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IoT 기술 매거진 - 아이씨엔
Home » 마켓뉴스 » 업계뉴스 » SK하이닉스 반도체 M14라인, 1조 5천억 장비발주 돌입

SK하이닉스 반도체 M14라인, 1조 5천억 장비발주 돌입

SK Hynix LOGO

SK하이닉스가 신설하는 D램 메모리반도체 신규공장인 M14라인을 위한 1조 5천억원 규모의 장비 발주가 시작됐다.

SK하이닉스가 현재 경기 이천사업장에 건설 중인 D램 메모리반도체 신설라인(M14라인)과 관련해 국내외 협력사들을 대상으로 반도체 장비 발주를 시작했다고 머니투데이 1일 보도했다.
[참조기사: http://news.mt.co.kr/mtview.php?no=2015020112430958561]

보도에 따르면, 이번 반도체 장비 발주는 “클린룸설비와 공정자동화장비 등 반도체 생산 초기에 필요한 장비를 대상”으로 진행됐으며, “증착과 세정, 현상 등 공정장비 업체들과도 순차적으로 계약을 진행할 것”이라는 분석이다.

SK하이닉스 M14라인은 2012년 투자에 들어간 충북 청주사업장 내 M12라인에 이어 3년여 만에 투자가 진행되는 반도체공장이다. 신설되는 M14라인은 D램 제조 전용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올해 총 2조5000억원이 투입돼 하반기부터 월 1만5000장(300㎜ 웨이퍼 기준) 규모로 D램 양산에 들어갈 예정이다.

아이씨엔 오승모 기자 oseam@icnweb.co.kr

추천 기술기고문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hilsch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