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미나허브
Home » 이슈포커스 » 산업용IoT » 50㎑이하 RFID 관련 기술기준 개정

50㎑이하 RFID 관련 기술기준 개정

방송통신위원회는 150㎑이하 RFID(Radio Frequency Identification)의 인식거리 확장 및 기술기준 보완 등을 위해 관련 「무선설비규칙」과 「신고하지 아니하고 개설할 수 있는 무선국용 무선기기」고시 일부개정안을 9월 11일 고시했다.

150㎑이하 RFID는 허가․신고 없이 사용 가능한 미약전파기기로 마트 도난방지 시스템, 마라톤 선수 기록관리, 동물관리 등의 분야에서 이용되고 있다.

이번 기술기준 개정을 통해 ▲150㎑이하 RFID의 출력기준을 상향조정하였으며, ▲RFID의 불요발사 측정방법을 보완하고, ▲일부 전파형식을 추가 했다.

국내 150㎑이하 RFID 중 58㎑를 이용하는 도난방지 시스템의 경우출력값이 102.7㏈㎶/m@3m으로 미국(152㏈㎶/m@3m), 유럽(151.6㏈㎶/m@3m) 기준값 보다 낮고, 인식거리가 짧아 다양한 용도로 활용이 어려웠으나 금번 기술기준 개정으로 출력값이 미국, 유럽 등의 수준으로 상향조정(152㏈㎶/m@3m)되어 인식거리가 확장(80㎝→2m)되고, 미국, 유럽의 규격과도 호환성을 갖게 되어 국내 시장이 확대되고 수출이 활성화 될 것으로 기대된다.

방송통신위원회는 “앞으로도 신기술을 적기에 도입하고, 전파산업을 활성화 시킬 수 있도록 신규 주파수 분배, 주파수 회수․재배치, 신기술 도입시기 등에 맞추어 기술기준을 개정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아이씨엔 매거진 2009년 10월호

카카오톡에서 아이씨엔 친구추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hilscher
세미나허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