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week Japan 2018
Home » 마켓뉴스 » 업계뉴스 » 포스코, 다보스포럼서 글로벌 지속가능경영 100대 기업에 선정

포스코, 다보스포럼서 글로벌 지속가능경영 100대 기업에 선정

지속가능경영 100대 기업

포스코가 다보스포럼 ’글로벌 지속가능경영’ 국내 최고기업으로 선정됐다.

포스코는 17일(현지시간) 스위스에서 열린 다보스포럼(WEF : World Economic Forum) ’2017 글로벌 지속가능경영 100대 기업(Global 100 Most Sustainable Corporations in the World)’ 발표에서 지난해보다 5단계 오른 35위를 기록해 국내 기업 중 가장 높은 평가를 받았다고 밝혔다.

다보스포럼은 2005년부터 캐나다의 미디어-투자자문기업인 코퍼레이트 나이츠(Corporate Knights)에 의뢰해 매년 ’글로벌 지속가능경영 100대 기업’을 발표해 왔다. 이 평가는 전 세계 시가총액 상위 기업을 대상으로 기업의 재무적 성과뿐만 아니라 환경, 사회 부문의 성과도 기업의 경쟁력과 지속가능한 성장에 영향을 미친다고 보고 ∆에너지 효율성 ∆온실가스 효율성 ∆대기환경관리 효율성 ∆수자원 효율성 ∆폐기물 재활용 ∆혁신역량 ∆납세율 ∆CEO대비 평균 임직원 임금 수준 ∆연금펀드 비율 ∆안전 성과 ∆이직율 ∆다양성 ∆지속가능성 성과 및 보상 연계 ∆동반성장 성과 등 14개 항목을 바탕으로 종합 순위를 매긴다.

포스코는 특히 ∆안전 성과 ∆수자원 효율성 ∆폐기물 재활용 ∆CEO대비 평균 임직원 임금 수준 등의 항목에서 높은 점수를 받아 전세계 철강사 중 유일하게 3년 연속 100대 기업에 선정되는 쾌거를 이뤘다.

포스코와 더불어 국내기업으로는 신한은행(40위), LG전자(65위) 등이 100대 기업에 이름을 올렸다. 1위에는 독일의 전기전자 기업인 지멘스(SIEMENS)가 선정되었고 존슨앤존슨(8위), 코카콜라(48위), GE(99위) 등 세계 굴지의 기업들이 순위에 올랐다.

아이씨엔 오윤경 기자 news@icnweb.co.kr

카카오톡에서 아이씨엔 친구추가
hilsch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