속적으로 공급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아이씨엔 오윤경 기자 news@icnweb.co.kr

추천 기술기고문


추천 뉴스

OPC Unified Architecture

삼성전자, OPC UA로 IIoT 에지 플랫폼 구축한다

삼성전자, OPC Foundation 회원사 가입 삼성전자가 산업용 사물인터넷(IIoT) 선도 그룹인 OPC Foundation에 회원사로 가입하고, 자사 ...

전력연구원-지멘스, 에너지시스템용 디지털 솔루션 공동개발 나선다

조환익 한전사장과 지멘스 그룹 조 케저 회장 회동, 향후 사업 협력 방안논의 지멘스㈜(대표이사·회장 김종갑)는 한국전력공사 ...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hilsch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