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IoT 기술 매거진 - 아이씨엔
Home » 마켓뉴스 » 업계뉴스 » 지멘스, 아시아태평양 및 중동 지역 발전 솔루션 사업 아시아지역본부 출범

지멘스, 아시아태평양 및 중동 지역 발전 솔루션 사업 아시아지역본부 출범

한국 지멘스(대표 김종갑, www.siemens.co.kr)는 지멘스 화력발전 사업 아시아태평양 및 중동 지역본부 역할을 담당할 ‘지멘스 에너지 솔루션즈(Siemens Energy Solutions)’가 10월 1일 자로 정식 출범했다.

서울에 자리 잡은 지멘스 에너지 솔루션즈는 로후스 베그만(Rochus Bergmann) 신임 사장을 선임하고 동력 전달 장치, 파워 아일랜드, 파워 블록 및 화력발전 전반에 걸친 솔루션을 제공한다. 고효율 복합화력발전 수요는 전 세계 특히 아시아에서 지멘스 발전 사업을 견인할 것으로 전망된다.

한국은 액화천연가스(LNG) 대부분을 해외에서 수입하기 때문에 가스 발전 효율을 무엇보다 중시하며, 전기 에너지 사용량이 급증함에 따라 발전 용량을 현재 95기가와트(GW)에서 2030년 150기가와트까지 끌어올릴 계획이다. 이 가운데 가스 발전이 약 3분의 1을 차지할 것으로 예상된다.

지멘스는 파트너 사와 함께 당진, 안산, 안동, 인천에 복합화력발전소를 건설 중이며, 4개 발전소에 H클래스 가스터빈을 비롯한 발전기, 증기터빈, 폐열회수보일러(HRSG)를 공급할 예정이다.

턴키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는 통합적 공급 라인을 갖춘 지멘스 에너지 솔루션즈는 2017년까지 고급인력을 약 500명까지 확대해 에너지 및 발전 사업 관련 최고 수준의 엔지니어링과 프로젝트 수행 능력을 갖춘 전문회사로 발돋움할 전망이다.

한국 엔지니어들은 독일 등 해외에서 파견된 전문가들로부터 친환경 발전소 설계 노하우를 전수받아 본인의 핵심역량을 한층 더 강화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한국 제조, 설계 및 건설회사에 고용 창출, 연 매출 증가 등의 파급효과도 예상된다.

로후스 베그만 신임 사장은 “지멘스는 그 동안 국내외 발전소 건설을 위해 한국 기업들과 긴밀히 작업해 왔다. 앞으로도 글로벌 시장에서 높은 경쟁력을 갖춘 한국 기업들과 적극 협력하고, 기술 전수 및 우수 인재 육성을 통해 한국 에너지 산업에 기여할 것”이라 밝혔다.

지멘스는 또한 대구 에너지 총회 개최와 함께 한국을 포함한 전세계 에너지 사용 현황을 분석한 글로벌 에너지 연구 보고서를 발표했다.

보고서에서 지멘스는 한국 에너지 산업이 해결해야 할 중대 과제로 수입 연료에 대한 높은 의존도를 꼽았다. 인구 5천만의 산업 국가 한국은 전 세계에서 3번째로 석탄을 많이 수입하는 나라다. 한국보다 석탄 수입량이 많은 나라는 중국과 일본뿐이다.

이에 따라 한국은 이미 일차 에너지 소비를 줄이는 노력을 펼치고 있다. 전력 발전에 있어 현재 약 40퍼센트에 달하는 한국의 석탄 연료 비중은 2030년 16퍼센트까지 낮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같은 기간 전력소비가 4분의 1 가량 늘어도 이산화탄소 배출량은 3분 1 가량 줄어들게 된다.

에너지 구성을 달리 하면 이산화탄소 배출량을 최대 3분의 2까지 저감 가능하다. 현재보다 고효율 가스 화력 발전소를 건설하면 이산화탄소 배출량을 보다 더 줄일 수 있다. 신재생 에너지 개발도 수입 연료 의존성을 낮추는데 도움이 된다.

만약 한국이 2030까지 석탄 화력 발전소를 완전히 가스연료로 교체하면 이산화탄소 배출량은 3분의 1 저감되고 900만 톤에 이르는 석유가 절약될 것으로 전망된다.

대구 에너지 총회에 참석한 마이클 수스(Michael Suess) 지멘스 에너지 부문 CEO는 “한국은 에너지를 효율적으로 사용하는 나라다. 가장 높은 에너지 효율을 자랑하는 가스 화력 발전소가 이미 한국에 건설 및 운영되고 있다.

지멘스의 고효율 H클래스 가스 터빈 8기가 한국에 판매됐으며 이는 전세계 H클래스 터빈 수요의 3분의 1에 달한다. 지멘스가 한국에서 비즈니스를 확대하고 에너지 솔루션 사업 아시아 지역본부를 설립하는 이유도 바로 이 때문이다.”라고 밝혔다.

아이씨엔 매거진 2013년 11월호

이달의 추천기사 보기


추천 뉴스

B&R은 drinktec 2017 (홀 A3, 부스 328)에서 산업 등급의 서비스가 용이한 SuperTrak 수송 시스템을 선보일 예정이며, 이 시스템은 운송 및 포지셔닝중에 액체가 흐르는 것을 방지한다.

B&R, drinktec에서 빠르고 흐르지 않는 수송 기술 제시

SuperTrak으로 빠르고 유연한 필링(filling)라인 비앤드알(B&R)은 음료 및 액체 식품 생산자에게 탁월하고 다용도성을 갖춘 빠르고 흐르지 ...

이마트 첨담 물류센터 '네오 김포 센터 002'

이마트 온라인 물류센터 ‘네오 구리 센터 003’ 건립 무산

신세계 – 한국토지주택공사: 주민 민원에 계약 철회 합의 신세계 이마트가 건립을 구상중인 구리시 갈매지구 이마트 ...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hilsch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