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IIoT Architecture Innovation Day
  • IIoT 기술 매거진 - 아이씨엔
  • 자율주행자동차 세미나
Home » 미분류 » FTA 대비, 한국형 제4자물류 PH신통관네트워크 IT 개발업체 모집

FTA 대비, 한국형 제4자물류 PH신통관네트워크 IT 개발업체 모집

<P>PH신통관네크워크(대표 김용일 관세사, 영문명: Pacific Holdings Customs, Trade & Logistics Consulting)은 FTA타결로 예견되는 물류신시대에 효과적으로 대비하기 위하여 향후 수출입업체의 대부분이 채택하게 될 새로운 물류네크워크인 한국형 제4자물류를 위한 기업별 맞춤형 제4자 물류소프트웨어의 효과적인 개발을 위해서, 물류 및 고객관리 시스템과 소프트웨어전문 IT협력업체를 모집한다고 밝혔다.<BR><BR>김용일 대표는 “PH신통관네트워크에서 개발을 검토중인 CCSM(Cargo, Consulting & Software Management)은 우리나라에 최초로 도입되는 제4자물류 서비스 관리 프로세싱 시스템으로서, 고객의 맞춤형 욕구, 연결고객의 장애처리 , 변경관리 등의 서비스의 실시간처리는 물론, 관세청 등 정부표준과 기업의 시스템을 인터페이스 할 수 있는 기능도 있어, 향후 10년내 90%이상의 대부분의 기업이 채택해야할 시스템이다. 특히 이러한 시스템은 기업의 회계관리 시스템(ERP)과 연계도 가능하여 기업매출과 회계를 연계 가능함은 물론, 실시간 서비스인 관계상 모바일에서의 처리도 가능하다”고 밝히고, “ 따라서 앞으로 IT개발업계의 새로운 지평선이 될 것이라고 전망하고, 가장 전문적이고 질적으로 뛰어난 기업들의 협력신청을 기대한다”고 밝혔다.<BR><BR>특히, 김용일 대표는 “FTA시대를 맞이하여 증가가 예상되는 수출입화물을 처리함과 아울러 새롭게 증가하는 원산지 등 관세무역 관련 수출입업체의 욕구를 가장 잘 충족시키기 위해서는 종전의 종합물류업체만으로는 한계가 있다”라고 주장하면서, 이제는 우리나라가 종합물류에서 벗어나서 “제4자물류”로 수출입업체의 애로사항을 적극적으로 해결해 나가야하는 시점에 있으며, 이에 따라, PH신통합물류의 출발은 매우 시의적절하며 앞으로 기존의 대기업 창고나 장치산업중심의 물류회사가 해결할수 없는 새로운 물류시대를 열어갈 것“이라고 밝혔다.<BR><BR>PH신통관네트워크는 현재 전국의 보세장치장, 보세창고, 보세운송업체, 복합운송업체 그리고 관세사법인 등 55개 기업이 연합한 국내최초의 제4자물류시스템으로서 현재 향후 기업물류의 표준이 될 CCSM을 개발중이다. 참고로, PH신통관네트워크는 2007년 5월 29일 르네상스 서울 호텔에서 창립대회를 성황리에 개최한바 있으며, PH관세컨설팅과 제3자물류가 연합하는 한국형 제4자물류를 지향하는 물류회사는 이번 PH신통관물류 네트워크가 국내 최초이다.<BR><BR>김용일 대표는 “제4자물류의 기반의 확립은 우리나라가 동북아 중심물류기지로의 초석이 되는 기본 전제가 될 것이며, 나아가서 전세계 글로벌 물류전쟁에서 살아남는 유일한 길”이라고 주장하였다. 특히, 당사가 지향하는 “한국형 제4자물류”는 남북교역시대에 한국의 아시아 허브구축에도 큰 원동력이 될것이며, 이는 일반 수출입업체의 물류비용의 절감은 물론 유통시간도 단축시키는 획기적인 시스템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BR></P>
아이씨엔 김철민 기자

이달의 추천기사 - DHL


추천 뉴스

몰렉스, 오결합이나 시그널 전송 오류를 줄일 수 있는 VersaBlade의 공급 확대

한국몰렉스, VersaBlade 전선 대 전선 커넥터 시스템 공급 확대

냉장고, 세탁기, 난방, 환풍 기기와 같은 가전제품 및 HVAC 어플리케이션은 수많은 파워 및 시그널 커넥터를 ...

SH공사, '폐기물처리 모니터링시스템' 가동

<P>SH공사는 각종 개발사업의 공사현장에서 발생되는 폐기물 반출·관리의 전과정을 시스템으로 관리하고, 폐기물의 운반처리 과정을 모니터링 할 ...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hilsch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