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IIoT Architecture Innovation Day
  • IIoT 기술 매거진 - 아이씨엔
  • 자율주행자동차 세미나
Home » 마켓뉴스 » 정책뉴스 » 한국철강협회, 철의날 기념행사 개최

한국철강협회, 철의날 기념행사 개최

한국철강협회는 6월 8일 오후 6시 포스코센터 서관 18층 스틸클럽에서 김영주 산업자원부 장관, 철강협회 이구택 회장 등 철강업계 및 수요업체 관계자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8회 철의 날 기념행사를 갖고 철강업계의 발전과 화합을 다졌다.

한국철강협회(회장 이구택)가 제8회 철의 날 맞아 배포한 자료에 따르면 2007년 4월까지 조강생산량은 전년동기대비 9.6% 증가한 1,701만6천톤을 생산, 연말까지 총 5,014만7천톤의 조강을 생산하여 62년 철강통계를 조사한 이래 40년여만에 5,000만톤에 달할 것으로 전망했다.

이는 우리나라 조강생산이 81년 1,000만톤, 89년 2,000만톤, 93년 3,000만톤, 97년 4,000만톤을 돌파한 이래 10년만에 달성된 것이다.

철강협회는 2007년 세계 조강생산 순위에서도 중국, 일본, 미국, 러시아에 이어 세계 5위의 철강생산국의 위치를 지킬 것으로 내다봤다. 우리나라는 91년에 2,600만톤으로 세계 6위에 진입한 이후, 2002년부터 세계 5위의 철강생산국의 위치를 굳게 지키고 있다.

철강협회는 NAFTA 지역을 제외한 전지역의 생산증가와 중국의 두 자리수 생산증가 지속 등으로 2007년 세계 조강생산은 사상 최초로 13억톤을 돌파할 전망이라고 설명하고, 국내 조강생산도 현 생산 추세가 연말까지 이어진다면 포스코 파이넥스의 가동과 현대제철 A열연 B전기로의 재가동, 세아베스틸 등 특수강 업계의 신증설 설비가동 등으로 우리나라가 철강산업을 시작한지 사상 처음으로 조강생산량이 5,000만톤을 넘을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강재 총수요도 2004년 6000만톤을 돌파한 이래 3년만에 국내소비 및 수출 증가로 7,000만톤을 시대를 맞게 되었다고 밝혔다.

철강협회 심윤수 부회장은 “한국의 철강산업은 선진국에 비해 짧은 역사임에도 불구하고 철강인들의 피땀 어린 노력으로 무에서 유를 창조하면서 한국의 철강산업을 세계 5번째 반석위에 올려 놓았다고 말하고, 세계 철강업계에 메가톤급 태풍이 불고 있는 가운데 향후에 우리 철강산업이 내수시장의 한계를 극복하고, 글로벌 경쟁에서 세계 최고의 경쟁력을 유지하지 위해서는 세계 각국의 철강업계와의 전략적인 제휴협력관계를 통해 동반발전을 모색해야 하며, 우리만의 고유기술 및 핵심기술을 확보해야 할 것” 이라고 말했다.

아이씨엔 김철민 기자

이달의 추천기사 - DHL


추천 뉴스

유니버설로봇의 UR 협업로봇

산업용 협동로봇과 바퀴형 이 동로봇, 국가표준 제정

9월까지 입안 예고 거쳐, KS 국가 표준으로 제정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은 ’산업용 협동로봇’과 ’바퀴형 이동로봇’ 국가표준(KS)을 ...

사물인터넷 IoT

정부, 스마트시티 서비스 실증 시범사업 추진

과기정통부-국토부, IoT 기반의 스마트 환경모니터링 실증사업 추진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 이하 과기정통부)와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 이하 국토부)가 ...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hilsch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