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이드 3D프린팅
Home » 마켓뉴스 » 업계뉴스 » 블라인드와 커튼에 IoT 날개를… 솜피 코리아, LG유플러스와 홈 IoT MOU

블라인드와 커튼에 IoT 날개를… 솜피 코리아, LG유플러스와 홈 IoT MOU

건물 및 가정내의 블라인드와 커튼에도 사물인터넷이 접목되어 IoT@home이라는 스마트 대열에 합류하게 될 전망이다.

프랑스 전동 차양시스템 전문기업인 솜피(Somfy)의 한국법인인 솜피 코리아(대표 조현학)는 LG유플러스와 홈 사물인터넷(IoT) 솔루션 제공을 위한 사업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지난 28일 서울 용산 LG유플러스 사옥에서 열린 이번 협약식에는 파스칼 자케 솜피 아시아태평양 지사장과 안성준 LG유플러스 컨버지드홈사업부장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가정 내 사생활보호 및 인테리어를 위해 설치한 자동 커튼과 자동 블라인드에 IoT 기능을 넣어 자동제어뿐만 아니라 LG유플러스의 IoT@home 플랫폼과의 연동을 추진한다. 이로써 스마트폰을 통해 커튼과 블라인드를 열고 닫을 수 있으며, 원격 제어 또한 가능해졌다.

파스칼 자케 솜피 아시아태평양 지사장은 “LG유플러스와의 홈IoT 사업 제휴 및 공동 마케팅을 통해 소비자 가정에 통합 솔루션을 서비스할 수 있게 됐다“며 “보유하고 있는 노하우를 공유해 편리하고 안전한 홈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양사는 LG유플러스 전국 대리점을 통한 판매는 물론 건설업체와의 제휴를 통해 신축 주거 시장에도 공동으로 진출한다는 구상이다.

솜피는 프랑스 전동차양시스템 세계 1위 기업으로, 40년 이상주거용 및 상업용 건축물에 전동 블라인드, 전동 커튼 등 창호 개폐를 위한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아이씨엔 오승모 기자 oseam@icnweb.co.kr

카카오톡에서 아이씨엔 친구추가
Hilscher netIoT


Hilscher netIo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