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미나 허브 디스플레이 세미나
Home » 미분류 » SK에너지, 브라질 BMC-8 광구 본격생산 돌입

SK에너지, 브라질 BMC-8 광구 본격생산 돌입

SK에너지(대표 신헌철, www.skenergy.com)는 최근 브라질 정부로부터 브라질 BMC-8 광구의 생산 License를 획득해 원유 생산을 본격적으로 시작한다고 30일 밝혔다.<BR><BR>동 광구의 추정 매장량은 5,600만 배럴로, 40% 지분을 보유한 SK에너지는 2,240만 배럴의 지분원유를 확보할 것으로 예상된다. 2000년 9월 미국의 석유개발 전문기업인 데본에너지(Devon Energy)와 함께 광권을 취득해 탐사 및 개발을 추진한 이후 지난 7년간의 노력이 결실을 맺은 것이다.<BR><BR>브라질 BMC-8 광구는 리오 데 자네이루 동쪽 250km 해상에 위치한 광구로, 지난 2005년 7월 상업성 확인을 하고 지난해 초부터 하루 5만 배럴의 원유를 처리할 수 있는 생산 설비를 건설해 왔다. 양사는 이 광구에서 향후 7년간 원유를 생산할 계획이다.<BR><BR>SK에너지 관계자는 “생산된 원유는 10월 초부터 선적이 시작될 예정이며, 올해 말 SK에너지의 하루 지분원유 생산량이 현재 2만 배럴에서 3만6,000배럴까지 늘어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BR><BR>SK에너지는 현재 전세계 14개국 26개 광구에서 탐사/개발/생산 활동을 활발히 전개하고 있으며, 5.1억 배럴의 지분원유를 확보하고 있는 등 올해도 석유개발사업에 5,400억원을 투자할 계획이다.<BR><BR>SK에너지는 1998년 최태원 회장 취임 이후 강력한 글로벌경영 추진 방침에 따라 해외 자원개발사업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왔다. 페루, 브라질을 중심으로 한 남미, 베트남을 중심으로 한 동남아, 카자흐스탄 등 카스피 연안국, 중동의 신규개방 지역 등을 중심으로 한 중앙아시아 지역 등 핵심 자원개발지역에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다.
ICN 오현서 기자

카카오톡에서 아이씨엔 친구추가
Hilscher netIoT


Hilscher netIo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