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IoT 기술 매거진 - 아이씨엔
Home » 이슈포커스 » 전력전자 » 프리스케일, RF 혁신 기술을 기반으로 초고효율 고출력 LDMOS RF 전력 트랜지스터 발표

프리스케일, RF 혁신 기술을 기반으로 초고효율 고출력 LDMOS RF 전력 트랜지스터 발표

프리스케일 세미컨덕터는 세계 최고 출력의 LDMOS RF 전력 트랜지스터인 MRF6VP11KH 디바이스를 발표했다. 이번에 발표 한 최신 MRF6VP11KH 디바이스는 130 MHz에서 1 kW의 펄스 RF 출력을 제공하는 동급 제품 중 최고의 드레인 효율과 전력 게인을 갖춘 디바이스이다.<BR><BR>이 초고효율 트랜지스터는 산업, 과학, 의료(ISM) 시장에 보다 혁신적인 RF 전력 솔루션을 공급하고자 하는 프리스케일의 의지를 보여주는 결과로 50V로 작동하는 바이폴라 및 MOSFET 디바이스에 비해 강력한 장점을 제공하며, 자기 공명 영상(MRI) 시스템, CO2 레이저, 플라즈마 발생기 및 기타 시스템 등 장비에 필요한 전력을 원활히 공급할 수 있다.<BR><BR>또한 업계 최고 전력 수준의 높은 게인을 제공하므로 필요한 부품 수를 기존 디자인에 비해 최대 70%까지 줄였으며, 부품 수의 감소로 필요한 보드 공간과 생산 공정의 복잡성을 현저하게 간소화 한 것으로 결과적으로 증폭기 비용의 절감 효과를 가져오게 된다.<BR><BR>"프리스케일은 MRF6VP11KH의 공급을 통해 효율, 출력, 신뢰성, 디자인 통합의 간편성에 있어 업계의 새로운 기준을 정립했습니다. 특히 이번 발표된 제품은 LDMOS, MOSFET 또는 바이폴라를 막론하고 모든 RF 전력 디바이스를 막론한 최고의 성과라고 말할 수 있습니다. 프리스케일은 지속적으로 시장의 혁신적인 디바이스를 선보임으로써 고객이 시스템 성능과 관련하여 직면하게 되는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솔루션을 제공하게 될 것입니다."라고 프리스케일 RF 사업부의 총책임자인 게빈 P. 우즈(Gavin P. Woods) 상무가 말했다.<BR><BR>10 ~ 150 MHz의 범위에서 작동되도록 설계된 이 트랜지스터는 프리스케일의 6세대 초고전압(VHV6) LDMOS(laterally diffused metal oxide semiconductor) 기술을 활용하여 개발된 제품이며, 업계에서 가장 혁신적인 RF 전력 솔루션을 산업, 과학, 의료(ISM) 시장에 공급하고자 하는 프리스케일의 의지를 보여주는 최근의 예라고 할 수 있다. 이 제품은 2006년 6월에 발표된 업계 최초의 50V VHV6 LDMOS 디바이스 제품군에 속하며, 최고 450 MHz의 HF, VHF, UHF 대역에서 운용되는 ISM 분야의 요구에 대응한다.<BR><BR>"프리스케일은 50V LDMOS를 통해 RF 1 kW 펄스 전력 한계를 극복했을 뿐 아니라, MRF6VP11KH의 높은 게인, 높은 효율, 낮은 열저항, 고출력 불일치 생존률 등은 시장에서 요구하는 모든 기준을 만족하는 가장 이상적인 디바이스입니다."라고 ABI 리서치(ABI Research)의 반도체 연구 책임자인 랜스 윌슨(Lance Wilson)이 말했다.<BR>
아이씨엔 김철민 기자

이달의 추천기사 보기


추천 뉴스

시각 장애인을 위한 점자 스마트 워치 노르딕 세미컨덕터의 블루투스 저에너지 솔루션 통합

점자 스마트워치 스타트업 닷(D.O.T), 노르딕 블루투스 저에너지 솔루션 채택

노르딕 세미컨덕터(Nordic Semiconductor, 한국지사장: 최수철, www.nordicsemi.com)는 시각 장애인을 위한 웨어러블 기기 분야의 국내 스마트 기술 ...

아티슨 로고

아티슨, 컴팩트 가속 플랫폼 MaxCore™ Micro 출시

아티슨(Artesyn Embedded Technologies)가 컴팩트한 형태의 새로운 컴퓨트, 가속 플랫폼을 발표했다. 이 플랫폼은 스몰셀 베이스밴드 프로세싱, ...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hilsch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