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IoT 기술 매거진 - 아이씨엔
Home » 마켓뉴스 » 업계뉴스 » 에릭슨, 글로벌 무선통신망 강화로 사물인터넷 대중화 지원

에릭슨, 글로벌 무선통신망 강화로 사물인터넷 대중화 지원

지난 20년간 전 세계를 망라하는 사물인터넷 (IoT)망이 구축되어 우리 주변 사물을 연결하고 지능화하기에 필요한 통신 범위, 보안성 및 신뢰성 확보가 가능하게 되었다. 이미 전 세계 인구의 90%가 무선통신망으로 연결되어있으나 네트워크가 설치되어있음에도 불구하고 IoT 대중화에는 여전히 많은 장애물이 존재한다. 그렇기 때문에 에릭슨 (Ericsson)은 산업과 소비자 모두의 이익을 위해 사물인터넷 보급을 확대하는 특화된 새로운 소프트웨어 업그레이드와 생태계 발전을 통해 이들 도전에 대처해 나가고 있다.

알랭 말로베티 (Alain Maloberti) 오렌지 네트워크 선임 부사장은 “사물인터넷은 거대한 잠재력을 가지고 있으며, 우리는 일반 소비자와 비즈니스 사용자를 대상으로 혁신적인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주요 IoT기업들과 협력해 나갈 것이다. 또한 IoT 어플리케이션의 광범위한 활용을 저해하던 비용, 커버리지 및 배터리 수명 문제의 해결을 위한 에릭슨의 혁신적인 공헌을 바탕으로 다양한 생태계 파트너들과 협력해 나갈수 있게 된 것에 대해 정말 기쁘게 생각한다. 최고의 순간은 아직 오지 않았다” 고 말했다.

박진효 SK텔레콤 네트워크기술원장은 “SK 텔레콤은 모바일 네트워크의 선두가 되는 것이 목표이며 이미 적극적으로 5G 기술 구현을 추진 중이다. 여기에는 현재 LTE의 진화와 새로운 사물인터넷 사용사례에 의해 자극된 혁신들이 포함될 것이다. 우리가 하는 모든 추진의 기반은 연결성 (Connectivity)이 되며 에릭슨의 최근 혁신은 네트워크와 기기를 모두 강화함으로써 한국에서 새로운 사물인터넷 기회를 발전시킬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이러한 혁신은 분명히 사물인터넷 보급을 가속화하여 SK 텔레콤은 유용한 사물인터넷 서비스를 고객들에게 신속히 제공할 수 있을 것이다”고 말했다.

이미 사물인터넷 기기 대상으로 2억 3천만 건 이상의 M2M(머신-투-머신) 가입이 되어 있으나 사물인터넷 기기의 비용, 기기 배터리 구동시간, 그리고 원격지 및 건물 내부 지역의 셀룰러망 수신 범위 등 몇 가지 도전과제로 인해 사물인터넷 대규모 보급이 제한되어왔다.

마키나 리서치 (Machina Research)의 창립자이며 CEO인 매트 해튼 (Matt Hatton)은 “사물인터넷이 정말 폭발적으로 도입되려면 표준화가 필수적이며 호환성이 핵심이다. 인텔 등 대기업과 알테어 (Altair), 시퀀스 (Sequans) 및 텔릿 (Telit) 등 기타 사물인터넷 생태계 파트너들과 협력해 에릭슨은 사물인터넷으로 인한 효율성 개선 기회를 활용하고 기기 및 네트워크 생태계가 발맞추어 발전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들 생태계 파트너들과 협력해 에릭슨의 새로운 사물인터넷 네트워크 소프트웨어 16B는 다음과 같은 효과를 실현한다.

사물인터넷 기기 비용 절감- 에릭슨의 신규 소프트웨어는 반이중 (半二重) 방식 FDD로 LTE 카테고리 0를 지원해 대규모 센서 및 스마트 미터 전개 등 사물인터넷 애플리케이션에서 구체적으로 요구되는 수준으로 기능 및 역량을 효과적으로 제한한다. 이렇게 혼잡도를 줄임으로써 카테고리 4와 비교해 기기 비용이 60% 줄어든다.

배터리 구동시간 연장 -배터리 수명 10년이 5G의 목표 중 하나로 에릭슨은 오늘날 사물인터넷 기기의 에너지 효율을 그러한 목표를 달성하는 수준으로 개선하는 2가지 새로운 소프트웨어 업그레이드를 도입 중이다.

LTE & GSM용 기기 전력절감 모드 (Device Power-saving Mode)는 딥 슬립 (Deep Sleep)상태로 기기를 전환해 전력을 절감하는 새로운 기능이며 GSM용 장기 비연속 수신 (Extended Discontinuous Reception: DRX) 기능은 비활성 모드에서 슬립 사이클을 연장하는 역할을 한다.

실내 수신 품질 개선 – GSM용 수신 범위 확대 소프트웨어의 20dB 개선 효과로 저 출력 애플리케이션의 수신 범위를 7배 확대한다. 이로 인해 원격지 및 지하 건물 깊숙한 장소에서도 사물인터넷 활용이 가능해진다.

인텔사의 수석 무선 기술 연구자 및 펠로우 (Chief Wireless Technologist and Fellow)인 켄 스튜어트 (Ken Steward)는 “스마트 시티 및 산업의 새로운 사물인터넷 애플리케이션 대중화에 있어 연결성이 핵심이다. 인텔은 첨단 신기술 연구 및 개발 그리고 생태계 파트너들과 긴밀한 협력을 통해 사물인터넷의 앞길을 여는데 일조하고 있다. 우리는 기존 운영망에서 즉시 사용 가능한 솔루션을 표준으로 채택하도록 공동 추진함에 있어 에릭슨과 협업하게 되어 기뻐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번에 발표된 소프트웨어의 추가된 기능 중에는 네트워크 자원을 최적화하는 한편 다양한 사물인터넷 유스케이스를 수용하기 위한 서비스 우선순위 설정 기능이 있다. 네트워크에 연결하는 사물인터넷 기기가 증가함에 따라 특히 통신량이 많은 시간 때에 기기 그리고 기기에서 제공하는 서비스들의 우선순위를 설정할 수 있는 기능이 중요하다.

GSM용 사물인터넷 서비스 품질 허용 통제 (IoT QoS Admission Control) 기능은 네트워크에 접근하고자 하는 기기들의 우선순위 설정을 지원한다. 예를 들어 의료 장비는 전력량계보다 우선순위를 높게 설정하고 통신속도 저하를 막기 위해 우선순위가 낮은 기기는 잠시 연결을 자동 해제하는 등의 방식이다. 이러한 기능은 이미 LTE에서 지원되고 있다.

에릭슨 수석 부사장 및 무선사업부 대표 (Senior Vice President and Head of Business Unit Radio) 아룬 반살 (Arun Bansal)은 “에릭슨은 스마트 시티에서부터 스마트 농장까지 광대한 범위의 소비자, 산업 및 정부 내 활용 분야에 대해 글로벌한 기반을 확보하고자 기존 LTE 및 GSM망을 통한 사물인터넷 성장을 앞당기고 있다”며 “에릭슨은SK텔레콤 및 오렌지 (Orange) 등 에릭슨의 주요 국가별 그리고 다국적 통신사 고객들과 인텔 등 생태계 파트너들과 높은 신뢰성, 세계로의 확장성, 표준에 입각한 시스템 및 서비스를 이용하는 종단간 (end-to-end) 사물인터넷망 및 기기 솔루션을 공동 구축하고 있다. 이러한 혁신을 통해 에릭슨의 모바일 통신사 고객들은 안정적으로 5G로 이행할 수 있다”고 말했다.

가트너 (Gartner)는 2020년 사물인터넷으로 인해 관련 여러 부문의 가치가 1.9조 달러 증가할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 에릭슨은 구현에서 엔터프라이즈 및 비즈니스 프로세스, 플랫폼 및 클라우드 그리고 전파무선 (radio) 연결성까지 사물인터넷 변혁의 모든 수준에서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사물인터넷 대중화 성공의 핵심 열쇠는 기기, 서비스 및 네트워크를 망라하는 활기찬 생태계에 있다. 에릭슨은 주요 사물인터넷 생태계 파트너들과 함께 주요 기능 표준화를 추진 중이며 상호운용성 테스트 (IoDT)를 통해 사물인터넷 기기의 시장 보급을 가속화하는데 일조하고 있다. 에릭슨과 주요 기기 생태계 파트너들이 9월 9일~11일 라스베가스에서 열리는 2015 CTIA 슈퍼 모빌리티 행사에서 에릭슨 부스 #4322를 통해 에릭슨의 새로운 소프트웨어 업그레이드를 통한 사물인터넷 솔루션을 선보일 예정이다.

솔루션 데모 내용은 다음과 같다.

hilscher

– 인텔과 협업한 GSM용 수신 범위 확대 (Extended Coverage) 기능

– 알테어 및 텔릿과 협업한 상업적 LTE 칩셋/모듈 기반 파워세이빙 모드를 통한 배터리 수명 연장 (Extended battery life) 기능

– 시퀀스와 협업한 저 비용 기기 대상 반이중 방식 LTE 카테고리 0 지원

추천 기술기고문


추천 뉴스

B&R은 drinktec 2017 (홀 A3, 부스 328)에서 산업 등급의 서비스가 용이한 SuperTrak 수송 시스템을 선보일 예정이며, 이 시스템은 운송 및 포지셔닝중에 액체가 흐르는 것을 방지한다.

B&R, drinktec에서 빠르고 흐르지 않는 수송 기술 제시

SuperTrak으로 빠르고 유연한 필링(filling)라인 비앤드알(B&R)은 음료 및 액체 식품 생산자에게 탁월하고 다용도성을 갖춘 빠르고 흐르지 ...

이마트 첨담 물류센터 '네오 김포 센터 002'

이마트 온라인 물류센터 ‘네오 구리 센터 003’ 건립 무산

신세계 – 한국토지주택공사: 주민 민원에 계약 철회 합의 신세계 이마트가 건립을 구상중인 구리시 갈매지구 이마트 ...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hilsch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