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week Japan 2018
Home » 마켓뉴스 » 정책뉴스 » LG화학, LCD와 전기차 배터리 사업 강화

LG화학, LCD와 전기차 배터리 사업 강화

LG화학이 올해 액정표시장치(LCD) 유리기판과 전기차용 배터리 사업을 강화하는 공격투자에 나서 주목된다.


LG
화학(www.lgchem.co.kr)28일 여의도 한국거래소에서 김반석 부회장 주재로 기업설명회를 갖고, 올해 매출 목표를 전년대비 5.8% 증가한 20 6천백억원으로 설정했다. 시설투자에는 전년대비 39.3% 증가한 2 37백억원을 집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주요 투자분야로는 석유화학부문의 아크릴레이트, 고흡수성 수지(SAP), 대산공장 나프타분해시설(NCC) 증설 등이 대표적이다. 특히 정보전자소재 부문의 LCD 유리기판, 3차원(3D)용 광학 필름, 전기차용 배터리 증설 등을 강조했다.


LG
화학은 올해 석유화학 부문에서 수익창출 역량을 극대화하고, 전략사업 중심의 성장을 이룬다는 계획아래에너지 원단위 절감, 저가원료 사용 등을 통한 획기적인 원가 절감“, “폴리카보네이트(PC)계 중심의 엔지니어링 플라스틱(EP) 컴파운드“, “고흡수성 수지(SAP) 및 합성고무 사업 확대등 전략사업 중심의 성장정책을 적극 추진할 방침이다.


또한 LG화학은 중대형 전지 및 LCD유리기판 등 대형 신사업의경쟁력을 조기에 확보한다는 방침아래 올해 하반기 미국 홀랜드 중대형 전지공장 건설을 완료하고, LCD유리기판 초기 생산 및 수율 조기 안정화에 주력할 계획이다.

아이씨엔 www.icnweb.co.kr

카카오톡에서 아이씨엔 친구추가
Hilscher netIoT


Hilscher netIo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