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S 솔루션 페어
Home » 마켓뉴스 » 업계뉴스 » ICT사와 텔레콤사, 컨넥티드 네트워크는 큰 기회

ICT사와 텔레콤사, 컨넥티드 네트워크는 큰 기회

모든 산업들에 걸쳐 대규모적인 기술 주도형 분열화 현상이 전 세계의 모든 이들과 모든 사물들을 ‘컨넥티드화’ 시키고 있다. 이러한 컨텍티드 산업들의 결과로, 2020년대에는 세계 수천 만명이 엄청난 양의 사물과 애플리케이션에 연결될 것이다. 이러한 발전은 특허 장비 및 메인 프레임 필두로 전문성 있는 활동들이 눈에 띠기 시작한 1970년대로 거슬러 올라간다. PC와 인터넷이 출현으로 생산성이 향상된 1990년대를 걸쳐, 2010년 이후에는 클라우드와 모빌리티를 통한 혁신이 극에 달했다.

통신

컨넥티드 리빙이란, 소비자들이 언제 어디서든 비디오나 음성, 데이터 서비스들이 통합된 흥미롭고 새로운 서비스들을 다양한 기기들을 이용해 접할 수 있는 세계를 뜻한다.

프로스트 앤 설리번 ICT 산업부의 오드리 윌리엄 수석 연구원은 “모바일 및 클라우드 컴퓨팅은 ICT 산업의 엄청난 변화를 가져온, 성장의 양축을 이루고 있다. 클라우드 컴퓨팅, 빅데이터, 모빌리티, 저가 센서들이 사물 인터넷(the internet of things)과 컨넥티드 산업들을 주도하고 있으며, 사물 인터넷은 컨넥티드 홈(Connected Home), 컨넥티드 워크(Connected Work), 컨넥티드 시티(Connected City)로의 변화와 혁신으로 이끌고 있다”고 말했다.

컨넥티드 홈에는 홈 오토메이션, 스마트 미터, 스마트 온도 조절, 지능형 조명, 원격 모니터링 및 제어뿐만 아니라, 원격 진단 및 웨어러블 의료 기기와 같은 홈 헬스가 포함된다. 컨넥티드 워크에는 모빌리티(모바일 이메일, 기업 모바일 앱, People locator, BYOD(Bring your own device)), 통신(통합 메세징, 원격 데스크톱 접속), 그리고 네트워킹(웹기반 프로젝트 콜라보레이션 툴, 클라우드 기반 파일 공유 서비스)이 포함되어 있다. 마지막으로 컨넥티드 시티에는 e-정부, e-시티, 스마트 교통 카드, e-러닝, 모바일 뱅킹, 디지털 교실, 원격 교육 서비스와 디지털 도서관들이 있다.

프로스트 앤 설리번은 전체 컨넥티드 리빙 시장 크기가 2020년에는 7,317억 달러에 달할 것으로 전망했다. 이는 전반적인 경제 시장에서 인터넷과 디지털 솔루션의 중요성이 높아지고 있기 때문이다. 이 중 컨넥티드 시티의 시장 잠재력이 약 3,929억 4천만 달러로 추산돼, 컨넥티드 리빙 전체 중 54%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할 것으로 보인다. 컨넥티드 시티 부문 성장의 약 50%를 스마트 관리 및 교육 서비스가 이뤄낼 것이다. 한편 컨넥티드 워크는 2,284억 4천만 달러로 컨넥티드 리빙의 31%를, 컨넥티드 홈은 1,110억 달러로 15%를 차지할 것으로 전망된다.

프로스트 앤 설리번은 2025년까지 전 세계 컨넥티드인들이 37억대의 스마트폰과 7억대의 태블릿, 5억 2,000대의 웨어러브 의료 관련 기기, 그리고 4억 1,000대의 스마트 가전을 사용할 것으로 전망했다. 전세계 컨넥티드 직장인들은 9,000만대의 IP 텔레폰과 4억대의 랩탑, 그리고 6천만여대 이상의 통합 통신 플랫폼을 사용할 것이다.

미국 기업의 약 80%가 BYOD를 도입하고, 인구의 30%가 오피스 네트워크를 원격으로 접속하며, 전체 기관 중 90%가 직원들에게 모빌리티를 제공할 것으로 프로스트 앤 설리번은 전망하고 있다. 동시에 컨넥티드 시민들은 2,500여 개의 클라우드 서버 서비스와 10억여개의 스마트 정부 및 ID 카드에 힘입어 1,500만여개의 인터렉티브 키오스크(interactive kiosks)에 엑세스할 수 있게 될 것이다. 그리고 2020년까지 약 5억여개의 스마트 교통 카드와 5천여개의 비접촉식 결제 카드가 발급되고 약 350억여개의 위치 기반 서비스(LBS) 기기들이 가입할 것으로 전망된다.

컨넥티드 리빙 모든 구성 요소들 서비스에 대한 스마트 솔루션들의 가치 사슬은 확실치 않은 원스톱 쇼핑 솔루션 제공사들이 end-to-end 솔루션을 제공해 너무 세분화되어 있다.
모듈이나 부품업체들부터 기기, 네트워크, 플랫폼 제공업체, 그리고 시스템 통합 업체들까지 너무나 많은 업체들이 즐비하다. 특히 이 분야에는 젬알토, 애플, 삼성, 텔레포니카, AT & T, 시스코, SAP, 오라클, IBM, 그리고 액센추어 등 대형 업체들이 활동하고 있다.©

아이씨엔 오윤경 기자 news@icnweb.co.kr

이달의 추천기사 - DHL


추천 뉴스

ABB logo

ABB, 2017 국제조선해양 전시회에서 디지털 솔루션 선보여

ABB가 10월24일부터 27일까지 나흘간 부산 벡스코에서 진행되는 국제조선해양산업전(‘코마린’)에서 디지털 솔루션 ABB Ability를 선보인다고 밝혔다. ABB는 ...

어드밴텍 스마트 팩토리 상황실 전경

어드밴텍, ‘ROI Industry 4.0 Award China’ 수상

스마트팩토리 전문기업인 어드밴텍(지사장 정준교, www.advantech.co.kr)은 어드밴텍의 제조 라인이 독일의 ROI 경영컨설팅이 주관하는 ROI Industry 4.0 ...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hilsch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