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미나 허브 디스플레이 세미나
Home » 미분류 » 아름답고 시원한 바닥분수로 오세요….

아름답고 시원한 바닥분수로 오세요….

<P>본격적인 무더위의 시작에 맞춰 서울시(푸른도시국)는 불볕더위가 잦아드는 8월 한달간 서울시내 위치한 총 45개의 바닥분수 운영시간을 확대해 온도가 본격적으로 올라가는 낮시간인 정오부터 오후5시까지 시간당 10분 가량씩의 휴식시간을 제외하고 계속 가동할 계획이라고 밝혔다.<BR><BR>현재 기본 운영시간은 오전 8시부터 9시(1시간, 출근시간), 12시부터 오후2시(2시간), 오후4시부터 5시까지(1시간) 총 4시간이었으나 변경되는 방식으로 운영하는 경우 야간조명이 설치된 대상지까지 포함해 8시간으로 늘어나게 된다.<BR><BR>서울시내 바닥분수는 지난달 준공된 종로구 원남동로터리 바닥분수, 양천구 장수공원 바닥분수 등 총 45개소가 설치되어 있는 것으로 집계되었으며, 주관부서인 푸른도시국에서는 올해내에 영등포 신길동 신길광장사거리 녹지대광장 바닥분수 설치 등 지속적으로 바닥분수를 확대 설치해나갈 계획이다.<BR><IMG height=525 hspace=5 src="/wys/file_attach/1185950001seoul640.jpg" width=640 align=middle vspace=5 border=1><BR>국내에 바닥분수를 소개하기 시작한 분수전문 조경업체인 R社 대표에 따르면 국내에서 최초로 시공된 바닥분수는 1993년 부천 중동신도시 조성시 주택공사에서 설치한 것으로 물 한줄기가 올라오는 단조로운 형태의 바닥분수를 시공한 것이 최초였으며, 현재 우리가 흔히 보듯 여러 물줄기들이 무리를 이루어 뿜어내는 바닥분수 형태의 시초는 1995년 설치된 에버랜드 장미원 바닥분수가 최초였다.<BR><BR>서울시내에는 민간건축물인 삼성생명 사옥 입구에 설치된 바닥분수로 1997년말에 설치되어 10년의 역사가 있으며 현재에도 점심시간(11:30~13:30)에 시원한 물줄기를 뿜어내는 것과 동시에 민간에서 관리하는 유일한 바닥분수였고, 서울시 직접 설치한 것으로는 2002년 5월 상암 월드컵공원 조성시 별자리광장에 설치된 바닥분수가 최초로 조사되었다. </P> <P> </P>
ICN 오현서 기자

카카오톡에서 아이씨엔 친구추가
Hilscher netIoT


Hilscher netIo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