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IoT 기술 매거진 - 아이씨엔
Home » 이벤트뉴스 » 이벤트 » LED/옵티컬/터치패널 기술을 한방에..

LED/옵티컬/터치패널 기술을 한방에..

LED/옵티컬/터치패널 기술을 한자리에서 확인할 수 있는 전문전시회가 개최됐다. 17일 일산 킨텍스 전시장에서는 `터치패널 & LED테크 & 옵티컬 엑스포 2011`이 3일간의 일정으로 막을 올렸다.

독일 일본 중국 대만 등 국내외 230여개 업체가 참가해 800여개의 부스 규모로 진행된 이번 전시회에서는 터치패널 검사 및 세정장비, ITO필름 코팅 장비 등 다양한 터치패널 연구개발(R&D) 및 제조기술 장비 및 부품 소재들이 소개됐다. 또한 발광다이오드(LED) 애플리케이션과 모듈, 토털 광학 부품 및 소재, 엑추에이터, 필름분석기, 3차원 측정기를 비롯하여 PROFIBUS, CC-Link, MECHATROLINK 등의 산업용 통신 필드버스를 지원하는 고성능 모션 제어기가 소개됐다.

LED 전시회 2011
LED 전시회 2011

 

8월 17일 일산 킨텍스 전시장에서는 `터치패널 & LED테크 & 옵티컬 엑스포 2011`이 3일간의 일정으로 막을 올렸다.

레이저 응용 산업 설비 전문업체인 하드램(대표 민성욱, www.hardram.co.kr)은 터치스크린 패널 관련 장비의 70% 이상을 해외에 수출하고 있으며, 이러한 안정적 비지니스를 통해 내수시장에서도 제품 다변화를 추구하고 있다. 이번 전시회에서는 에칭 공정에 사용되는 레이저를 이용한 노광용 장비인 LDI(Laser Direct Imaging) 시스템, LDP(Laser Direct Patterning) 시스템을 비롯한 다이아몬드 휠을 이용해 글라스를 직선 및 이형으로 스크라이빙하는 HRS 시스템 장비들을 선보였다. 민성욱 하드램 대표는 “하드램의 레이저 응용장비는 터치스크린 패널 분야에 국내 최초로 적용된 것”이라고 밝히고, “국산화 장비의 지속적인 개발과 수출을 통해 향후 2~3년내에 각 장비의 매출을 100억원 이상 달성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LED, 반도체, 태양광용 외관검사장비 전문업체인 인텍플러스(대표 임쌍근, www.intekplus.com)은 국내에서 생산되는 메모리 반도체의 70% 이상, 전세계 메모리 반도체의 15%를 검사하고 있다. 최근에는 LED 시장에서 삼성LED에게 검사 장비를 독점 공급하고 있는 것을 비롯하여, LG이노텍 및 다수의 중소업체를 대상으로 검사장비를 100대 이상 판매했다. 인텍플러스는 반도체(iPIS-300), LED(iPIS-L, iLIS-B800), 태양광(iSorlar), Substrate(iSIS-CSP) 등 분야에서 필요로 하는 외관 검사장비의 라인업을 갖추었다. 임쌍근 인텍플러스 대표는 “인텍플러스는 자체적으로 비전 검사 원천 기술을 보유하여 이를 바탕으로 2D/3D 복합 검사 기술과 고속 이미지 획득 및 처리기술을 구현하고 있다.”고 말하고, “앞으로 LED 시장의 해외진출과 함께 조명용 LED의 활성화에 발맞춘 신제품 출시를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LED 전시회 2011 - 파스텍 부스
LED 전시회 2011 – 파스텍 부스

 

파스텍은 폐루프 스텝 모터 시스템인 Ezi-SERVO는 고성능 초정밀 제어가 필요한 LCD, LED, 반도체 장비 등에서 큰 성과를 보이고 있다.

모션 제어기 및 드라이브 개발 전문업체인 파스텍(대표 송진일, www.fastech.co.kr)는 미래형 초정밀 제어기 기술을 통해 반도체, PCB, LCD, 모바일 제조 등 첨단 산업용 장비 시장에서 국내외 시장점유율을 확장하고 있다. 또한 이번 전시회를 통해 LED 및 옵티컬 분야 장비시장에도 적극 진입할 계획이다. 파스텍은 폐루프 스텝 모터 제어 시스템 국산화를 통해 1000여개의 세계 각지의 1000여개 장비업체에 공급하고 있는 것을 비롯하여, 국내에서도 이미 LG디스플레이, 삼성전자 등을 비롯해 국내 560여 장비업체에 공급중이다. 송진일 파스텍 대표는 “우리의 경쟁력은 오리엔탈 모터, 파나소닉, 미쯔비시전기, 야스카와전기 등 주로 아시아 시장을 독점해온 일본 업체들과 비교하여, 모션 제어기 제품에서 가장 중요한 빠른 응답성, 저속제어 성능, 초정밀 제어 등에서 탁월한?성능을 제공한다.”고 말하고, “파스텍의 폐루프 스템 모터 제어 시스템은 미래형 첨단 장비 시장을 위한 제품으로 향후 5년 이후의 새로운 틈새 시장을 대상으로 개발되었다.”고 밝혔다.

정밀분석장비 전문업체인 파이맥스(대표 권석준, www.pimacs.co.kr)는 고속 다채널 분광분석기, 3차원 배광 측정기 등 국내 자체 기술로 개발한 정밀 광계측 장비를 선보였다. 파이맥스는 지속적인 연구개발을 통해 고속 주사형 다채널 다중광 분광 광도계, 램프의 3차원 배광분포 측정장치 등 관련 기술에 다수의 특허를 보유하고 있다. 권석준 파이맥스 대표는 “국내 대표 정밀 분석장비업체로서 지속적인 연구개발을 통해 기술력을 배가시켜 장비의 국산화는 물론 국내 뿐 아니라 해외에서도 인정받는 기업으로 자리매김할 것이다.”고 밝혔다.

터치패널 분야 검사장비 전문업체인 펨트론(대표 유영웅, www.pemtron.com)은 터치 스크린 모듈화 공정 전단계에서 ITO 필름 또는 글라스의 결함을 검사하여 원자재 불량으로 인한 모듈 불량을 사전 차단함으로써 수율 증가 및 원가 절감을 기대할 수 있는 터치 패널 검사기 자동용(TPI-500) 및 수동용(TPI-300)을 선보였다. 이들 제품은 필름 및 글라스 상의 실버 및 메탈 영역만 검사할 수 있는 타사 장비와 달리 특수조명을 통해 ITO(투명전극) 영역의 검사가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유영웅 펨트론 대표는 “앞으로 꾸준한 기술 및 장비 개발을 통해 터치패널 검사 장비의 국산화를 안착시키는 등 성장을 통해 금년 50억원 이상을 매출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아이씨엔 오승모 기자 oseam@icnweb.co.kr

이달의 추천기사 보기


추천 뉴스

B&R은 drinktec 2017 (홀 A3, 부스 328)에서 산업 등급의 서비스가 용이한 SuperTrak 수송 시스템을 선보일 예정이며, 이 시스템은 운송 및 포지셔닝중에 액체가 흐르는 것을 방지한다.

B&R, drinktec에서 빠르고 흐르지 않는 수송 기술 제시

SuperTrak으로 빠르고 유연한 필링(filling)라인 비앤드알(B&R)은 음료 및 액체 식품 생산자에게 탁월하고 다용도성을 갖춘 빠르고 흐르지 ...

에머슨, 2017 글로벌 유저 익스체인지 컨퍼런스 개최가 미국과 네덜란드에서 각각 열린다.

에머슨, 동종 상위 25%의 ‘최고성과’ 달성 방안 논의

에머슨, 2017 글로벌 유저 익스체인지 컨퍼런스 개최 4차 산업혁명을 앞서가는 프로세스 산업에서 디지털로의 혁신을 통해 ...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hilsch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