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ysights ad
Home » 마켓뉴스 » 업계뉴스 » 국내 콘텐츠산업, 스마트콘텐츠가 주도한다 [아이씨엔]

국내 콘텐츠산업, 스마트콘텐츠가 주도한다 [아이씨엔]

국내 콘텐츠산업이 꾸준한 성장을 보이고 있는 가운데, 스마트콘텐츠가 전체 콘텐츠산업의 매출과 수출을 주도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3분기 국내 콘텐츠산업의 매출과 수출이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소폭의 성장세를 기록했다. 그러나 성장세는 국내외 경기 침체로 둔화되는 가운데, 스마트콘텐츠 중심으로 생산과 소비가 지속적으로 확대되며 전체 콘텐츠산업의 매출과 수출을 견인하고 있다는 분석이 나왔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최광식)와 한국콘텐츠진흥원(원장 홍상표)은 2012년 3분기의 국내 콘텐츠산업 전반 및 콘텐츠업체의 생산, 소비, 매출, 수출, 고용, 투자, 상장사 재무 구조 변화 추이를 종합적으로 분석한 ‘2012년 3분기 콘텐츠산업 동향분석보고서’를 발표했다.

콘텐츠 관련 인프라(스마트폰, 태블릿PC 등) 확대에 따른 콘텐츠 수요가 확대됨에 따라 2012년 3분기 콘텐츠업체 매출액과 수출액은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각각 3.3%, 3.5% 성장률을 기록했다. 국내 콘텐츠산업은 전 세계적인 경기불황과 내수침체 등 어려운 경영여건 속에서 양호한 성장세를 기록하고 있지만 성장폭은 둔화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87개 콘텐츠 상장사의 3분기 영업이익은 0.8조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4.9% 감소, 영업이익률은 13.9%를 기록하며 2.1%p 감소하였다. 전체 상장사의 영업이익률 7.59%보다는 약 2배 높은 수준으로 고부가가치산업임을 보여주고 있지만, 영업이익과 영업이익률은 감소 추세를 보이고 있다.

한국콘텐츠진흥원은 “2012년 국내외 경기 침체와 소비위축에도 불구하고 콘텐츠산업이 완만한 성장을 이어갈 수 있었던데는 스마트콘텐츠 시장 저변 확대 등 국내 콘텐츠의 수요가 큰 폭으로 증가하며 전체 콘텐츠산업의 매출, 수출 실적 확대에 기여한 것으로 판단된다.”고 분석했다. 또한 “이와 더불어 대내외적인 위기와 상관없이 국내 콘텐츠산업 관련 업체들의 적극적이고 지속적인 국제경쟁력 강화 노력이 있었기 때문으로 평가된다.”고 말했다.

아이씨엔 김철민 기자 min@icnweb.co.kr

Keysights ad


추천 뉴스

시스코 파이어파워 4100 시리즈(Cisco Firepower 4100 Series)

시스코-인터폴, 사이버 범죄 공동 대응을 위한 보안 위협 정보 교환 파트너십 체결

글로벌 IT 선두 기업 시스코가 세계 최대 국제 경찰 조직인 인터폴(INTERPOL)과 사이버 범죄 공동 대응을 ...

infineon logo

인피니언, 삼성전자로부터 반도체부문 ‘품질최우수상’ 수상

인피니언 테크놀로지스(코리아 대표이사 이승수)는 세계적 IT 선도 기업인 삼성전자로부터 2017년 2분기 반도체 부문 “품질최우수상”을 수상했다고 ...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hilsch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