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율주행자동차 세미나
Home » 미분류 » 나노기술 안전성평가 국제표준 한국이 주도

나노기술 안전성평가 국제표준 한국이 주도

나노기술 안전성평가 국제표준을 우리나라가 주도하게 됐다.<BR><BR>산업자원부 기술표준원은, 우리나라가 제안한 ‘흡입독성평가를 위한 은나노 입자의 발생 및 모니터링 방법’에 대한 국제규격안 2종*이 국제표준화기구인 ISO/TC 229(나노기술분야)** 기술위원회의 승인을 받았다고 4일 밝혔다.<BR><BR>* 국제규격안 2종 : 흡입독성시험을 위한 은나노 입자 발생(Generation of silver nanoparticle for inhalation toxicity testing) , 흡입독성시험을 위한 노출 챔버에서의 은나노입자 모니터링 (Monitoring of silver nanoparticle in exposure chambers for inhalation toxicity testing)<BR><BR>** ISO/TC 229 : 나노기술분야의 전반적 표준화 추진을 위해 ’05년 4월 설립된 ISO 기술위원회. 현재 24개국의 정회원국과 9개국의 준회원국으로 구성돼 있음<BR><BR>우리가 제안한 국제규격안 2종은 ISO/TC 229의 24개 회원국 대상 투표결과 18개국의 찬성을 획득, 4~8일 독일 베를린에서 개최되는 국제표준화회의에서 우리나라 주도로 각국의 의견수렴 및 구체적 국제표준(안) 작성작업(WD, Working Draft)을 실시하게 됐다.<BR><BR>‘은나노입자의 발생 및 모니터링 방법’에 대한 표준(안)은, 대표적 나노제품으로 부상된 은나노제품의 유해성 문제가 무역장벽으로 작용할 가능성에 대비해 개발됐다. 올 1월 ISO/TC 229 기술위원회에 제안, 3개월간 회원국에 회람된 후 지난 4월 17일 승인됐다.<BR><BR>기술표준원 김무홍 소재나노표준팀장은 “우리나라의 제안이 최종적으로 국제표준으로 제정될 경우 은나노 뿐 아니라 구형을 가진 나노입자의 농도 모니터링에 적용할 수 있다”며 “나노입자의 유해성 확인과 평가에 획기적으로 기여할 것”으로 평가했다.<BR><BR>한편, 이번 ISO/TC229 국제표준화 회의에서는, 의약품 표면처리에 사용되는 ‘제조 나노물질인 이산화규소(SiO2)의 인체유해성 평가방법’ 표준화에 대한 제안 발표도 진행, 나노안전성 평가 표준화분야 우리나라의 국제경쟁력을 입증하게 된다.<BR><BR>김무홍 팀장은 “이번 회의를 계기로 우리나라는 나노기술 안전성 분야에서 나노기술 상용화의 걸림돌인 나노제품의 인체유해성 평가에 대한 국제표준을 주도, 소비자의 신뢰를 확보하고 국내 나노제품의 수출을 견인하는 등 국가간 기술 주도권 경쟁에서 유리한 고지를 확보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BR><BR>* ISO : International Organization for Standardization (국제표준화기구)<BR>TC : Technical Committee (기술위원회)<BR>WG : Working Group (작업반)<BR>NP : New Proposal (신규제안)
아이씨엔 김철민 기자

추천 기술기고문


추천 뉴스

몰렉스, 오결합이나 시그널 전송 오류를 줄일 수 있는 VersaBlade의 공급 확대

한국몰렉스, VersaBlade 전선 대 전선 커넥터 시스템 공급 확대

냉장고, 세탁기, 난방, 환풍 기기와 같은 가전제품 및 HVAC 어플리케이션은 수많은 파워 및 시그널 커넥터를 ...

SH공사, '폐기물처리 모니터링시스템' 가동

<P>SH공사는 각종 개발사업의 공사현장에서 발생되는 폐기물 반출·관리의 전과정을 시스템으로 관리하고, 폐기물의 운반처리 과정을 모니터링 할 ...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hilsch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