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미나허브
Home » 미분류 » 부산시, U-교통 정책 세미나 개최

부산시, U-교통 정책 세미나 개최

<P>부산시는 모든 교통 인프라가 하나로 연결되어 Anytime, Anywhere, Anydevice 기반으로 교통정보를 서비스 받을 수 있는 미래형 첨단 교통 시스템 구축 방안 연구를 위해 「U-교통 정책 세미나」오늘(1.30) 오후 3시에 시청 12층 국제대회의실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BR><BR>“부산교통의 미래비전과 성공전략”이라는 주제로 개최되는 이번 세미나는 부산시가 U-City사업의 전략과제로 추진하고 있는 U-교통 분야에 대한 미래 청사진을 그리고, 구체적인 설계를 위해 지난해 12월 발주한「U-교통 기본설계 및 실시설계 용역사업」에 대한 중앙부처, 교통전문가, 시민들로부터 부산교통의 문제점과 발전방향에 대한 자문을 구하고 의견수렴을 위하여 개최하는 것이다.<BR><BR>이번 세미나의 주제발표는 국가 ITS 사업을 주관하고 있는 건설교통부 이영균 교통정보기획팀장이 ‘정부의 지능형교통체계(ITS) 추진전략’이라는 주제로 발표를 하고, 국토연구원 오성호 연구원이 최근에 연구하여 마무리 단계에 있는 ‘U-시티에 있어서 ITS 적용 방안’을 발표하고, 제주특별자치도 ITS 센터 변장선 팀장이 제주도의 ITS 및 텔레매틱스 구축 사례를 발표한다.<BR><BR>주제발표에 이어 한국교통연구원 문영준 연구원, 부산발전연구원 이원규 연구원, 부경대학교 배상훈 교수, 영산대학교 이시복 교수를 비롯하여 U-교통 실시설계 용역사업 수행기관인 KT의 양경희 과장이 패널로 참석하여 유비쿼터스 부산교통의 미래비전과 성공전략을 위한 토론을 펼치게 된다.<BR><BR>부산시가 추진하고 있는 U-교통사업은 차량과 도로, 그리고 도시 기반시설에 첨단 U-IT 기술을 접목하여 교통 인프라의 사회적 효율성을 극대화하고, 교통물류체계를 획기적으로 개선하여 시민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생활할 수 있는 Ubiquitous 기반의 첨단교통 환경을 만들고자 하는 것이다.<BR><BR>아울러 부산시는 추진중에 있는 실시설계 용역사업을 오는 7월에 완료하고 교통정보통합서비스, 대중교통정보 서비스, 도시고속도로 교통정보 서비스, 택시교통정보 서비스 4개 사업을 1단계 민자사업(400억 규모)으로 추진하기 위하여 하반기 중에 민자사업 타당성 및 적격성 조사를 거쳐 민간자본을 유치하여 추진하고, U-교통 서비스의 다양화를 위하여 2009년에 2단계 민자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P> <P> </P>
ICN 오현서 기자

카카오톡에서 아이씨엔 친구추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hilsch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