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IoT 기술 매거진 - 아이씨엔
Home » 마켓뉴스 » 신제품뉴스 » 아티슨 철도 신호용 SIL4 인증 플랫폼, 컨트롤세이프 시스템 출시

아티슨 철도 신호용 SIL4 인증 플랫폼, 컨트롤세이프 시스템 출시

아티슨 임베디드 테크놀로지스(Artesyn Embedded Technologies)는 10월 31일 서울에서 기자간담회를 통해 광범위한 열차 제어 및 철도 신호 애플리케이션의 SIL4 인증을 받기 위해 설계되는 페일 세이프 컴퓨팅 플랫폼 제작용으로 상용(COTS) 구성품들을 사용하는 최초의 임베디드 컴퓨팅 시스템인 ControlSafe™ (컨트롤세이프) 플랫폼을 발표했다.

ControlSafe 플랫폼을 채택하면 철도 애플리케이션 개발자와 시스템 통합업체들이 엄격한 SIL4 시스템 개발 및 인증 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막대한 비용과 리스크를 줄일 수 있으며, 제품 출시 시간도 크게 앞당길 수 있다.

동급 최고 수준인 99.9999%(6자리 9)1의 가용성을 제공하도록 설계된 아티슨의 ControlSafe 플랫폼은 철도 표준 및 규격이 의무적으로 요구하는 기능적 안전성, 신뢰성 및 가용성 요건을 모두 충족하도록 설계되었다. RAMS(Reliability, Availability, Maintainability, Safety: 신뢰성, 가용성, 유지보수성 및 안전성) 프로세스는 EN50126 인증을, 모든 안전 관련 소프트웨어는 EN50128 인증을, 그리고 하드웨어는 EN50129 인증을 받도록 설계되었다. 따라서 아티슨의 ControlSafe 플랫폼은 철도 인프라에 대한 투자를 보호하기 위한 안전 애플리케이션 환경에 이상적이다. 이 플랫폼은 첨단 고성능 프로세서를 지원하는 데이터 락스텝(lock-step) 아키텍처를 사용하며, 제품의 전체 사용 수명 동안 요구되는 업그레이드된 프로세서뿐만 아니라 추가적인 I/O 인터페이스를 매끄럽게 수용하도록 설계된 확장 가능한 모듈형 제품이다.

아티슨 임베디드 테크놀로지스 ControlSafe 플랫폼 사업부의 쉬로모 프리탈(Shlomo Pri-Tal) 부사장은 “아티슨의 새로운 ControlSafe 플랫폼은 개방형 표준을 기반으로 하는 신뢰성과 가용성 높은 임베디드 컴퓨터 시스템 개발 분야에서 30년 간 쌓아온 전문 기술력을 바탕으로 개발되었다”고 말했다. 그는 “이번 신제품을 출시하면서, 아티슨은 15년의 기본 제품 수명과 25년의 연장된 지원 및 서비스를 특징으로 하는 탁월하고 신뢰성 높은 플랫폼을 철도 산업 고객사에 제공하고 있다”며 “ControlSafe 플랫폼을 채택하면 고객들은 개발 과정에서 실제 애플리케이션 차별화에 주력함으로써 경쟁력을 향상시킬 수 있다”고 설명했다.

아티슨 ControlSafe 플랫폼은 CAN, 이더넷, 이더넷 링, UART 같은 광범위한 통신 프로토콜에 대한 인터페이스와 함께 향후 출시 예정인 추가적인 통신 인터페이스를 제공하는 I/O 모듈을 포함한다. 모든 I/O 모듈은 동일한 프리스케일(Freescale) CPU 코어와 동일한 윈드리버 VxWorks 653 운영체제를 기반으로 하는 공통 아키텍처를 채용하므로 소프트웨어 개발 환경을 간소화하고 고성능과 에너지 효율적인 처리 역량을 제공하며 철도 장비에 필요한 긴 수명을 지원한다. 모든 I/O 모듈은 이더넷을 통해 접속하므로 추가적인 확장이 필요할 경우 원격 섀시를 통해 이를 구현할 수 있는 원활한 분산형 아키텍처가 가능해진다. 모든 모듈은 시스템이 동작하지 않는 문제를 유발하는 일 없이 원격 온라인 소프트웨어 및 펌웨어 업그레이드를 지원한다.

아이씨엔 오승모 기자 oseam@icnweb.co.kr

추천 기술기고문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hilsch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