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IIoT Architecture Innovation Day
  • IIoT 기술 매거진 - 아이씨엔
  • 자율주행자동차 세미나
Home » 마켓뉴스 » 정책뉴스 » 포스코ICT, 원전 계측제어 사업 나선다

포스코ICT, 원전 계측제어 사업 나선다

포스코ICT(대표 허남석, www.poscoict.co.kr)가 원전 계측제어 사업에 나선다. 이를 위해 삼창기업(www.samchang.com)의  원전통합계측제어시스템(MMIS) 부문을 인수하여, 신규 법인을 출범시킬 예정이다.

포스코ICT는 지난 8일 이사회를 열고, 원전 사업 추진을 위한 신규법인을 설립하고, 이사회와 발기인 총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그동안 관심을 끌어왔던 삼창기업 인수는 포스코ICT가 신설법인을 설립하여 원전사업 부분만을 인수하는 양수도 계약을 체결하는 형태로 진행될 전망이다.

이번에 새롭게 설립되는 법인의 사명은 포뉴텍(PONUTech Co.,Ltd), 설립 자본금은 100억원 규모이다. 사업범위는 원자력과 화력 발전시스템 정비를 비롯해 원전통합계측제어시스템(MMIS)과 관련 기기 제작 분야다.

삼창기업은 원자로 핵심설비의 안정성을 확인하는 계측제어 분야에서 핵심 기술을 보유한 업체로 회사 인수를 놓고 관심을 끌어 왔다. 실제로 삼창기업은 국내 원전 21개 중 15개의 계측제어 정비를 전담하는 시장 점유율 1위인 기업으로 원전 계측제어 시공, 시운전 분야에서 최다 수행 경험을 보유하고 있다.

플랜트 제어계측 자동화 기술을 보유하고 있는 포스코ICT는 상용 원자로에 대한 안전등급제어기기(PLC)를 개발하여 신울진 원전 1,2호기 원자로 설비를 관련 제품을 공급하는 사업을 추진중이다.

신규 법인을 통해 삼창기업의 원전 사업을 인수받게 될 포스코ICT는 기존 PLC 영역에서 원전통합계측제어시스템(MMIS, Man Machine Interface System)으로 사업영역을 확대하는 등 관련 사업간 시너지를 창출한다는 계획이다. MMIS는 원전의 뇌에 해당하는 것으로 보호계통, 제어계통, 정보계통 등이 포함되어 원자력 발전소의 건설비 5~10% 해당하는 규모로 알려져 있다.

포스코ICT는 “현재 원전PLC와 한국형 중소형 원자로를 개발하는 SMART 원자로 연구개발 컨소시엄에 참여해 중소형원자로 계측제어기기 연구를 수행중인 데 이러한 분야에서 시너지가 기대된다.”고 밝혔다.

이달의 추천기사 - DHL


추천 뉴스

유니버설로봇의 UR 협업로봇

산업용 협동로봇과 바퀴형 이 동로봇, 국가표준 제정

9월까지 입안 예고 거쳐, KS 국가 표준으로 제정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은 ’산업용 협동로봇’과 ’바퀴형 이동로봇’ 국가표준(KS)을 ...

사물인터넷 IoT

정부, 스마트시티 서비스 실증 시범사업 추진

과기정통부-국토부, IoT 기반의 스마트 환경모니터링 실증사업 추진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 이하 과기정통부)와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 이하 국토부)가 ...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hilsch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