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IoT 기술 매거진 - 아이씨엔
Home » 마켓뉴스 » 업계뉴스 » KT- 차이나 모바일, 사물인터넷 기술 공동개발 나선다

KT- 차이나 모바일, 사물인터넷 기술 공동개발 나선다

KT의 개방형 IoT 사업협력체계 ‘olleh GiGA IoT Alliance’가 국내 우수 사물인터넷 기업들의 중국시장 진출 지원을 위한 첫 발을 내딛었다.

KT(회장 황창규, www.kt.com)는 8월 28일 중국 충칭(重慶)에 위치한 차이나 모바일 IoT(CMIoT, 세계최대 통신사인 차이나 모바일의 IoT 전문 자회사)와 ‘사물인터넷 기술 공동개발 및 사업추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사는 ▲IoT 디바이스 및 솔루션 공동 개발/소싱, ▲한-중 양국 IoT 개발사 해외시장 진출 공동지원, ▲KT-CMIoT 사물인터넷 정기 협의체 등 실무협력 채널 구축을 위해 상호 협력할 예정이다.

특히 GiGA IoT 사업협력센터 내에 CMIoT의 통신칩/모듈을 구비해 GiGA IoTAlliance 및 경기 창조경제혁신센터 회원사들은 누구나 차이나모바일의 통신환경 인증실험을 진행할 수 있도록 했다. 이 데이터를 제출하면 6개월에서 1년정도 소요되는 통신망 이상유무 인증과정을 생략할 수 있어 향후 중국시장 진출에 필요한 시간을 대폭 절감할 수 있다.

KT는 커넥티드 카(Connected Car)처럼 단말/솔루션/플랫폼 기술의 성공적 융합이 필수인 산업용 IoT 분야의 성공사례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 특히, 한국의 우수한 단말기획·개발·설계 역량을 갖춘 기업들이 가격경쟁력을 갖춘 중국의 단말제조 회원사들과 협업할 경우 큰 시너지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KT 윤경림 미래융합사업추진실장은 “GiGA IoT 사업협력센터 내의 차이나모바일/노키아 IoT Lab은 중국은 물론 해외에 나가지 않아도 현지 네트워크 연동 테스트 등을 진행할 수 있어 글로벌시장 진출 준비에 효과적이다”며 “앞으로도 CMIoT뿐만 아니라 다른 글로벌 사업자들과 협력을 확대해 olleh GiGA IoT Alliance에 참여한 회원사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CMIoT Qiao Hui(샤오 후이) CEO는 “IoT 분야에서 KT와 협력하게 된 것에 대해 기쁘게 생각한다”며, “이번 협력을 시작으로 커넥티드 카 뿐만 아니라 양사의 추가 사업기회 발굴을 통해 IoT 시장을 함께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달의 추천기사 보기


추천 뉴스

B&R은 drinktec 2017 (홀 A3, 부스 328)에서 산업 등급의 서비스가 용이한 SuperTrak 수송 시스템을 선보일 예정이며, 이 시스템은 운송 및 포지셔닝중에 액체가 흐르는 것을 방지한다.

B&R, drinktec에서 빠르고 흐르지 않는 수송 기술 제시

SuperTrak으로 빠르고 유연한 필링(filling)라인 비앤드알(B&R)은 음료 및 액체 식품 생산자에게 탁월하고 다용도성을 갖춘 빠르고 흐르지 ...

이마트 첨담 물류센터 '네오 김포 센터 002'

이마트 온라인 물류센터 ‘네오 구리 센터 003’ 건립 무산

신세계 – 한국토지주택공사: 주민 민원에 계약 철회 합의 신세계 이마트가 건립을 구상중인 구리시 갈매지구 이마트 ...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hilsch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