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ysights ad
Home » 마켓뉴스 » 정책뉴스 » LS산전 등 14개사 전력량계 구매입찰 담합

LS산전 등 14개사 전력량계 구매입찰 담합

공정거래위원회(위원장 노대래, 이하 공정위)는 1993년부터 2010년까지 한국전력공사(이하 ‘한전’)가 발주한 기계식 전력량계 구매입찰에서 사전에 물량을 배분하고 투찰가격을 합의한 14개 전력량계 제조사 및 2개 전력량계조합에게 시정명령과 과징금 113억원을 부과했다.

LS산전, 대한전선 등 14개 전력량계제조사는 17년(1993 ~ 2010년) 동안 한전이 매년 발주하는 기계식전력량계 연간단가 구매입찰에 참여하면서 가격 경쟁을 회피하기 위하여 사전에 물량을 배분하고 투찰가격을 합의했다. 1993년부터 2007년까지는 검찰에 고발당한 5개사가 각 사별로 10 ~ 30%의 물량을 나누어 갖는 방식으로 지속적으로 담합을 진행했다.

2008년부터 2010년까지는 신규업체가 입찰에 참여함에 따라 기존 5개사들이 자신들의 물량을 일부 나누어주는 방식으로 담합을 유지했다.

공정위는 “전력량계 제조사들은 사전에 각 사별 물량 및 투찰가격을 정한 합의서, 투찰안 등을 작성하였고, 투찰안대로 이를 실행했다.”고 밝혔다.

과징금 부과 대상 업체는 LS산전, 대한전선, 피에스텍, 서창, 위지트, 두레콤, 남전사, 옴니, 한산, PPC, YPP, 디엠파워, 동일계전, 위지트동도, 제1 전력량계조합, 제2 전력량계조합 등이다.

아이씨엔 뉴스팀 news@icnweb.co.kr

 

 

 

Related Post

추천 기술기고문


추천 뉴스

유니버설로봇의 UR 협업로봇

산업용 협동로봇과 바퀴형 이 동로봇, 국가표준 제정

9월까지 입안 예고 거쳐, KS 국가 표준으로 제정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은 ’산업용 협동로봇’과 ’바퀴형 이동로봇’ 국가표준(KS)을 ...

사물인터넷 IoT

정부, 스마트시티 서비스 실증 시범사업 추진

과기정통부-국토부, IoT 기반의 스마트 환경모니터링 실증사업 추진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 이하 과기정통부)와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 이하 국토부)가 ...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hilsch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