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율주행자동차 세미나
Home » 마켓뉴스 » 업계뉴스 » 두산중공업, 카자흐스탄에서 첫 발전소 수주

두산중공업, 카자흐스탄에서 첫 발전소 수주

3400억 원 규모 카라바탄 복합화력 발전소

두산중공업 복합화력발전
두산중공업 복합화력발전

 

두산중공업(대표이사 부회장 박지원)이 중앙아시아 지역 카자흐스탄에서 처음으로 발전소 공사를 수주함으로써 중앙아시아 발전 시장 진출의 발판을 마련했다.

두산중공업은 발주처인 KUS(Karabatan Utility Solutions)과 3400억원 규모의 310MW급 카라바탄(Karabatan) 복합화력발전소 수주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카라바탄 발전소는 카스피해 북쪽 아티라우 州 경제특구에 건설되며, 두산중공업은 설계에서부터 기자재 제작, 설치감리, 시운전에 이르는 과정을 일괄 수행하는 EPCm(Engineering, Procurement & Construction management) 방식으로 2018년 2월까지 완공할 예정이다.

아티라우 州 경제 특구에는 대규모 석유화학 단지가 단계적으로 조성될 예정이며, 카라바탄 복합화력 발전소는 이 곳 화학단지에 사용되는 전기와 증기를 공급할 예정이다.

카자흐스탄을 포함한 중앙아시아 국가들은 2020년까지 23GW 규모의 발전소 건설을 계획하고 있어, 두산중공업은 이번 수주를 계기로 중앙아시아 시장에 적극 진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두산중공업 김헌탁 EPC BG장은 “지난달 26일 1조8000억원 규모의 베트남 응이손 II 석탄화력발전소 건설계약을 체결한 데 이어 이번 카자흐스탄 발전소까지 수주함으로써 그동안 노력해 온 해외시장 다변화 전략의 결실을 연이어 보고 있다”면서 “2015년에도 중앙아시아는 물론, 동남아시아, 아프리카 등 새로운 기회가 많은 시장을 적극적으로 공략해 수주고를 높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아이씨엔 오윤경 기자 news@icnweb.co.kr

 

이달의 추천기사 - DHL


추천 뉴스

ABB logo

ABB, 2017 국제조선해양 전시회에서 디지털 솔루션 선보여

ABB가 10월24일부터 27일까지 나흘간 부산 벡스코에서 진행되는 국제조선해양산업전(‘코마린’)에서 디지털 솔루션 ABB Ability를 선보인다고 밝혔다. ABB는 ...

어드밴텍 스마트 팩토리 상황실 전경

어드밴텍, ‘ROI Industry 4.0 Award China’ 수상

스마트팩토리 전문기업인 어드밴텍(지사장 정준교, www.advantech.co.kr)은 어드밴텍의 제조 라인이 독일의 ROI 경영컨설팅이 주관하는 ROI Industry 4.0 ...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hilsch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