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이드 3D프린팅
Home » 마켓뉴스 » 업계뉴스 » (#ces) NXP, ces 통합 배지로 참관객에게 스마트 경험을 제공한다

(#ces) NXP, ces 통합 배지로 참관객에게 스마트 경험을 제공한다

행사장 입장, 라스베이거스 모노레일, 자전거 공유 서비스 등 한 번에 이용 가능

NXP 반도체는 CES 주관사인 CTA(Consumer Technology Association) 및 라스베이거스 모노레일(Las Vegas Monorail)과 협력하여 CES 방문객들을 대상으로 가장 스마트한 경험을 제공했다고 밝혔다. 방문객들은 행사 기간 동안 제공받은 올인원 뱃지로 전시장의 입장은 물론, 현지 모노레일 탑승에도 사용할 수 있었다.

CTA 기업 비즈니스 전략 부문 및 CES 담당 수석 부사장인 카렌 춥카(Karen Chupka)는 “CES 뱃지에 대중 교통 서비스가 결합됨으로써, 전 세계의 국가 중 80%가 넘는 국가에서 현지를 찾은 17만 여명의 참가자들은 편리한 미래의 스마트 기술을 미리 체험해 볼 수 있었다”고 밝혔다. NXP의 MIFARE DESFire EV 무접촉 IC 기술을 바탕으로 방문객들은 이벤트 뱃지를 사용해 라스베이거스 모노레일에 탑승하거나, 자전거 공유 서비스도 이용할 수 있었다. 다용도 뱃지를 통하여 CES 현장에서의 교통 이용이 더 간편해졌다. 이로써 방문객들은 더 나은 경험을 제공받았고, NXP의 기술이 사람과 다양한 각종 서비스 및 운송 수단을 어떻게 연결해 주는 지를 엿볼 수 있었다.

라스베가스 모노레일
NXP반도체는 CES 주관사와 함께 CES 행사장 입장과 라스베이거스 모노레일, 자전거 공유 서비스 등을 한번에 이용 가능한 스마트 배지를 제공해 관람객들의 스마트 경험을 제공하고 있다.

수 많은 방문객들이 동시에 전시장을 찾기 때문에 CES 전시장을 오가는 일은 매우 번거로운 일이다. NXP의 올인원 뱃지로, 방문객들은 라스베이거스 모노레일 티켓을 사전에 구매해 뱃지에 등록할 수 있었다. 또는, 행사 중에도 NXP 앱익스플로러(AppXplorer)를 사용하여 모노레일 티켓을 구매할 수 있었다.

라스베이거스 모노레일의 부사장 겸 수석 마케팅 담당 임원인 잉그리드 라이스만(Ingrid Reisman)은 “NXP와의 제휴를 통해 고객들에게 원활한 경험을 제공하고, 전시장 참가자들이 모노레일을 이용하는 과정에서의 번거로움을 줄일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이제 더 이상 지갑이나 핸드백을 뒤질 필요도 없고, 역에서 티켓을 사기 위해 줄을 서서 기다릴 필요도 없다 – CES 뱃지를 통해 기다리지 않고 바로 모노레일에 탑승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NXP 수석 부사장 겸 보안 및 커넥티비티 부문 총괄인 라파엘 스토마이어(Rafael Stomayor) “NXP는 CES 2017을 방문한 전세계 참가자들에게 MIFARE DESFire EV2 기반 CES 뱃지를 제공할 수 있게 되어 매우 자랑스럽다”며, “뱃지 내에 모노레일 티켓을 삽입하게 됨으로써, 참가자들이 편리하게 전시장을 오고 갈 수 있는 이상적인 솔루션을 제공하게 되었다. 또한 동일한 뱃지를 사용하여 자전거 공유 서비스를 공유할 수 있다는 점에서도, NXP 기술이 전세계 스마트 시티에서 사람들의 생활을 더 편리하게 만들어 줄 수 있는 다양한 가능성을 엿볼 수 있는 기회가 되었다. 더 나아가, NXP는 호텔 객실 출입 키 등 행사 티켓을 통해 다양하게 제공될 수 있는 미래의 서비스에 대해 전망했다”고 밝혔다.

아이씨엔 오윤경 기자 news@icnweb.co.kr

카카오톡에서 아이씨엔 친구추가
Hilscher netIoT


Hilscher netIo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