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IoT 기술 매거진 - 아이씨엔
Home » 미분류 » 인천항 해상교통관제센터 26일 개장

인천항 해상교통관제센터 26일 개장

인천항을 항해하는 선박의 안전과 물류의 원활한 흐름을 확보하고 해양환경을 보호하기 위한 해상교통관제센터가 이은 해양수산부차관을 비롯한 각 기관장 및 유관단체장이 참석한 가운데 26일 오후 2시에 현지에서 준공식을 갖는다.<BR><BR>인천해상교통관제센터는 레이다, 선박방향탐지기 등 첨단과학 감시장비가 도입된 이후 공간협소와 부대시설물 노후 및 직원 후생복지시설 미비 등으로 지난해 설계용역을 거쳐 이번에 완공된 것으로 지하 1층 지상6층(연건평 1,489㎡/450평)의 규모로 지어졌다.<BR><BR>이 관제센터는 기본적인 선박관제업무 외에 학생과 일반인 관람으로 항만에 대한 이해 증진과 체험학습 현장으로 개방해 해상교통의 안전한 길잡이로서의 역할소개와 적극적인 항만 홍보를 위한 장소로도 활용될 예정이다.<BR><BR>관제센터에는 장비운영 현황과 인천항의 역사와 현재 미래를 관람할 수 있는 항만교통정보서비스(VTS)전시관, 입·출항하는 선박의 이동과 수출자동차의 선적작업과 인천 내항 갑문을 한눈에 볼 수 있는 전망용 승강기, 인천항과 관제센터를 홍보할 수 있는 전광판이 설치돼 있다.<BR><BR>또한 외항에서 운항하는 선박과 정박된 선박이 석양의 붉은 빛으로 연출되는 아름다운 장면과 인천대교 공사현장을 한눈에 볼 수 있을 뿐만 아니라 관제센터의 예술성이 어우러져 인천항의 상징물로 자리 매김할 것으로 전망된다. <BR>
ICNweb 오현서 기자

추천 기술기고문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hilscher