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nnect with us

신제품뉴스

NXP 레이더 기술,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ADAS) 도입 가속화

Published

on

NXP, CMOS 단일칩으로 우표 크기 레이더 센서 구현, 업계 선도의 레이더 포트폴리오 확장

NXP 반도체는 초 고해상도 성능을 7.5 x 7.5mm의 크기로 제공하는 세계 최소형 단일칩 77GHz 레이더 송수신기를 발표했다. NXP는 시큐어 커넥티드 카 기술의 글로벌 선도 업체로, 업계를 선도하는 차량용 레이더 포트폴리오를 한층 더 혁신했다. 새로 출시된 단일칩 77GHz 레이더 송수신기는 초 고해상도 성능을 지니면서, 세계 최소 사이즈인 7.5 x 7.5mm에 불과하다. 레이더는 자동차 주변 환경을 정확하게 파악할 수 있는 수단을 제공해 운전자의 부담을 덜어주는, 향후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ADAS, Advanced Driver Assistance Systems)의 핵심 기술이다. NXP는 이미 주요 고객사를 대상으로 RFCMOS IC의 작동 가능한 프로토타입을 제공해, 구글의 자율 주행 차량(self-driving car) 프로젝트에서 필드 테스트 중이다.

NXP의 칩은 차세대 레이더 센서 어셈블리의 구현을 가능케 한다. 센서들은 우표만한 크기로 차량의 어느 곳에도 ‘보이지 않게’ 탑재할 수 있다. 이는 자율 주행 과정에서 점점 더 추가되는 센서의 수가 늘어남에 따라, 차량 설계 시 큰 이점으로 작용한다. 전력 소모량은 기존의 레이더 IC에 비하여 40% 수준에 불과하다. 주요 안전성 애플리케이션은 긴급 정지, ACC(적응형 크루즈 콘트롤), 사각 지역 모니터링, 반대차선 차량 경고, 자동 주차 등이 있다.

NXP 인포테인먼트 및 운전자 지원 부문 수석 부사장인 토스텐 레만(Torsten Lehmann)은 “완벽하게 통합된 세계 최소형 77GHz 칩을 개발함으로써, 완전 자율 주행 차량 개발의 길이 열리게 될 것이며, 일반 자동차 시장 내 ADAS 기술의 도입을 가속화 할 것”이라며, “자율 주행 차량은 주변 환경에 대하여 신뢰할 수 있는 높은 해상도의 360도 시야를 확보할 필요가 있다. 이것은 부피가 큰 기존의 레이더 하드웨어로서는 상당히 어려운 과제였다. 차량 제조업계에서는 기존의 초음파 기반 주차 거리 제어 시스템을 ‘보이지 않는’ 레이더 센서로 교체해, 성능 및 기능은 끌어올리면서 보기 싫은 범퍼의 구멍은 없애기 위해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고 밝혔다.

IHS 리서치에 따르면, 향후 레이더 기반 ADAS는 오는 2021년까지 5천만 개 수준으로, 레이더 센서 시장이 확대되면서 향후 수 년간 점유율이 급격히 늘어날 것으로 전망된다. 5천만 개 수준으로 시장이 늘어나기 위해서는 매년 23%의 성장이 이루어져야 한다. 크기, 전력 소모량, 저렴한 가격에 이어, NCAP (신규 차량 평가 프로그램, New Car Assessment Programs) 역시 ADAS 시스템의 성장을 견인하는 또 다른 요소가 되고 있다. NCAP는 전 세계적으로 존재하며, 자율 비상 브레이크 및 보행자 보호 시스템과 같이 검증된 ADAS 시스템을 대상으로 보상 체계를 제공한다.

지난 2015년 12월 7일, 프리스케일 반도체(Freescale Semiconductors)와 합병을 완료한 NXP는 이제 차량용 ADAS 솔루션의 선도 업체로 등극하였다. 새로운 RFCMOS IC는 이미 강력한 레이더 IC 포트폴리오에 날개를 달아줄 것으로 기대된다. 결합된 제품 포트폴리오는 고성능 레이더 시그널 프로세서 및 MCU를 포함해, 시장 선도의 장/중/단거리 레이더 애플리케이션용의 77GHz 송수신기를 제공한다. 이들 제품은 저가형 모델에서부터 최고급 차량에 이르기까지 자유롭게 확장할 수 있다. 현재까지 레이더 IC는 1백만 대가 넘게 출하되었다. 양사의 역량이 하나로 합쳐져, 프론트엔드 및 베이스밴드 프로세서를 모노리스(monolithic) 다이에 통합시켜, 하나의 칩으로 자동차용 레이더 SoC를 구현하는 차세대 레이더 IC를 실현, 미래의 상향 통합의 발판을 마련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아이씨엔 매거진 news@icnweb.co.kr

스마트홈/컨수머

TI, USB 타입-C와 USB PD 컨트롤러로 설계 간소화

Published

on

TI의 전원 경로를 완벽하게 통합한 업계 최초 200W 및 100W USB 타입-C와 USB PD (Power Dilivery) 컨트롤러로 설계 간소화

듀얼 및 단일 포트 애플리케이션에 더 높은 전력 제공

TI코리아(대표이사 루크 리)는 2개의 새로운 USB 타입-C™ 및 PD(Power Delivery) 컨트롤러 제품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이들 제품은 전원 경로를 완벽하게 통합함으로써 설계를 간소화하고, 솔루션 크기를 최소화하며 개발 시간을 단축할 수 있도록 한다. 신제품 TPS65987D와 TPS65988은 업계 최고의 통합 수준을 제공하여 설계의 복잡성을 줄여주고 전반적인 비용을 절감해준다.

TI의 전원 경로를 완벽하게 통합한 업계 최초 200W 및 100W USB 타입-C와 USB PD (Power Dilivery) 컨트롤러로 설계 간소화

이들 제품은 업계 최초로 각각 100W 및 200W 전력을 소싱할 수 있는 USB PD 컨트롤러로서, 컴퓨팅 애플리케이션을 지원할뿐만 아니라 무선 전동 공구, 게임 기기, 가상 현실 헤드셋과 같은 애플리케이션에서도 USB 타입-C의 이점을 활용할 수 있도록 한다. TPS65987D는 100W 전력을 소싱할 수 있도록 설계된 단일 포트 제품으로서, 독립적인 20V 5A 소싱 및 싱크 부하 스위치를 포함한다.

또한 TPS65987D는 25mW의 낮은 RDS(on)와 역 전류 보호 기능을 포함하여 포트의 충전 요구를 관리하기 위한 포괄적인 솔루션을 제공한다. 듀얼 포트 제품인 TPS65988은 200W의 전력을 소싱할 수 있으며, 2개의 통합 5A 양방향 부하 스위치와 외부 전원 경로 제어를 제공하여 동시에 5A 소싱이 가능하다.

특히 완벽하게 통합된 USB PD 컨트롤러 제품은 통상적으로 18개의 외부 전원 경로 부품이 필요한 디스크리트 구현에 비해서 설계 복잡성을 줄여준다. 또한 이들 새로운 컨트롤러 제품은 다중의 전원 경로에 대한 역 전류 보호 기능을 포함하여 추가적으로 보드 공간을 줄여주고, 시스템과 컨트롤러를 과전류로부터 보호할 수 있다.

200W 전력으로 빠르게 USB 타입-C 충전이 가능하며, 2개의 통합 5A FET 경로로 PC 노트북, 도킹 스테이션 애플리케이션이나 커넥티드 주변기기와 같은 고전력 애플리케이션이 가능하며, 낮은 RDS(on)은 최소한의 전력 손실로 효율적인 충전을 할 수 있다.

가장 일반적인 사용 사례를 위해 각 디바이스가 사전 구성되어있어 펌웨어 개발이 필요하지 않으므로 빠르고 쉽게 선택하고 구현할 수 있다.

또한 이들 제품은 USB PD 3.0 인증, UL 인증, IEC 안전성 인증을 획득하였으며, Display Port™와 Thunderbolt™ 애플리케이션을 비롯한 대부분의 주요 사용 사례를 지원하도록 사전에 프로그램되었다. 또한 사용이 편리한 구성 툴을 통해서 추가 사용 사례들을 지원한다.

오승모 기자 oseam@icnweb.co.kr

Continue Reading

신제품뉴스

슈나이더 일렉트릭, 데이터센터와 IT를 위한 클라우드 기반 협업 솔루션 출시

Published

on

EcoStruxure IT for Partners

슈나이더일렉트릭, 에코스트럭처 IT 파트너(EcoStruxure™ IT for Partners) 출시

슈나이더 일렉트릭(한국지사 대표 김경록)이 싱가포르에서 개최되고 있는 아시아 최대 규모 서밋 ’2018 이노베이션 서밋 싱가포르’에서 새로운 에코스트럭처 플랫폼 솔루션인 ’에코스트럭처 IT 파트너(EcoStruxure™ IT for Partners)’의 출시를 공식화했다.

이는 데이터센터 및 IT 솔루션 제공업체를 위해 특화된 개방형 클라우드 기반의 멀티 테넌트 플랫폼 솔루션이다.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사물인터넷(IoT) 기반 통합 아키텍처 플랫폼인 에코스트럭처의 예측 분석 서비스를 지원한다. 또한, 솔루션 제공업체를 위한 애플리케이션 및 도구를 호스팅해 새로운 서비스 제품과 사업 모델을 구축한다.

EcoStruxure IT for Partners

특히 새로 출시된 버전에는 모니터링 애플리케이션인 ‘에코스트럭처 IT 엑스퍼트(EcoStruxure™ IT Expert)’가 포함된다. 실시간 데이터 제공과 사전 예방 권장 사항에 기반한 원격 모니터링 서비스가 제공돼 평균 수리 시간을 절감하고, 시스템 가용성을 개선해준다.

데이터센터·IT 솔루션 제공업체에 특화된 업계 최초 클라우드 기반 솔루션

’에코스트럭처 IT 엑스퍼트’는 분산된 IT 환경에서 데이터센터에 이르는 빅데이터와 지능형 벤치마킹도 활용한다. 주요 IT 인프라에 대한 의존도가 높아지는 현재 트렌드에 맞춰 고객이 필요 하는 신속하고 용이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가장 큰 장점으로는 벤더에 구애 받지 않는 멀티 테넌트 모니터링 플랫폼으로 파트너가 서비스 제품을 추가 확장해 전력 및 냉각을 포함할 수 있다. 또한, 파트너는 새로운 고객에게도 구축이 용이한 소프트웨어를 활용해 서비스 제품으로 재판매도 가능하여 추가적 매출 기회를 확보할 수 있다.

권지웅 슈나이더 일렉트릭 코리아 IT 사업부 본부장은 ”EcoStruxure IT Expert는 파트너에게 다중 현장에서 가시성을 제공하고, 잠재 매출 기회를 발견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해준다”고 밝히고, ”향후 에코스트럭처 IT 파트너 내에 추가 기능과 애플리케이션을 구현함으로써 파트너가 고객 현장에 원격으로 접근하고, 효율성과 제어를 향상시켜 현장 방문 필요성을 줄여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슈나이더 일렉트릭의 ’에코스트럭처 IT(EcoStruxure IT)’는 모든 IoT 지원 물리적 인프라 자산의 안전한 전력 및 냉각을 제공한다. 소규모 분산 환경에서의 속도와 비용 효율성을 중점에 두고 설계된 클라우드 지원 UPS인 ‘Smart-UPS 시리즈’ 등도 포함되어 있다.

오승모 기자 oseam@icnweb.co.kr

Continue Reading

스마트자동차

인피니언, 고속 통신 지원 System Basis Chip 출시

Published

on

System Basis Chip(SBC) 제품군

인피니언 테크놀로지스(코리아 대표이사 이승수)는 2개의 새로운 System Basis Chip(SBC) 제품군 Lite와 Mid-Range+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이들 제품은 다양한 자동차 애플리케이션의 5Mbit/s 통신을 위한 ISO CAN FD 프로토콜을 지원하는 업계 최초의 SBC 제품이다.

자동차 ECU의 마이크로컨트롤러에 전력과 통신 기능을 제공하는 SBC는 전압 전원(voltage supplies), 통신 버스 인터페이스(CAN, LIN), 감시 기능을 결합한 IC이다. 3가지 기능을 하나의 칩으로 통합하여 디스크리트 솔루션 대비 시스템 비용을 낮추고 최고 80퍼센트까지 더 작은 디자인 풋프린트를 달성할 수 있다.

System Basis Chip(SBC) 제품군

인피니언의 Lite SBC는 엔트리급 SBC로서 시스템 비용을 낮추고자 할 때 적합하다. 하나의 CAN 트랜시버를 포함하며, 차량내 무선 충전기, NOx 센서, 기어 변속기, 조명 제어 유닛 같은 다양한 애플리케이션에 사용할 수 있다. Mid-Range+ SBC는 하나의 CAN과 LIN 트랜시버를 2개까지 포함하는 제품으로서, 차체 제어 모듈이나 게이트웨이 모듈 등에 사용하기에 적합하다.

최근의 자동차는 갈수록 더 빠른 통신 기능을 요구한다. CAN FD 프로토콜은 공장이나 서비스 센터에서 소프트웨어 업데이트 용으로 개발된 것이다. 오늘날에는 차량 내부적인 통신뿐만 아니라 외부 세계와의 연결성을 위해서 점점 더 높은 대역폭과 긴 페이로드를 필요로 하게 되었다. 예를 들어서 매트릭스 LED 조명 같은 하이엔드 전방 조명 애플리케이션은 상향등 눈부심을 없애기 위해서 카메라 시스템과 센서로부터 대량의 데이터를 필요로 한다.

고속 통신과 더불어서, 새로운 SBC 제품은 전력 소모를 낮출 수 있다. 선택 기능인 부분 네트워킹 기능을 사용해서 ECU가 사용되지 않을 때 슬립 모드나 정지 모드로 전환함으로써 전류 소모를 낮출 수 있다. 또한 Lite SBC 제품군은 high side에 위치한 n-채널 MOSFET을 구동할 수 있도록 차지 펌프(charge pump)를 내장하고 있다. 그러므로 슬립 모드 시에 외부 부하를 차단함으로써 대기 전류(quiescent current)를 더 낮출 수 있다.

SBC 제품은 ECU의 기능안전을 위해서 저전압 모니터링, 리셋 가능 윈도우 워치독, 페일 세이프 동작 모드, 페일 세이프 출력 등 진단 기능과 감시 기능을 포함한다. 여기에 더해서 Mid-Range+ 제품군은 4개 상측 스위치를 사용해서 외부 부하를 구동할 수 있다.

오윤경 기자 news@icnweb.co.kr

Continue Reading
Advertisement
automotion magazine of B&R
Advertisement

Trending

© Copyright 2006-2018 아이씨엔 All Rights Reserved.
tel. 0505-379-1234, fax. 0505-379-5678 | e-mail. icn@icnweb.co.kr | Powered by WordPress
Address: 57-25 4F, Changcheon-dong, Seodaemun-gu, Seoul, 03789, Korea
주소: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연세로5나길 10 (창천동, 4층)
기사제보 및 문의 : news@icnweb.co.kr

아이씨엔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이의 일부 또는 전부를 무단 사용하는 것은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클린 광고 선언]]
아이씨엔매거진은 어떠한 경우에도 성인, 성형, 사채, 폭력, 투기, 악성SW 및 환경파괴(원자력 포함) 관련 광고는 게시하지 않습니다.
[광고 신고: oseam@icnweb.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