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ter-battery2018
Home » 미분류 » LS전선, 베트남을 제2 글로벌 생산기지로

LS전선, 베트남을 제2 글로벌 생산기지로

LS전선(대표 구자열)이 베트남 호치민(Ho Chi Minh)시 인근 동나이(Dong Nai)성 록캉(Loc Khang)공단내에 총3,000만弗을 투입하여 제2 전선공장 (법인명 : LSCV / LS Cable Vietnam)을 건설키로 하고 최근 공사에 들어 갔다.<BR><BR>100% LS전선의 단독투자로 건설되는 이 공장은 총 부지가 5만평 규모로, 1단계 공사가 끝나는 내년 상반기에 연간 6,000만弗 규모의 전력용 케이블과 제어용 케이블(Control Cable)을 생산하게 된다.<BR><BR>또한 2단계 공사가 완료되는 내년 하반기, 이 공장에서는 연간 4,000만弗 규모의 통신용 케이블을 추가로 생산하게 되며, 생산되는 전력 & 통신용 케이블은 베트남은 물론 인도, 중동, 유럽 등의 시장으로 수출하게 된다.<BR><BR>이로써 LS전선은 지난 96년 베트남 북부도시 하이퐁(Hai Phong)에 전력용 케이블을 생산하는 제1공장 (법인명 : LS-VINA Cable)과 남부 호치민 인근에 전력 및 통신용 케이블을 생산하는 제2 공장을 보유함으로써 베트남 최대의 종합전선 Maker로 성장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했다.<BR><BR>LS전선은 WTO 가입으로 베트남 경제성장률이 가파르게 상승하고 글로벌 기업들의 베트남 진출 등에 따라 전력 및 통신인프라 수요가 늘어날 것으로 보고 있으며, 이번 제2 전선공장 건설도 이러한 수요에 대응하기 위한 것이다.<BR><BR>한편 LS전선은 이번 제2 전선공장 건설을 계기로 베트남을 중국에 이은LS전선의 제2 글로벌 생산 거점으로 적극 육성키로 하고, 향후에도 지속적인 투자를 하기로 하였다<BR>
아이씨엔 김철민 기자

카카오톡에서 아이씨엔 친구추가
Hilscher netIoT


Hilscher netIo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